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돈벌기 어려워요)

지나다 | 조회수 : 2,080
작성일 : 2020-10-01 19:42:39

돈벌기 쉬워요 하는 시리즈 하시는 분이 계셔서

제가 적어요.


사업하지 않는 분들이나 동조하지 재택근무하시는 분들

희희낙락 동조하지


작은 가게라도 하시는 분

그런 유아적 마인드로 쉽게 하실 수 있는지

제발 적지 마세요.

그리고  자영업 안한다고 동조 좀 하지 마세요.

그런식인 희망회로 돌려서 되는게 사업이면 다 성공하게요.

다른 사람들은 그런거 안해본 줄 아시는지 ㅠㅠ


가뜩이나 코로나로 자영업자들

어려워서 허덕이다 다들 그만두고 있는 실정인데

그래서 스스로에 대한 자괴감이 가득인데

아주 쉽다는 듯 함부로 적어놓는지

상처에다가 소금 들이 붓는 글

제발 그만 쓰세요.


이분 그렇게 자신 있으면

자영업 님이 하세요.

자영업 하는 분 글이 아니에요.


그런 스토리 써서

제대로 된 매출로 연결 되는지

궁금하네요.

(짬뽕 - 부부가 잘 싸운다는 스토리 - 맛없으면 싸우니까 맛없지

그럼 이혼하지 짬뽕집은 왜 차려?

sky 나와도 이렇게 음식 맛이 없어?  sky나온게 뭐가 대수라고 여기에 적지?

sky 나와서 인사성이 없구나.

직접 해보면 별별 글들  다나옴.... 시간 많은 사람들이나 스토리 중요하지

식당주인에 대해 궁금해 하는 사람 5% 있을까 말까

95%는 신경도 안씀)


정말 무슨 의도로 이런 거 적는지 이해가 안가요.

마케팅 기법이라고 적는다고 해도 60년대 다 알고 있는 것들이고

만화에 나오는 성공사례 같은 것들만 쉽게 적어놓고

해봐 아님 말고 식의 논리들........


님 그렇게 자신있으면 님이 사업해서 매출 올려서 여기 인증 사례 올려봐요.



IP : 203.251.xxx.109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님은
    '20.10.1 7:50 PM (61.253.xxx.184)

    어떤 업종인지......나누면 좋은 아이디어 생길지도....
    근데...저는 식당에 대해서 말하고 싶은데
    직장근처 식당들(대학가예요...)
    근데....너무너무 맛이 없어서 먹을수가 없어서 도시락 싸다니는데요

    동료들은 나이든 여자들이라
    다들
    남이해주는건 다 맛있어..이러면서 다니는데..

    정말 식당들이 너무한게요
    이런걸 정말 돈받고 파나?할 정도로 맛이 너무 형편없던데
    노력도 안하고.....정말 너무한듯....

    그리고 또 조금 맛있는집(그냥 보통맛....그게 김밥천국임)은
    또 식사시간대 가면 사람이 바글바글하고.....

  • 2. 원글
    '20.10.1 7:57 PM (203.251.xxx.109)

    저희 업종은 이야기 나눌수 있는 업종이 아니라 말씀은 못드리고

    식당은 자리에요.
    저희 회사 근처도 맛이 정말 없는데 5년 이상 꾸준히 하는 집 있어요.

    적당한 가격, 그리고 접근용이성, 간편성.

    그 식당이 하는 말 식당 열기전 3달을 유동인구를 계산했다네요.

    엉뚱한 스토리 따지는 게 아니라 자리가 제대로 식당할 자리인지 찾는게 가장 중요한거 같아요.

  • 3. 원글
    '20.10.1 8:02 PM (203.251.xxx.109)

    맛이란게 결국 재료가 풍부하고 제대로 내야 하는데 그게 재료를 제대로 쓰면 매출이안나와요.

    임대료가 장난아니죠. 대부분 맛있는 집 보면 오래되어서 그 건물이 자가인 경우가 많아요.

    식당 하시는 분들과 이야기해보면 식당에 가장 많이 나가는 돈이 임대료 라니다.

    그리고 직원월급 재료 이런 식이라고......

  • 4. 님은
    '20.10.1 8:06 PM (61.253.xxx.184)

    음...그럴수도 있겠네요.......
    근데 코로나 때문이라고 생각하는데
    그 김밥집도 가게 내놨더라구요. 가게 문에 딱 붙여놨더라구요.

  • 5. 원글
    '20.10.1 8:20 PM (203.251.xxx.109)

    코로나가 한몫 더한건 사실이죠.

    맛없어도 그래도 회사 바로 근처라 간편해서 먹든 분들떄문에 생활은 됐는데 그마저 매출이 안나오니

    여의도 근처 유명한 맛집 매출이 1/3로 줄었다고 하더라고요. ㅠㅠ 줄서서 먹든집이 사람이

    가득차긴 해도 줄 안선다고....

  • 6. 이거나고거나
    '20.10.1 10:44 PM (211.215.xxx.158)

    내가 딱 하고 싶던 말!!!!!!!!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8188 9월까지 기한인 노니주스 버려야 되지요? 유통기한 10:36:12 99
1248187 文대통령 상대 교황 친필 메시지 공개..평화 위해 기도 20 ... 10:36:03 671
1248186 직장다녀요 카멜색상 명품가방 추천해주세요 7 40대 10:34:24 817
1248185 찬열 6 미르 10:34:22 1,421
1248184 집에 콜라 1.5리터 짜리가 여러병있는데.. 11 ..... 10:33:41 803
1248183 이명박 징역 17년, 재수감 70 ㄹㄹㄹ 10:29:15 4,381
1248182 보험관련. 5년 부담보. 2 T 10:29:00 375
1248181 50즈음 분들, 양가 부모님 큰일 얼마나 치르셨나요 19 ... 10:27:45 1,841
1248180 잠시후 이명박 대법원 최종선고 ㅋㅋㅋㅋㅋㅋ.jpg 9 쓰레빠아빠 10:26:49 1,149
1248179 박주민의원 트윗 (세월호 진상규명 위한) 8 ... 10:25:47 397
1248178 미국으로 직장 옮기면 연봉이 몇배로 뛰나요 10 궁금 10:25:00 780
1248177 아침. 뭐 드셨어요~~? 18 싱글 10:24:01 1,329
1248176 밀납 녹여서 손맛사지 하는 기기 이름이 뭘까요? 6 제이콥 10:23:57 644
1248175 이러다 다시 2단계로 격상될까 걱정돼요ㅜㅜ 17 10:19:53 2,006
1248174 유산균 드시는 분들~ 7 참고용 10:17:46 799
1248173 남편의 경솔한 처신 35 ..... 10:13:11 3,572
1248172 아빠 임플란트 6개 해야한다는데요 9 ㅇㅇ 10:10:28 1,466
1248171 비밀의숲에서 윤세아 립슽틱 어디껄까요?? 2 립스틱 10:10:19 613
1248170 인어아가씨 재방 보는데요 7 연예인 10:09:58 763
1248169 이사도 마음대로 못가는 나라 21 부작용 10:08:48 1,468
1248168 네이버 환장하네요 바뀐거 보셨어요? 3 ㅇㅇ 10:06:47 2,021
1248167 세월호 관련 국회 청원 하기 7 ../.. 10:05:30 158
1248166 조국에게 고소당한 일베현황 9 조국선생님 10:03:10 1,472
1248165 컴퓨터 잘하고 싶은데요 4 .. 10:03:10 351
1248164 나이가 어리다는거.. 2 .. 10:03:09 4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