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20억있는데 걱정글 보니

노후 | 조회수 : 4,583
작성일 : 2020-05-29 20:58:16
우린 뭔가 싶어요.
물론 그 분 집팔고 현금화 시키면 20억 이지만
삶의 질이 완전 다른가요?

우린 수도권 살고 있는집 팔고 대출갚으면 한 4억정도
현금화 시킬수 있을까요?
하지만 살집은 있어야 하니
그대로 두고.

그러면 현금 서너달 생활비 정도 겨우 나올까 말까
이 마저도 카드로 땡겨 쓰다가
월급 들어오면 다 카드값으로.

4인가조 초등고학년 자녀들
46세 남편 43 부인.

저축한거 없구요.

그나마 다행인건
애들 좀 커서 저는 새로 일을 시작했고
남편도 회사 나와서 사업시작.
이게 다행일지 뭘지는 모르지만
둘다 자기 능력으로 돈버는거고
장사같은거는 아닌
자기 기술?능력을 쓰는거라
인건비 외에는 큰 사업투자비는 들지 않는 일이고
남편 하는일은 자격있는 사람만 할 수 있는거긴 해요.
그치만 쉽게 돈벌수 있는 구조는 아니구요.

계속 월급 받으면 카드값 메꾸고
집 단보대출 갚으며
보험 내고 하면
월 400은 들어가네요
기본적으로요.

둘다 과소비는 없는데
그냥 애들하고 먹고살고 대출100만원 원리금.
그럼 300 갖고 사는거거든요..

이런 저희같은 사람들이 해야 하는 노후걱정을
20억 집 가지신분이 하니깐..

1억도 없는 우리같은 사람들은...

집도 없고 전세 사는 집도 많을텐데..

사는 수준이 뭐 얼마나 다를길래 그럴까 싶어요.
막상 20억 집있어도
부동산에 다 묶여 있어서
그리 넉넉히 화려하게 못살아서 그런가
걱정하고 사는건
20억 재산이나 4억5억이나 비슷한건가요?

여유롭게 살려면 돈은 있어도 있어도 부족할듯.
그래도 최소 1억은 50전에 모아놔야.
그걸로 재테크를 하든 할텐데..
정말 암담한거네요. 우리집은..
저한테 20억 있다면 당장 지금 사는집같은곳으로 바꾸고
나머지 배당주 사놓고
배당받으며 살것 같네요.

IP : 180.229.xxx.124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
    '20.5.29 9:10 PM (110.70.xxx.190)

    십억만있어도.....

  • 2. ...
    '20.5.29 9:10 PM (122.35.xxx.174)

    나이가 다르잖아요
    님은 일하며 돈을 좀더 모을수 있지만
    그사람은 은퇴가 코앞,,,,
    젊음이 자산이죠

  • 3. ..
    '20.5.29 9:12 PM (220.118.xxx.5)

    20억 큰돈인데 매달 들어오는 돈이 적으면 걱정될거 같아요.
    애들도 좀 해줘야 하구요.

  • 4. ㅇㅇ
    '20.5.29 9:19 PM (118.41.xxx.94)

    돈있어도 걱정
    없으면 큰걱정
    누구나 걱정

  • 5. 행복이란
    '20.5.29 9:21 PM (1.237.xxx.57)

    다 자기 수준에서 걱정하는거죠
    이런거보면
    돈걱정 안 하는 사람이 승리자인듯요

  • 6. ..
    '20.5.29 9:23 PM (223.38.xxx.180)

    나는 여상 나왔는데 넌 이대 나와 놓고 학벌 걱정하느냐 타박하면 안되죠.
    각자 입장이 다른건데..
    은퇴 이후 서울 중산층으로서의 삶을 잃을지도 모른다는 걱정을 할 수도 있는거지 왜들 그렇게 그분을 타박하나 모르겠네요.
    뭐 보태달라는 것도 아니고... 20억일 땐 그에 맞는 해법, 2억일 땐 또 그에 맞는 해법을 집단지성을 통해 찾아가면 좋잖아요.

  • 7. ...
    '20.5.29 9:32 PM (211.36.xxx.18)

    저도 같은 처지라 그분 이해해요.
    당장 입주할 집이 꽤 비싼데 서울이고..
    들어가는 가는게 좋은데 대출에 이자내면 월급 다 털어놓고 현금없이 어찌살까 싶어 입주가 두려워요.
    입주를 해도 다시 나와야 할 것 같고.

  • 8. 저는
    '20.5.29 9:38 PM (110.12.xxx.4)

    일억만 있어도...

  • 9. ...
    '20.5.29 9:45 PM (211.243.xxx.85)

    은퇴 후에도 현재의 생활수준을 유지하고 싶으니 그렇죠.
    진짜 돈이 없으면 하루에 라면 하나로 버티는 수 밖에 없잖아요.
    근데 그렇게는 살기 싫으니 걱정이 되는거죠.
    다들 현재의 수준보다 더 힘들게 사는 건 싫잖아요.

    그러니 2천이든 2억이든 20억이든 200억이든 다들 돈돈돈...

  • 10. 타박하는거
    '20.5.29 9:47 PM (180.229.xxx.124)

    그 분 입장에서는 그런걱정을 할 수도 있죠
    그냥 제 처지에서 난 뭔데 이리 태평한가 싶기도 하고..
    지금은 1억만 현금 있어도 진짜 행복할것 같은데
    그보다 20배 많아도 노후가 불안하다면
    결국 똑같다는 건가.. 뭐지 싶은거죠..
    저도 이해는 되요.
    지금 누리는 중산층 이상의 삶을
    포기해야 한다는 두려움 이해는 되어요.
    거기에 비하면 우리는 진짜 하위층 인가 싶은데

    어떤집은 우리집 정도만 되도 좋겠다
    하는 집도 있을 것 같고
    쿠팡 알바하며 버틴다는 사람들은
    진짜 상상이 안되고
    그마저도 일자리 잃을까봐 걱정하잖아요.
    모아둔건 없어도 당장 돈들어오는곳 있다는게
    엄청 행복한거고
    위를 보면 아 저돈 있어도 저런거야?
    싶은..
    이건 뭔가 싶은거고
    행복이 뭐고 부자기준은 무엇인지.
    그냥 이런 저런 생각이지
    그 분 타박은 절대 아니에요.
    다들 기준이 다를거니깐요.
    걍 행복할려면
    기준을 낮추면 되는 간단한 문제고

    또 다른 시각으로 보면
    노후준비도 없이 뭐하고 있나 싶기도 하고요
    헛갈리네요^^

  • 11. 글쓰니
    '20.5.29 9:57 PM (112.152.xxx.59)

    님 열심히 살고 계시고 앞으로도 그럴거같으니 응원해드립니다
    20억가진사람 고민 저도 읽었구요.
    뭐 이해는 합니다만 배부른 투정으로 들리는건 사실이예요
    여기기준이워낙에?높아서 그렇지 20억자산 상위10프로입니다
    가처분소득이 적으면 부동산팔아서 이동해야죠.
    강남평생살던이가 다른곳갈수있나하던 어른 생각나네요.
    결국 그 재산 손에 꼬옥 쥐고 본인 닥달하다 자식들좋은일만 시키시고 떠나신..

    지금처럼 꾸준히 성실히 사시면 돼요

    건강잃지않게 신경쓰시구요

  • 12. ㄴㄴㄴㄴ
    '20.5.29 10:41 PM (161.142.xxx.186)

    전 20억이 아니라 2백만원도 없는 40대 중반이지만 그분글 이해되던데요..
    남의 삶을 내 기준으로 재단하지 않았음 좋겠네요.
    사람마다 자기 무게의 짐을 살고 있는 거잖아요.
    배부른 투정이라 하시면 그 원글님이 너무 힘들잖아요.

  • 13. 삼천원
    '20.5.29 10:43 PM (202.14.xxx.177)

    마음은 가난할수록 돈실수를 안해요.
    20억도 적은데 잡비에 허투로 쓰겠어요?
    기껏 먹는거나.. 1일1식을 권하려다 말았어요.

  • 14. 흠...
    '20.5.29 10:55 PM (58.236.xxx.195)

    씀씀이나 돈에 대한 가치관은 다 다르잖아요.
    내기준에서 생각을 해야지 도움 1도 안되는 비교는
    뭐하러 하시나요.

  • 15. ..
    '20.5.29 11:15 PM (223.62.xxx.117)

    40후반 싱글 3억만 있어도 맘이 편할듯.
    다 날리고 2억도 안되는데 백수 ㅜ

  • 16. 한글
    '20.5.29 11:24 PM (116.126.xxx.92)

    단보대출=>담보대출

  • 17. ..
    '20.5.29 11:37 PM (211.107.xxx.171)

    인생에서 돈이 중요하지만
    항상 하는 소리 있잖아요
    수단이지 목표가 아니라고

    그때 그때 필요한 만큼만 있는게 행복이죠
    넘 많아서 바람나고 아이들 탈선하고

    인생에서 챙기고 신경써야할게 돈 뿐인가요
    건강도 챙기고
    인성과 덕망도 챙기고
    애정도 챙기고
    지식과 지혜도 챙기고
    거기에 더해 돈도 좀 챙기고
    딱 그정도죠 돈이란건

  • 18.
    '20.5.29 11:40 PM (49.165.xxx.98)

    20억이 무슨 그렇게
    큰돈이라고ᆢ
    노후를 걱정없이
    살 정도는 아님니다
    물론 난 없지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6761 삼성역 근처 풀옵션 오피스텔 어디로 구하는게 나을까요? 삼성역 05:52:38 15
1186760 트럼프가 저를 텔레그램 비밀방에 초대했어요 1 ... 05:47:43 161
1186759 차가 점점 커지지 않나요? 2 ..... 05:26:56 245
1186758 꿈에서 제가 키우던 개를 만났습니다. 2 사랑해 05:19:57 173
1186757 김어준의 뉴스공장 7월15일(수)링크유 1 Tbs안내 04:55:53 186
1186756 이런보험으 1 82cook.. 04:20:31 167
1186755 무고였던 박진성 시인도 자살기도를 했었습니다. 2 RIP 04:03:58 708
1186754 나이들수록 인간관계가 귀찮아요 6 힘들다 03:32:41 1,268
1186753 부동산은 부가세를 별도로 받던데 탈세는 없나요? 1 03:25:56 303
1186752 회사에서 열 받는일이 있는데 퇴사 예정입니다. 4 ㆍㆍㆍ 03:16:48 724
1186751 이재명 "고위층, 공직할지 부동산 사업할지 선택하라&q.. 5 부동산 03:14:35 534
1186750 힘들어요 그만두고파요 5 못살겠음 03:07:22 949
1186749 대중교통으로 가서 2박3일 지낼 곳 추천부탁드립니다~ ... 02:56:15 236
1186748 오호 요새 현실 상황 잘 표현한 만화 1 02:31:31 576
1186747 좀전에 인터넷이 끊겼었어요. ㅇㅇ 02:25:18 353
1186746 (19금)성욕이 끓는 시기가 있죠? 6 dz 02:06:29 2,034
1186745 여기도 5,6년 전에 집값 하락한다고 바람 넣는 세력 있었을까요.. 7 .. 01:55:20 789
1186744 시장님이 지켜온, 그린벨트를 푸는 자가 누군가요? 18 ㅇㅇ 01:48:35 2,047
1186743 아, 날짜가 자꾸 보여서! ........ 01:38:00 430
1186742 금목걸이 18k 어디가 이뻐요? 3 기획미투시로.. 01:32:29 587
1186741 시장님 가족 돕고 싶어요. 4 시장님 01:25:28 1,221
1186740 미친듯이 정직하게 먹는데로 찌는 몸무게 5 미친 01:22:36 823
1186739 남편이 당첨된 아파트 아내 이름으로 할 때 10 01:19:11 1,364
1186738 발각질 제거는 하고 샌들을 신자는.. 8 어지간하면 01:03:57 2,018
1186737 혹시 이런 분들 계시나요? ㅋㅋㅋ 19 혹시 00:59:52 2,4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