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대파국 맛있게 끓이는 법 좀 알려주세요

ㅇㅇ | 조회수 : 1,708
작성일 : 2019-12-14 15:40:00
겨울파로 맛있게 국 끓여보고 싶어요~
IP : 121.162.xxx.222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하아.
    '19.12.14 4:00 PM (49.167.xxx.126)

    제 레시피는 아니고
    어쩌다 알게된 방법인데 무려 다시다가 들어 가요.

    멸치육수가 있으면 좋으나 없으면 그냥 맹물에 파 듬뿍.
    (너무 많은거 아닌가 싶은 느낌이 들도록 듬뿍)
    다시다 입맛에 맞게 넣고
    그냥 끓여요.
    파 냄새가 나면 달걀을 풀어 넣고 3초 더 끓이다
    불 끄고 깨소금과 후추 조금 넣고 드세요.

    육수가 끓을 때 파를 넣는 것이 아니라
    찬물에 처음부터 파를 넣고 끓여요.

  • 2. 저는
    '19.12.14 4:03 PM (42.29.xxx.135)

    대파를 파채처럼 채쳐서 끓으면 계란 풀고 새우젓 간해서 먹어요. 시원해요.
    청양고추 좀 넣어도 좋구요.

  • 3. 강추
    '19.12.14 4:23 PM (211.178.xxx.157)

    파채에 계란국 좋아요.
    또는 소고기에 파넣고 고춧가루 더하면 육개장처럼 최고입니다

  • 4.
    '19.12.14 4:24 PM (175.127.xxx.153)

    대파국 하니 불청에서 김완선이 두시간? 정성 들여 처음 끓였던 대파국이 생각 나네요
    맹물에 대파만 넣고 끓여 내놓은 국에 불청 식구들 반응이 재미 있었죠

  • 5. ...
    '19.12.14 4:35 PM (223.62.xxx.108)

    대파국 처음 둘어요 한번 해봐야겠어요!!

  • 6. 소망
    '19.12.14 7:02 PM (223.38.xxx.235)

    ㅎㅎ전 간단 육계장처럼 끓여요 육수에 된장조금 고추가루 고가넣고 고사리넣고 대파를 아주 그냥 왕창 넣습니다 ㅎㅎㅎㅎ맛있어요

  • 7. ...
    '19.12.14 9:36 PM (39.7.xxx.161)

    제가 아주 어렸을 때 한식날 성묘갈 때 산소에 큰 솥 걸고 파국을 끓였어요
    엄마한테 듣기론 원래 원추리국을 끓이는데 원추리 구하기 어려워서 파국으로 대체한 거라고...
    암튼 맑은 양지 육수에 아무것도 없이 대파만 잔뜩 넣어서 파가 흐드러지듯이 될 때까지 푹 끓인 국이었어요
    대파 단맛 때문에 어린 입맛에도 너무너무 맛있었다는 거

    산소에 솥걸고 음식하는게 어려워서 국민학교 입학할 무렵부터는 그냥 간단히 성묘하는 걸로 바뀌어서 그 파국은 더이상 먹을 수 없었지만 아직도 고기와 대파에서 우러난 달달한 감칠 맛이 잊을 수가 없어요
    이상하게 울 엄니는 그 파국을 안해주셔서 그 이후로는 딱 한번 먹어본 것 같아요
    생각난 김에 나도 한번 끓여볼까 싶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3949 라디오 스타 보는데 권상우 좀 우울감이 보이는데 저만 느끼나요 18 2020/01/18 9,701
1583948 단연코 제일 많이 틀리는 맞춤법 41 여기서 2020/01/18 4,948
1583947 명절에 버스 3 우등 2020/01/18 767
1583946 시어머님 소화가 안되신다는데 어떤게 좋을까요 15 86세 2020/01/18 2,097
1583945 팔자 좋아보인다는 건 7 둥둥이아줌마.. 2020/01/18 2,065
1583944 장군감 체형은 근력운동하면 안되나요? 5 장군 2020/01/18 839
1583943 결국 혼자 있는걸 이렇게 좋아하면서 5 13456 2020/01/18 1,910
1583942 우리가 미국의 속국이 아니라 전세계가 미국의 속국입니다. 26 슈퍼바이저 2020/01/18 2,150
1583941 선보고 온 후기 6 미혼 2020/01/18 3,565
1583940 송도아파트 바다뷰 일억차이 10 모모 2020/01/18 2,415
1583939 서경대 컴공과와 강원대 산림학과 중에.. 11 대학고민.... 2020/01/18 1,727
1583938 정준호 너무 웃겨요 ㅋㅋㅋ 24 ㅇㅇㅇㅇ 2020/01/18 8,036
1583937 전영록씨는 팬클럽 회장이랑 결혼한걸루 아는데 20 ㅇㅇㅇ 2020/01/18 12,560
1583936 순대랑 떡볶이 사다 먹고 있어요. 12 아하하 2020/01/18 2,388
1583935 서울 이마트에서 모닝롱, 식빵 등 직접 구워서 판매하는 곳 2 어디인가요?.. 2020/01/18 1,393
1583934 부산에서 호흡기 내과 잘보는 전문의를 알고싶어요 2 포도나무 2020/01/18 429
1583933 싸이코 같은 사람들 있어요. 뒤에 시어머니 이야기 읽고... 12 ... 2020/01/18 4,325
1583932 여의도에 아동 신발 살 수 있는 곳 있나요 ㅠ 3 ........ 2020/01/18 408
1583931 풍년 압력솥 추 돌아갈 때 김도 같이 나오나요? 2 압력솥 2020/01/18 536
1583930 속눈썹영양제가 안압높이고 녹내장위험? 실화인가요? 5 .. 2020/01/18 1,733
1583929 유튜버로 돈버는 분 있으세요?? 8 ㅡㅡ 2020/01/18 3,681
1583928 일본의 비정상적 경제정책---최배근 교수 강의 1 ㅇㅇㅇ 2020/01/18 448
1583927 방콕여행 질문 10 급해요 2020/01/18 986
1583926 우리는 미국의 속국인가? 8 dlfqkr.. 2020/01/18 554
1583925 한효주 컴백하나요? 5 2020/01/18 2,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