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양준일은 딱 20대때만 좋네요.

... | 조회수 : 7,297
작성일 : 2019-12-11 15:04:58
양준일 20대때는 패션.헤어.춤등은 지금 봐도 너무 괜찮은데...귀엽고 신선하고 열정도 넘쳐보이고....무엇보다 패션감각이 ....

근데 30대 v2로 나올때는 너무 실망스럽.....ㅡ.ㅡ;;;
헤어스타일도 짧은 머리에 탈색... 몸도 벌크업을 한건지 너무 살쪄보이고..옷은 무슨 매트릭스 복장에.. 춤도 전혀 개성 없고 별로였네요.
너무 느끼하게 변했어요.
20대때랑 완전 다른 사람 같아요.

개인적으로 슈가맨 프로에 안나오는게 더 좋았을것 같아요.
오래전 첫사랑을 수십년뒤에 봤는데 실망한 느낌이랄까요.
양준일은 20대 양준일만 좋은걸로...ㅠㅠ

IP : 110.70.xxx.90
3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11 3:06 PM (115.40.xxx.94)

    모든 인간은 20대때가 제일 이쁘죠

  • 2. ㅇㅇㅇ
    '19.12.11 3:07 PM (203.251.xxx.119)

    그래도 뒤늦게 알려져서 좋네요
    20대때 너무 고생했어요
    시대를 너무 앞서갔네요
    지금 들어도 세련되고 촌스럽지 않아요

  • 3. 저도요
    '19.12.11 3:08 PM (220.79.xxx.102)

    얼마전 티비봤는데..
    이제 나이들어서 춤추면서 노래하는데 아무 감흥이 없던데요ㅠㅠ

  • 4.
    '19.12.11 3:10 PM (110.14.xxx.221)

    50대의 양준일도 매력있었어요
    순수한 모습

  • 5.
    '19.12.11 3:12 PM (210.99.xxx.244)

    50대가 순수? 하다는건 철이없어뵈는거 아닌가요 ㅋ

  • 6. ek
    '19.12.11 3:13 PM (121.179.xxx.235)

    20대때 흥했다가
    안보였다가 나온 경우..
    김승진도 그렇고
    다 20대가 제일 제일이에요.

  • 7. 30대때
    '19.12.11 3:20 PM (112.187.xxx.170)

    환타지 노래도 성공했었어요 노래 가사 따라부를 만큼 기억이 나네요 전 v2가 양준일인줄은 몰랐어요

  • 8. ...
    '19.12.11 3:23 PM (121.161.xxx.197)

    30대에 다시 시작하려니 양준일은 안된다고 다들 말려서 일부러 양준일처럼 안 보이려고 벌크업한 거 아닌지...

  • 9. ...
    '19.12.11 3:26 PM (223.33.xxx.89)

    네 맞아요 양준일은 제작도 안해주겠다고 해서
    벌크업하고 쌍거풀수술하고ㅜㅜ V2라는 이름으로 활동했던거죠...
    저도 20대의 양준일이 좋긴한데 그래도 50대의 양준일이 하는 얘기들으니 연륜도 느껴지고 겸손한 면이 있어서
    울림을 주던데요...
    계속 활동하던 사람도 아니고 조용필같은 사람도 아니고
    뭘 얼마나 대단하길 기대하는지...

  • 10. 말이라고요?
    '19.12.11 3:27 PM (59.20.xxx.105)

    20대랑 5ㅇ대랑 어찌 같겠습니까만 ᆢ
    너무 안타까워서 사람들이 열광하는거죠ㆍ
    안보는게 좋겠다느니 그건 님 생각이고ᆢ
    그 반대분들도 많습니다ㆍ
    너무 반갑고 좋더만요 저는

  • 11. ..
    '19.12.11 3:29 PM (175.223.xxx.98)

    90년대 양준일은 자기가 만든 노래로
    자기 느낌에 충만한 무대를 보였단 이유로
    많이 힘들었잖아요..

    2000년대 양준일은 철저히 자기를 버리고
    트랜드를 따른거죠. 테크노풍 춤과 노래.
    대중적인 음악..

    암튼 양준일의 고단했던 젊은시절은 지나갔고
    박제된 영상의 그를 30년이 지나
    다시 환호한다는게.. 세상이 참 살다보면
    재밌어요.

  • 12. ㅎㅎㅎㅎㅎ
    '19.12.11 3:33 PM (14.37.xxx.14)

    그렇게 따지면 슈가맨 자체를 없애야 해요
    여태 나온 가수들 치고 20대 잘나가던 전성기와 비교해서 실망스럽지 않은 가수가 있던가요?
    그나마 진짜 슈가맨 다운 가수가 나와서 그저 좋던데요

  • 13. ...
    '19.12.11 3:43 PM (218.237.xxx.203)

    1집이 너무 앞서가서 미운털이 박혔으니
    트렌드에 맞추려고 벌크업하고 쌍꺼풀에 머리 자르고 염색한건데
    확실히 V2때 모습은 마음에 안들어요 안무도 그렇고요
    그런데 노래가 좋더군요...
    당시에 안묻혔으면 좋았을텐데... 하지만 지금이라도 찾아들을수 있어서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해요

  • 14. ..
    '19.12.11 3:45 PM (223.62.xxx.64)

    원글님도요

  • 15. ....
    '19.12.11 3:45 PM (106.102.xxx.215)

    애초에 양준일이라는 가수 자체가 10대 20대 유튜브 사용자들이 다시 소환한 스타에요. 이제까지의 슈가맨 프로가 30대40대 이상의 추억 되살리는 스타였다면 양준일은 아니에요. 완전히 40대 이상에게는 외면받은 스타를 10대 20대가 부른 거죠. 당시 양준일을 봤던 40대 이상에게는 지금 모습은 더욱 더 실망스러울 수 있겠죠. 슈가맨 나온 것도 지금 다시 본격 활동할 생각하고 나온 것도 아니고요. 40대 이상들에게는 그저 이제 나이 들어 같이 늙었네 하고 비주얼로 실망만 했겠지만 대부분 사람들은 양준일을 소환한 기이한 이 루트에 신기해하고 다시 나왔지만 소환시킨 팬들에게 멋진 마인드를 보여줘 감동을 주었습니다.

  • 16. ...
    '19.12.11 3:49 PM (175.207.xxx.216)

    전 30대에 V2로 나왔던 모습 보면서... 이미지를 바꾸려고 무던히 노력했구나 싶었네요. 이 사람은 체질 자체가 마른 사람이예요. 어떻게든 오랫동안 아티스트로 살아남고자 시도를 했는데... 안됐다고 느꼈어요.

  • 17. ㅡㅡㅡㅡㅡ
    '19.12.11 3:54 PM (175.223.xxx.45)

    양준일 파다보니 v2때
    기획사가 완전 짱아찌더만요 ㅜ 맘먹고 사기치려고 투자자 모집하고 나중에 잠적하고....
    카페말고 갤 파다보니 아 할말 많 ㅜㅜ
    ㅇㅇㅍ가 보통은 아닌듯

  • 18. .....
    '19.12.11 3:59 PM (223.62.xxx.140)

    40대 이상들에게는 그저 이제 나이 들어 같이 늙었네 하고 비주얼로 실망만 했겠지만 대부분 사람들은 양준일을 소환한 기이한 이 루트에 신기해하고 다시 나왔지만 소환시킨 팬들에게 멋진 마인드를 보여줘 감동을 주었습니다.222222

  • 19. ㅎㅎㅎ
    '19.12.11 4:00 PM (223.38.xxx.242)

    원글님도 마찬가지에요
    젊음은 젊어서 아름다운거죠

    그리고 전 오십대 모습에서도 매력을 느꼈네요
    주변 오십대 아저씨들 한번 둘러보세요 ㅎㅎ

  • 20. ..
    '19.12.11 4:15 PM (175.197.xxx.12)

    20대의 양준일이 요즘 탑아이돌과 견주어도 모자를거 없으니 처음 이슈가 되었다가..
    이번에 나온 슈가맨에서 90년대 초에 그가 사회에서 얼마나 얼토당토 않은 이유로 한국에서 쫓겨났는지 뒷이야기를 뒤늦게 듣고 짠하고.. 그럼에도 아직 착해보이고 순해보이는 인성을 그대로 유지하는듯 해서 관심을 갖게 되는 듯 해요.

  • 21. ㅎㅎㅎㅎ
    '19.12.11 4:19 PM (14.37.xxx.14)

    근데 신기한게
    역시 유명해지면 모든게 선의로 포장이 되나봐요
    시대 잘못타고난거 안타깝고...끼와 외모 모두 훌륭한거 알겠지만

    뭘 보고 양준일 인성까지 논하는지 잘 모르겠어요
    그간 뭐하고 살았는지 10분남짓 얘기한게 전부인데.
    그간 못뜨고 방황하다가 현재 서빙이나 하고잇는 게 안타까워 동정하는건지
    그럼 뭐 서빙은 특별한 사람이 해야 하는건가요
    서빙이 인생 나락으로 떨어진 사람들만 하는건가요
    왜 이렇게 필요이상의 동정론이 생기는지 모르겠어요

  • 22. ..
    '19.12.11 4:25 PM (175.123.xxx.211)

    영어 학원 할때도 학부모들 평 좋았고,
    타고나길 선하다고.,

  • 23. 저는
    '19.12.11 4:33 PM (14.41.xxx.150)

    50대의 리베카 춤선보고 반했는데요
    그러나 댄스 장르 특성상 댄스만으로 가요 생활하긴 힘들겠죠
    20대처럼의 다이나믹 관절 꺾는 고강도 안무는 안될거고
    아제 잘 적응해서 사는 미국 생활에 여파가 았을지 걱정돼요

  • 24. 짠....
    '19.12.11 4:56 PM (211.192.xxx.65)

    30대 양준일은 짠하던데요.... ㅠ
    양준일이 그렇게 자기 모습 감추고 다시 나왔었는지도 몰랐어요

  • 25. 드라마틱한
    '19.12.11 5:00 PM (58.229.xxx.83)

    사연으로 인기라는 것 맞고
    잠깐 나온 걸로 인성까진 모르죠
    그런데 잠깐 tv 나와 말하는데도 사람이 괜찮아 보였어요
    담백하고 꼰대스럽지 않고 꼬인 부분 없음
    아쉽게도 내 주위에선 저런 50대 남자를 본 적이 없네요

  • 26. 마찬가지
    '19.12.11 5:16 PM (117.111.xxx.51)

    원글님도요 22222

  • 27. ㅇㅇㅇ
    '19.12.11 5:16 PM (14.37.xxx.14)

    한국말 제대로 못하면 아무리 하버드 할아버지가 와도... 좀 어리숙해 보이는게 있어서....
    못됐거나 거만하다거나 이런 느낌과는 반대죠..
    그래서 더 안쓰러워 보이는듯.

  • 28. ...
    '19.12.11 5:37 PM (221.150.xxx.189)

    양준일씨 우주대스타네요

    대스타답게 안티들도 양성하시고

    이렇게 저렇게 말 많아도 결론은 인기있다는 반증

    저는 좋았어요 슈가맨

    양준일이란 보석이 영원히 기억속에 묻혀 있는지도 몰랐을뻔

  • 29. wisdomH
    '19.12.11 5:41 PM (211.36.xxx.219)

    50대에 저런 느낌..실화인가? 싶던데요..
    멋져요.

  • 30. 슈가맨을
    '19.12.11 7:07 PM (120.142.xxx.211)

    슈고맨으로, 브이투를 븨튜로 발음하는거 보고진짜 미국인이구나 싶었어요.

  • 31.
    '19.12.11 8:01 PM (39.123.xxx.122)

    20대의 자기만의 음악과 열정을 보면서 젊은 내자신을 마주한 느낌에 지금의 그가 어떻든 그때 청춘은 충분히 빛났고 한편 애잔한것 같아요

  • 32. 하나마나한
    '19.12.11 8:30 PM (58.236.xxx.195)

    말이지만
    결혼을 하지말던가 아예 늦게 하고 프듀쪽으로 계속 기웃했으면 어땠을까...

  • 33. 양준일
    '19.12.11 11:19 PM (14.32.xxx.215)

    오리지널 팬인데 그땐 예능나와도 약간 놀림감 같은 느낌이 있어서 50대 양준일이 자기 생각 멋지게 말하는거보고 놀랬어요
    원래 멋진 사람인데 그걸 피력할 루트도 없었나보다 했죠
    50대 남자가 저 바디라인에 선한미소 가지고있기 정말 힘들어요
    저작권이라도 많이 받아서 잘살았음 해요

  • 34.
    '19.12.12 5:41 AM (24.96.xxx.230)

    슈가맨 보고 더 좋아졌어요.
    혹여 보고 실망하지 않을까 걱정했는데 참 좋은 어른이 되었더군요. 잠깐 보고 인성을 어찌 아냐 싶겠지만 말씨나 태도에서 느껴지는 것도 있는 거죠.

  • 35. 팬임
    '19.12.13 12:49 PM (14.32.xxx.249)

    팬클럽 가입해서 정회원 되고 거기에 그간 올라온 양준일씨 글과 메시지 들어봤는데 인성이 정말 너무 좋아요. 젊었을 때 미담도 많이 쏟아져 나오구 있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4623 의대,간호대 족보 말인데요. 4 AA 03:28:13 180
1584622 KBS 펭수 짝퉁 역수 1 이뻐 03:26:28 269
1584621 배고파서 잠이 안와요 8 난국 02:51:42 368
1584620 며느리랑 친하게 지내고 싶어하는 시부모님 3 .. 02:32:10 771
1584619 명절에 4촌들끼리의 비교 4 ㅡㅡ 02:16:50 561
1584618 저 좀 혼내주세요 29 ㅇㅇ 02:00:41 1,777
1584617 50대 뭐 해서 먹고사나? 2 01:55:51 1,381
1584616 시사타파에서... 검찰이 조국을 치려는 이유를.. 1 앤쵸비 01:47:14 852
1584615 잠깐 과거 회상 3 ### 01:38:34 390
1584614 피부과 토닝 패키지 비교좀 해주세요. 1 01:36:35 286
1584613 정신적 고통이 제일 큰거 1 맞겠죠? 01:34:44 484
1584612 효리도 건물샀네요 16 01:26:42 2,974
1584611 요실금땜에 너무 속상해요 14 .. 01:25:14 1,378
1584610 괜찮은 남자가 별로인 여자를 좋아하는 이유가 뭘까요? 27 ?? 01:05:07 2,548
1584609 올해 대학가는 자녀..친구만나면 이제 술도 마시고 하나요? 8 궁금.. 00:44:04 1,062
1584608 소백산풍기온천하고 영주온천랜드 어디가 좋나요? 3 온천 00:36:57 351
1584607 신세계 상품권요 6 )) 00:25:35 1,062
1584606 역류성 식도염일까요? 2 역류 00:05:06 1,000
1584605 남자들이 레드립을 좋아하는 편인가요? 13 doff 2020/01/19 3,257
1584604 표치수도 은근히 1 123 2020/01/19 2,107
1584603 사대문 안에서 마당에 장작불 3 겨울 2020/01/19 1,008
1584602 윤가의 직접지휘에 대한 추미애 장관의 선택은??? 1 한겨레 2020/01/19 993
1584601 층간소음이 고통스러운가요 15 ㅇㅇ 2020/01/19 2,473
1584600 윤석열 아내는 참 신기하네요? 16 .. 2020/01/19 4,488
1584599 토크가 하고싶어서 김서형 집 너무 좋으네요 8 ?? 2020/01/19 3,47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