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중환자실에서 폐렴에 걸렸다는데요.

.. | 조회수 : 2,983
작성일 : 2019-12-10 15:54:06
댓글 감사합니다. 원글은 지우겠습니다.

IP : 124.111.xxx.209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10 3:55 PM (59.8.xxx.133)

    보통 노약자가 병원에서 오래 입원하면 폐렴걸려요. 아주 흔해요

  • 2. 저는
    '19.12.10 3:59 PM (58.226.xxx.81)

    기침이 너무 심했어요. 한달 넘게 감기? 가슴통증도 와서
    엑스레이 찍었는데 갈비뼈 몇 개에 금이 !!! 기침으로도 갈비뼈에 금이 가는데 ( 정말 간혹) 그렇다고 깁스 할 수 없으니 통증 관련 약이랑 기침 멎는 약 엄청 받고 주의사항 듣고 왔어요.
    숨 쉬기 힘들면 바로 오라고

  • 3. ㅇㅇ
    '19.12.10 4:00 PM (73.83.xxx.104)

    기침하다 갈비뼈에 금이 가서 움직이지도 숨도 못쉬는 경우가 있어요.
    안움직이면 나을텐데 계속 기침이 나니 흔들려서 죽겠는거죠.

  • 4. ...
    '19.12.10 4:05 PM (211.202.xxx.155)

    저 자다가 물 마시려고 일어나
    비몽사몽하면서 침대에서 내려오다 미끄러져
    침대 턱에 부딪혀 갈비뼈에 금 갔어요

  • 5. ...
    '19.12.10 4:10 PM (211.202.xxx.155)

    중환자실에 병문안을 가신다구요?
    그게 가능하면 아무나 들어올 수 있는 중환자실에서
    폐렴 걸리는 건 암것도 아닐 듯

  • 6. ...
    '19.12.10 4:10 PM (112.220.xxx.102)

    금요일에는 멀쩡했나요??
    좀 의심스럽네요
    갑자기 중환자실에 입원하고 페렴까지?
    다른 가족 연락처는 모르나요???

  • 7. mm
    '19.12.10 4:26 PM (106.102.xxx.168)

    폐렴은 누워있는 환자들 합병증으로 종종 발생한다고 들었고요. 갈비뼈 금 가거나 부러지는 일은 골프연습을 지나치게 많이 했을때도 일어난답니다 생각보다 아예 안다치는 곳이 아니었어요

  • 8. ..
    '19.12.10 4:31 PM (124.111.xxx.209)

    감사합니다. 감기 증상이 있었는지 더 확인을 해봐야겠네요.
    나이는 30대 초반이예요.

    211.202님, 중환자실도 하루에 두번 면회 가능하잖아요. 물론 가족들이 해야겠지만
    직장 상사 입장에서 2주가량 입원한다는 직원 면회는 가볼수 있지 않나요. 물론 중환자실 입실 절차는 철저히 지키구요.

  • 9. ㅇㅇ
    '19.12.10 4:31 PM (49.142.xxx.116)

    산소포화도가 낮아서 호흡기를 끼려고 중환자실 갔을수도 있어요.
    나중에 진단서 받아보면 알겠죠 뭐..

  • 10. ..
    '19.12.10 4:50 PM (124.111.xxx.209)

    원래 어제까지만 해도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하니) 크게 걱정이 없었는데, 맞거나 다친 가능성도 있지 않겠냐는 주변 직원들 얘길 듣고나니, 혹시라도 가정폭력 같은건 아니었을지 걱정이 되긴 했어요. (제가 그알을 너무 많이 봤나봅니다 -.-)
    중환자실이라 당연하겠지만 당사자랑은 연락이 안되고 남편하고만 연락이 되는 상황이니까요.
    그런데 댓글 내용보니 다양한 케이스가 있네요. 면회 가능하다고 할때 한번 가보던가 해야겠어요.

  • 11. 11
    '19.12.10 5:08 PM (220.122.xxx.219)

    정말 쓸데없는 걱정이예요
    무슨 아동학대도 아니고..
    평소에 아끼던 직원이고 그런일로 상담한적 있지않은 한
    오지랍제대로입니다.
    다시 출근한뒤에 밥이라도 한끼 사는게 제대로 아끼는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7035 슈스스 한혜연이 채널을 70억에 팔았군요 19 ㅇㅇ 15:18:50 5,645
1187034 연예인 아이들 중에 혜정이가 제일 귀엽네요 10 ... 15:18:19 1,397
1187033 동물재난영화 1 추천해주세요.. 15:18:14 187
1187032 박원순 죽이기 / 황세연 저 6 ... 15:17:58 724
1187031 오랜만에 남대문 시장에 나갔다 왔어요 2 불변 15:14:25 761
1187030 청소년 교통비 지원 신청할때요 2 ? 15:14:18 391
1187029 자기자신을 잘 알고 사는거 진짜 중요한거 같아요~! 14 ... 15:11:11 1,707
1187028 박완서책을 읽어보려고 1 ㅇㅇ 15:09:37 377
1187027 백종원 레서피 마파두부 1 요미 15:08:58 429
1187026 외국은 월세 몇백씩내고 어찌 사나요? 41 .... 15:08:30 3,026
1187025 얼린 강낭콩 카레에 바로 넣어도 될까요? 3 ... 15:05:59 283
1187024 어제 ocn특집 아가사크리스트의 '누명' 1 궁금 15:04:55 674
1187023 천만원 달러로 바꾸어 놓는 거 의미 있을까요? 8 00 15:02:57 942
1187022 라스베가스 가려면 얼마나 필요하나요? 13 궁금 14:57:04 876
1187021 실내 자전거 좌식과 입식의 차이가 궁금해요 4 ㅇㅇ 14:53:02 405
1187020 전세 이제 정말 없어지나요? 39 14:52:10 2,976
1187019 전정신경염 앓으셨던 분들 7 ㅠㅠ 14:51:13 470
1187018 문재인 160조 써서 뭐한데는데, 하고 나면 뭐 좋아져요? 41 빚더미나라 14:49:19 909
1187017 노인분 기저귀 어떤거 사야 할까요? 7 황혼 14:48:04 423
1187016 이해찬 자꾸 사과 사과하는 거 보니 18 .. 14:47:39 2,271
1187015 남자나이 낼 모레 오십이면 한참 귀여울 나이죠. 10 그래 14:47:28 1,198
1187014 어제 동네에서 개 학대하는 소리 들리신다고 글 올리신 분...?.. 1 ... 14:42:27 456
1187013 성추행 고소로 변호사들 떼돈 벌 날이 왔네요 19 ... 14:40:59 929
1187012 영화 반도 보고 오신 분 계세요? 9 ... 14:38:13 1,099
1187011 밍크 코트를 어떻게 처리 1 kq 14:36:07 8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