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중환자실에서 폐렴에 걸렸다는데요.

.. | 조회수 : 2,896
작성일 : 2019-12-10 15:54:06
댓글 감사합니다. 원글은 지우겠습니다.

IP : 124.111.xxx.209
11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10 3:55 PM (59.8.xxx.133)

    보통 노약자가 병원에서 오래 입원하면 폐렴걸려요. 아주 흔해요

  • 2. 저는
    '19.12.10 3:59 PM (58.226.xxx.81)

    기침이 너무 심했어요. 한달 넘게 감기? 가슴통증도 와서
    엑스레이 찍었는데 갈비뼈 몇 개에 금이 !!! 기침으로도 갈비뼈에 금이 가는데 ( 정말 간혹) 그렇다고 깁스 할 수 없으니 통증 관련 약이랑 기침 멎는 약 엄청 받고 주의사항 듣고 왔어요.
    숨 쉬기 힘들면 바로 오라고

  • 3. ㅇㅇ
    '19.12.10 4:00 PM (73.83.xxx.104)

    기침하다 갈비뼈에 금이 가서 움직이지도 숨도 못쉬는 경우가 있어요.
    안움직이면 나을텐데 계속 기침이 나니 흔들려서 죽겠는거죠.

  • 4. ...
    '19.12.10 4:05 PM (211.202.xxx.155)

    저 자다가 물 마시려고 일어나
    비몽사몽하면서 침대에서 내려오다 미끄러져
    침대 턱에 부딪혀 갈비뼈에 금 갔어요

  • 5. ...
    '19.12.10 4:10 PM (211.202.xxx.155)

    중환자실에 병문안을 가신다구요?
    그게 가능하면 아무나 들어올 수 있는 중환자실에서
    폐렴 걸리는 건 암것도 아닐 듯

  • 6. ...
    '19.12.10 4:10 PM (112.220.xxx.102)

    금요일에는 멀쩡했나요??
    좀 의심스럽네요
    갑자기 중환자실에 입원하고 페렴까지?
    다른 가족 연락처는 모르나요???

  • 7. mm
    '19.12.10 4:26 PM (106.102.xxx.168)

    폐렴은 누워있는 환자들 합병증으로 종종 발생한다고 들었고요. 갈비뼈 금 가거나 부러지는 일은 골프연습을 지나치게 많이 했을때도 일어난답니다 생각보다 아예 안다치는 곳이 아니었어요

  • 8. ..
    '19.12.10 4:31 PM (124.111.xxx.209)

    감사합니다. 감기 증상이 있었는지 더 확인을 해봐야겠네요.
    나이는 30대 초반이예요.

    211.202님, 중환자실도 하루에 두번 면회 가능하잖아요. 물론 가족들이 해야겠지만
    직장 상사 입장에서 2주가량 입원한다는 직원 면회는 가볼수 있지 않나요. 물론 중환자실 입실 절차는 철저히 지키구요.

  • 9. ㅇㅇ
    '19.12.10 4:31 PM (49.142.xxx.116)

    산소포화도가 낮아서 호흡기를 끼려고 중환자실 갔을수도 있어요.
    나중에 진단서 받아보면 알겠죠 뭐..

  • 10. ..
    '19.12.10 4:50 PM (124.111.xxx.209)

    원래 어제까지만 해도 (생명에 지장이 없다고 하니) 크게 걱정이 없었는데, 맞거나 다친 가능성도 있지 않겠냐는 주변 직원들 얘길 듣고나니, 혹시라도 가정폭력 같은건 아니었을지 걱정이 되긴 했어요. (제가 그알을 너무 많이 봤나봅니다 -.-)
    중환자실이라 당연하겠지만 당사자랑은 연락이 안되고 남편하고만 연락이 되는 상황이니까요.
    그런데 댓글 내용보니 다양한 케이스가 있네요. 면회 가능하다고 할때 한번 가보던가 해야겠어요.

  • 11. 11
    '19.12.10 5:08 PM (220.122.xxx.219)

    정말 쓸데없는 걱정이예요
    무슨 아동학대도 아니고..
    평소에 아끼던 직원이고 그런일로 상담한적 있지않은 한
    오지랍제대로입니다.
    다시 출근한뒤에 밥이라도 한끼 사는게 제대로 아끼는겁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7094 시누이랑 남편 욕 좀 할게요(펑예) 12 싫어요 21:07:02 3,144
1587093 집 앞 연립주택이 29층 아파트로 재건축 된다는데요/. 13 ... 21:00:00 3,266
1587092 속초나 양양 가면 꼭 먹으러가는 맛집 있으세요? 7 강원도 20:59:29 1,324
1587091 예의 없는 사람 대하는 방법이 있나요? 9 ... 20:58:11 1,403
1587090 엑시트 라는 프로 보셨어요? 7 KBS 20:48:34 1,586
1587089 식혜 만들 때 밥 찹쌀로 해도 되나요? 5 식혜도전 20:41:52 693
1587088 95세 시어머니 미나 엄마 너무 대단한것같아요 7 노인 20:41:22 3,625
1587087 내일 문여는 식당 있을까요 9 설날인데 20:40:09 1,504
1587086 카톡차단하면 대화창에 프로필 사진 안보이죠? 9 카톡질문 20:36:43 1,732
1587085 펭수본방 시작했어요 15 ㆍㆍ 20:34:48 1,200
1587084 30대 후반 맞벌이는 가사분담 확실한가요? 18 ... 20:33:10 1,538
1587083 노인들 상대로 사기 많이 치는 것 같아요 11 .. 20:26:08 1,733
1587082 미스터 트롯. 39 참 예뻐요 20:21:40 3,130
1587081 임플란트 한지 한달반 만에 2번 빠졌어요 4 임플 20:18:18 2,051
1587080 저는 부산이라 교실에 난로 있었다는 얘기 10년전 30 ... 20:12:58 2,058
1587079 알토란 LA갈비양념 19 대략난감 20:12:48 2,056
1587078 꼬지전 드디어 딱 붙었어요. 2 팁팁 20:12:32 1,489
1587077 발볼이 점점 넓어져서 2 넙데데 20:08:59 793
1587076 즐거울 수 있는 명절을 괴롭게 만들면 좋을까요? 4 20:07:50 811
1587075 알릴레오 47회 ㅡ 응답하라 민중가요 기레기아웃 20:07:12 330
1587074 친 할머니집(시집)이 싫다는 아이 어찌해야 할까요? 41 이유 20:06:49 5,349
1587073 아재들의 명절 귀성길 검찰개혁 19:56:04 438
1587072 비행기 짐 맡길때 노트북도 가능한가요? 4 ... 19:54:35 814
1587071 진짜 사랑하면 이러지 않죠? 39 내맘몰라 19:52:51 5,689
1587070 오세훈이 저번 선거 안나왔었나요? 2 ㅁㅁㅁ 19:52:35 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