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영어 고수님들 자녀영어교육 좀 봐주세요~~

영어정복 | 조회수 : 1,319
작성일 : 2019-11-22 16:33:34

아이가 성인이 되었을 때 자유로운 프리토킹 자막없이 영화보기 정도가 되려면 어떻게 공부를 해야할까요?

아이는 7세고요.. 영어유치원 1년 다니고 있습니다.

제가 영어가 능통하지 않다보니 아이는 어릴때 좀 더 수월하게 이뤘으면 좋겠다는 바램입니다.


제가 아는 방법은 아래 정도입니다.


1. 이머젼 사립초를 6년 다니면서 중학년부터는 영어학원을 다닌다.

2. 공립을 다니며 1학년부터 영어학원(폴*)을 다닌다.


안타깝게 아이는 성격이 소극적이고 한국말도 많은 편이 아니에요..  3월부터 다닌 유치원에서 이제 영어로 입을 여는 정도거든요... 한국말도 많이 안하는데  이머젼 가서 원어민 담임샘이 있어도 말도 안붙일까 싶어 공립에 영어학원 2시간씩이 나을까 생각해보았습니다.


영어 고수님들과 자녀를 교육시키고 계신 부모님들께 여쭤봅니다. 

더 좋은 방법이 많으실텐데 경험담 들려주세요~





IP : 118.221.xxx.21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1.22 4:49 PM (1.240.xxx.208)

    이머전 사립초가 뭐에요???

  • 2. 넝쿨
    '19.11.22 4:52 PM (39.7.xxx.209)

    이머전 보내도 영어학원도 다 따로 보내요

  • 3. 죄송하지만
    '19.11.22 4:57 PM (125.177.xxx.83)

    한국에 살면서 영어가 유창하기는 어려워요..
    이머젼 아니라 이머젼 할애비를 해두 어쩔수 없어요
    게다가 소극적이고 말수 적은 성격의 아이라면 뭐...
    말 하기 좋아해서 듣는사람이 귀아플 정도로 수다스럽게 입 가만 못두는 애들이 외국어도 잘 배워요.
    학교와 집 두곳에서 모두 영어 아니면 의사소통이 안되는 환경이라야 네이티브스피커 되어요
    근데 초1-2에 다녀오면 금새 까먹어요
    초 3-5 정도를 미국/캐나다에서 보내면 네이티브는 돼요
    근데 한국 돌아와서 국어/수학 등 다른 과목이 쳐지겠죠
    결론은 모든게 완벽할 순 없으니까 뭔가를 포기하셔야 합니다.

  • 4. 영어정복
    '19.11.22 5:18 PM (223.38.xxx.150)

    제가 너무 높은 목표를 갖고 있었나봐요..ㅠ
    이머젼 사립초는 교실에 원어민샘이 한국 담임처럼 계시는 학교에요.. 영어시수도 주강 10시간 이상이고요

  • 5. 학원으로
    '19.11.22 5:22 PM (125.182.xxx.65)

    돌리면 어림 없슈~집에서 어학연수 한다는 기분으로 엄마표로 밀어야 혀유~그름 한 오학년쯤 되믄 자막없이 보기.
    원서 한글책처럼 보기 가능 혀요. 근디 젊은 엄마처럼 학원으로 돌리면 글씨유~

  • 6. 학원은 글쎄요
    '19.11.22 5:26 PM (182.215.xxx.201)

    학원에서 해주는 거 없다고 생각해요..
    많이 듣는 거 우선.
    학원이 그런 거 해주나요?
    집에서 차고 넘치게 듣고
    원서 읽히면 좋은 듯..
    나머지는 아이 능력.

  • 7. 언어는
    '19.11.22 6:15 PM (110.70.xxx.108)

    쌍방향성일 때 는다고 했어요.
    고작유치원, 학원 몇시간으로는 안 되고,
    결국 스스로 책 많이 보고, 따라하고, 대화하고
    하는 수 밖에요.
    한국에서 영어 잘하기는 정말 쉽지 않는 환경이죠.
    뾰족한 답은 없습니다.
    학원이 해결해 주거나,,잘하게 해주지는 않아요.
    우선 노출을 많이 늘리세요. 좋아하는 거
    보여주고, 씨디 있는 동화책, 소설 많이 보게 하고
    같이 읽고 말해 보기 하구요.
    그 나머지는 자기 몫이에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1930 찌개에 돼지고기 핏물제거용 팩을 같이 넣고 끓였어요. 7 뜨아 15:39:54 1,103
1181929 이번 부동산정책 지지하시는분과 반대하시는분~ 9 15:39:28 414
1181928 삼시세끼 보시나요? 23 .. 15:38:42 3,701
1181927 부동산...우리 아버지가 늘 하신 말씀 19 ... 15:32:47 6,506
1181926 당정청에 임대사업자가 많군요. 5 .. 15:31:22 583
1181925 유튜브에 깨달으신 분도 혹시 계실까요~~? 4 찾아요 15:30:28 879
1181924 부동산 참전하는 기레기들에게.jpg 아방궁 15:28:46 306
1181923 동네 아줌마들도 어제 한말 오늘 뒤집으면 부끄러워해요. 14 ㅇㅇㅇ 15:23:02 2,450
1181922 친구 글램핑장 보면 진상은 절대 자기가 진상인 줄을 모르더라고요.. 28 진상 15:22:01 3,965
1181921 삐지면 말 안하는 남편 21 송송 15:21:10 1,771
1181920 교회에서 뭐 갔다주러 오신다는데 뭐 드려야하나요? 12 00 15:20:48 878
1181919 키운정이랑 낳은정은 비교도 안되는거 같지 않나요.. 24 ... 15:20:36 3,071
1181918 고3선택과목 2 선택 15:17:34 478
1181917 핸드폰 약정 15개월남았는데 바꾸고싶어요 ㅠㅠ 3 광순이 15:17:29 711
1181916 키가 작아요 10 15:17:21 1,539
1181915 접힌살 자국 어찌하나요? 2 ㅇㅇ 15:12:14 481
1181914 찹쌀로 방앗간가서 무슨떡 해요? 6 ㅇㅇ 15:11:19 842
1181913 잽머니 부동산 알바들 대거 출몰 22 .. 15:11:02 679
1181912 끈 떨어진 마스크 살리는 방법 있나요? 7 혹시 15:10:37 1,145
1181911 무주택자 분들은 집값 하락세로 돌아서면? 20 소라 15:08:49 1,595
1181910 부동산 관련 지겹겠지만 진심으로 여쭤봅니다. 24 .... 15:07:46 1,718
1181909 집 정책 실기하셨어요. 7 15:05:19 733
1181908 커피잔 좀 찾아주셔요~ 4 ... 14:58:40 813
1181907 아주 사소한 실수에도 한 달 내내 괴로워해요 3 고딩아들 14:57:59 893
1181906 文대통령 "체육계 폭행, 구시대 유산...재발 방지책 .. 29 .... 14:57:14 1,0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