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후회없는 인생이

))) | 조회수 : 1,681
작성일 : 2019-10-10 02:34:19
저는 후회없는 인생이 가장 멋지게 산 삶이라는 생각이 들어요.
살아갈수록
후회없이 살았다 하기가 어렵다는 생각이 들고 인간이라서
어쩌면 이건 거의 힘든거겠죠?
아니면 남들은 다 후회없는 삶을 사는데 내가 아니어서 
인생은 후회없는 삶이기 어렵다고 그냥 혼자 정신승리하는 걸까요?
나이가 들수록 후회하지 않는 인생을 산 사람이 부럽다는 
생각이 들어요. 
나중에 지나간 시간들이 그때 한 결정들이 한 일들이 후회가 다시 살수도 없는데 
시간이 지나면서 가치관도 바뀌고 상황도 바뀌는데
돌이켜 봐서도 후회없는 인생이라고 한다면 
그 인생을 사는 동안 얼마나 축복받은 일일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인생은 결국 미래를 모르기때문에 후회하려고 사는 건가 싶을 정도로
많은 것들이 후회스럽고
돌아갈 수 없는 시간에 아쉬움 마음이 들어요.
살려고 어쩔수 없이 망각하는 것일 뿐 가끔씩 이런 생각을 하면 
돈많고 미모가 어쩌고 보다 나는 후회없이 살았다 하는 사람의 인생이
제일 부럽게 느껴져요.
IP : 222.110.xxx.248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는
    '19.10.10 2:41 AM (223.33.xxx.242)

    예전엔 후회를 많이 하며 살았었어요
    그때 이렇게 했어야하는데 왜 그랬을까
    시간을 돌이킬수만 있다면...
    그런데 자식을 키워보니 내가 실패라고 생각하고
    후회했던 일들도 다 경험이고 거름이 되서
    자식을 좀 더 너그럽게 바라보게 되더라구요
    나도 그랬지 나도 저때는 모자라고 부족했었지...
    지금은 후회가 됐던 그시간들도 지금의 나를 만들어준
    소중한 시간들이라고 생각하며 살아요

    어떤 글귀를 보니 하고 후회하는것과 하지않고
    후회하는것 어떤것을 선택해야 할까라고 하니
    하고 후회하면 앞을 보고 가지만
    하지않고 후회하면 뒤를 돌아보며 살게 된다고...
    그말이 참 와닿더라구요

  • 2. 사실
    '19.10.10 9:05 AM (125.177.xxx.106)

    후회는 주관적이지 않나요?
    인생은 선택의 연속이여서 매번 꼭 좋은 선택을
    하지는 못하잖아요. 실수하기도 하고 잘못된
    선택을 하기도 하죠. 모두가 그래요.,
    후회가 없을 수가 없어요. 그게 인생이여요.

    근데 후회하고 안하고는 자기 마음먹기인 거같아요.
    간혹 누가봐도 잘못된 판단으로 잘못된 선택을 해서
    곤란한 상황이 됐는데 후회하지 않을 수 있겠어요?
    그게 팩트이기는 해도 그 상황에서 후회하고 안하고는
    본인이 선택하는거죠.
    근데 그 상황을 받아들이고 후회하는 마음을 안갖거나
    그냥 후회하고 반성하는거. 어떤 거든 상관없죠.
    본인 마음편한 쪽을 택하면 돼요.
    물론 후회스럽지 않은 선택을 하면 좋은데
    그렇게 완벽한 사람은 없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60928 스페이스 x 발사 10분전!!! 2 ... 04:13:57 95
1160927 5부제 폐지된다고 해서 처음엔 놀랐어요 ㅎㅎ 03:53:28 173
1160926 5.30 김광석 사망 의혹 1 이상호기자 03:51:26 188
1160925 구글 주소 뒤 나라, no가 노르웨이인가요~ 1 .. 03:37:36 142
1160924 윤미향 25년 동안 5번 이사한 게 집 5채가 된 건가요? (곽.. 11 ........ 03:05:11 474
1160923 요즘은 저 미세먼지 체크도 안해요 1 먼지 03:04:38 201
1160922 청원부탁합니다. 2 윤석열 파면.. 02:55:36 143
1160921 재난 지원금 얼마나 쓰셨어요?? 6 행복 02:46:06 636
1160920 슬의에서 끝까지 안나온 인물 1 ... 02:39:16 684
1160919 달타냥이? 2 ㅇㅇ 02:14:16 292
1160918 요즘도 60대 아줌마들 관광버스안에서... 3 반전 02:08:02 643
1160917 나경원자위대행사에 항의하는 윤미향 28 나옹 01:55:20 734
1160916 사회성 부족한 고등학생 아들 교회 어떨지요 6 ㅇㅇ 01:55:05 626
1160915 벽에 전신거울 ... 01:50:12 229
1160914 이런행동은 하지말자 뭐가 있을까요? 12 매너 01:49:51 875
1160913 그알 보험료 3 .... 01:28:59 1,124
1160912 마스크 포장은 수작업인가요? 1 마스크 01:22:57 601
1160911 그것이 알고싶다 변호사 4 .... 01:22:02 1,324
1160910 그나저나 코로나 증상이 어떤데요? 5 궁금 01:21:09 1,310
1160909 여름휴가도 못 간다고 생각하니 진짜진짜 여행 가고 싶네요... .. 5 또르르 01:19:44 960
1160908 각방 쓰고 성생활 거의 안하니 멀어지는 느낌이네요. 5 적당히 살다.. 01:18:11 2,244
1160907 집보러 갔다가 감염됐다니...ㅠㅠ 2 ㅇㅇ 01:15:04 3,548
1160906 기부하면 국세청에 등록되나요? 1 기부 01:12:00 276
1160905 갱년기가 무섭긴 하네요. 5 크리스티나7.. 01:09:09 2,024
1160904 밥 아닌 다른걸로 탄수화물 먹음 자꾸 힘이 빠지는데요 2 ㄷㄷ 01:08:16 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