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편 섹스를 싫어해요.

섹스리스 | 조회수 : 19,535
작성일 : 2020-10-28 15:42:12
남편 마흔 중반, 저 마흔 초인데 섹스를 싫어해요.
주말부부이고 결혼한지 1년도 안됬는데 섹스 안해요.
한달에 한번도 안할때 있어요.
남편은 섹스를 싫어해요.
너무 너무 불만이예요.
임신도 해야 하는데 왜 그러냐? 싸웠더니 그제서야 비뇨기과 가서 약 타오고 배란일만 기다리고 있어요.
임신하기 위해 배란일만 섹스를 하겠다는 말이겠죠?
올해까지만 임신 노력해보려구요.
안되면 어쩔수 없구요.
발기는 잘되요. 사정을 못해요.
이혼 아............아직 거기까지 심각하게 생각해보지 않았는데.
답답해요.
어떻게 살아야 할까요?
이게 섹스리스 부부인가요?
부부생활에서 섹스가 중요할까요?
머리가 너무 아파요.
















IP : 118.235.xxx.2
3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니
    '20.10.28 3:52 PM (118.91.xxx.163)

    윗님은 왜 이게 낚시성이라고 하는지
    보편적인 부부문제인데

    발기잘되고 사정 못하는 남자들 많아요
    너무 많은 성적인 정보와 노출에
    무뎌져서 그런거죠
    여자보다 혼자하는 자기손이 더 편한거죠

    상대방이 자신의 성적 흥분도달에
    가까운 촉감인지 그런것도 중요하구
    이전에는 성에 눈뜨기전에 일찍들
    결혼했지만 그래서 맞추면서 알아가지만
    지금은 너무 경험이 많아
    섹스도 40인데 남자들 다 시들하죠
    그렇게 안밝히는 남자도 요샌 많구

    남편분이 재미를 다시 알아갔음 좋겠네요

  • 2. 그거슨
    '20.10.28 3:59 PM (175.119.xxx.87)

    남편이 님과 ㅅㅅ할 맘이 없기 때문이죠 어쩔수 없이 시각적으로 유혹해야죠 목적을 위해서

  • 3. ...
    '20.10.28 4:00 PM (106.101.xxx.38)

    첫댓글 남??

  • 4. 원글녀.
    '20.10.28 4:01 PM (118.235.xxx.2)

    낚시성 글 아닌데...
    남편한테 너무 불만이예요.
    다른건 맞춰 가면 되는데 이건....참.....섹스 없이 평생 살아야 하나?
    섹스가 중요한가? 사정을 못하니...아...

  • 5. 00
    '20.10.28 4:03 PM (121.188.xxx.61)

    님 몸무게 몇키로세요?

  • 6. 상대가
    '20.10.28 4:07 PM (222.110.xxx.248)

    만족스럽지 않거나
    이미 그 나이면 흥미를 잃을만큼 힘이 없거나
    다른 곳에서 해소 하고 있거나

    그런데 그 늦은 나이에 결혼했는데도 그런 점도 모르고 결혼했나요?

  • 7. 낚시 맞구만
    '20.10.28 4:09 PM (175.223.xxx.55)

    중요한지 아닌지를
    왜 여기서 물어요?
    본인 스스로 한테 물어야죠.

  • 8. ...
    '20.10.28 4:09 PM (112.214.xxx.223)

    중요하지 않다면 몰라도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면
    이혼도 고려해 봐야죠.........

  • 9. ...
    '20.10.28 4:12 PM (116.41.xxx.165)

    남자라고 다 경험이 많은 것도 아니고 많을 수도 없고
    혼자 지내다 보면 자위로 푸는 시간이 많았을텐데
    거기에 익숙하다 보면
    손의 압력이 질의 압력보다 훨씬 커서
    정상적인 섹스에서 사정을 못 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남자는 여자를 만족시키고 섹스를 잘 해야 하는데.... 하는 심리적 압박감도
    상당하다고 하구요
    알랭드보통 인생학교 섹스
    라는 책 추천합니다
    팟케스트 구성애의 아우성 1~10부까지 부부의 성도 함께
    남편이 잘 모르고 관심없어 하는 섹스
    그럼 님이 먼저 공부하보시길 권합니다
    답을 찾을 수 있을지도 모르니..^^

  • 10. 변태가 ㅅㅅ란
    '20.10.28 4:13 PM (1.238.xxx.39)

    단어 쓰고 싶어서 쓴 글 같은데요??
    당최 이 짧은 글에 ㅅㅅ 단어 반복이 몇번인지...

  • 11.
    '20.10.28 4:17 PM (175.120.xxx.219)

    토닥토닥~

  • 12. 지루지루지루지루지루
    '20.10.28 4:22 PM (106.101.xxx.38)

    원글 탓 하는 댓글들 어이없네요


    원글 남편 사정 못하는 병 있는거 아녀요?

  • 13.
    '20.10.28 4:24 PM (223.38.xxx.22)

    아이가 불행해질 것 같네요ㆍ

  • 14. 아이
    '20.10.28 4:50 PM (120.142.xxx.201)

    시도 왜 하죠 ?
    이혼 생각까지 하면서 ??

  • 15. ㅇㅇ
    '20.10.28 5:05 PM (1.239.xxx.240)

    다른건 모르겠고,
    진짜 아이 가지실 계획이시면 당장 병원가셔야해요.
    두분 그연령대에 자연임신 진짜 어려워요.

  • 16. 위에
    '20.10.28 5:24 PM (116.32.xxx.53)

    글 쓴님 말이 맞아요 .
    자위 많이 하는 남자들이 특히 실제론 사정을 잘 못하는 것같고요 .

    실재 성경험이 없는 사람들이
    빨리 사정하거나 너무 사정못하거나 같아요 .

    30후반되면 남자들도 밝히는 사람 아닌바에
    귀찮을 것도 같고요

    저도 40대 되니 성욕이 확 감퇴
    굳이 해나되나 싶어요 .
    가족끼리 왜이래 ~~ 이런느낌

  • 17. ...
    '20.10.28 6:40 PM (178.196.xxx.159)

    이론 생각까지 하면서 애는 왜 낳으려고 하는지가 더 의문

  • 18. 상담
    '20.10.28 7:46 PM (112.169.xxx.40)

    비뇨기과 가보던지 심리 상담을 받아보세요.
    한참 나이에 왜 그런데요.

  • 19. 늦은 나이에
    '20.10.28 8:10 PM (203.128.xxx.45)

    결혼한거같은데 주말부부가 왠말이며
    임신하려고 자는거라면 부담스러워 저절로 피하겠네요
    닥달하지 말고 주말부부부터 어찌 해보세요

  • 20. 닥달 아니지만
    '20.10.28 11:52 PM (74.75.xxx.126)

    여기에 이런 질문을 올리는 걸 보면 원글님은 모르시네요. 살아가는데 섹스가 왜 중요하냐고요.
    저도 예전에 친구한테 물어본 적 있어요. 오르가즘이란게 도대체 뭔지 그렇게 되면 어떤 느낌이 드는 건지 그냥 서로 기분 좋다 그러는 건지. 친구말이 오르가즘을 느끼면 그게 오르가즘이란 걸 모를 수가 없어 결론적으로 너는 아직 못 느껴본 거네 그러더라고요. 그때는 그 친구말이 기분이 좀 나빴는데 나중에 생각해보니 정답이더라고요. 섹스가 왜 중요하냐 나는 성욕이 없는 것 같다, 다 본인들이 알아서 결정할 일이지만 얼마나 기분 좋은 일인데 젊은 나이에 포기를 해야 하나요. 걱정스럽네요.

  • 21. 마흔 초 중반
    '20.10.29 3:49 AM (162.156.xxx.13)


    젊은 나이인가요?

  • 22.
    '20.10.29 5:21 AM (62.47.xxx.111)

    결혼했어요?
    연애할 땐 몰랐나요?
    둘 다 나이도 너무 많고 애는 사실 님 욕심이죠.
    마흔 넘어 결혼한거면 적당히 포기 할 건 포기 해야죠.
    이십대처럼 왕성한 섹스와 출산을 기대하면..
    남편은 님한테 성적으로 끌려서 결혼한건 아닐거 같은데..

  • 23. 한심한건너
    '20.10.29 9:07 AM (42.2.xxx.246)

    19금 읽으려고 기어들어와서 남자가 썼네 주작이네 하는 아줌마들 나가서 산보나 좀 하새요.

  • 24.
    '20.10.29 9:31 AM (223.39.xxx.113)

    중요한지 안한지는 여기서도 물어볼수있는거죠.
    결혼한지 1년밖에 안되셨다는데...
    저는 중요합니다. 그래서 이혼했고.
    세살연하 남친 만나는데 40대 초반인데
    지금 행복해요.
    전남편은 결혼했던 30대중반부터 자기나이대는
    다 몸이 늙어서 그런다는식으로
    40살될때는 세상 늙어서 몸이 허약한거처럼 굴더니
    40대 남친보니 다 그런것도 아니더라구요.

  • 25. ....
    '20.10.29 10:59 AM (122.32.xxx.191)

    그렇게까지해서 왜 애를 낳아요
    인생 길어요 달리 생각 해보세요

  • 26. 원글님
    '20.10.29 11:42 AM (182.216.xxx.172)

    원글이 너무 너무 싫으면
    이혼각이죠
    전 제가 싫어해서
    성격맞고 대화 잘통하면
    리스로 서로 의지하면서 잘 살수 있어서
    그게 그리 큰 문제가 되지 않을거구요
    이건 그야말로 가장 프라이빗한 문제인데
    이걸 다른사람들보도 판단해 달라면
    어떡하라구요

  • 27. ..
    '20.10.29 11:57 AM (221.163.xxx.135)

    애 낳기 전에 이혼여부 결정해야해요, 애낳고 나면 그애 20살때까진 될수있슴 참고 사셔야죠
    애낳는거 별거 아닌것같아하시는거 같은데 부부 불화로 애가 불안정하게 크면 각종 문제가 속출한답니다.애
    남편과의 문제는 갈라서면 그만이지만 자식은 뱃속으로 다시 넣을수도 없고 버릴수도 없고 정말 힘들어요
    그러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죠. 특히 여자는..
    또 당하는 애는 무슨 잘못인가요
    아이 갖는거 신중하게 결정하세요 결혼햇다고 당연히 애 낳아야 한다 생각하는건 나중에 힘든결과를 가져올수도 있어요,

  • 28. ....
    '20.10.29 12:07 PM (1.237.xxx.189)

    저람 끝낼거 같아요
    왜 애도 없는데 지옥속에 살아요
    사정이 안되든 밖에서 풀든 혼자 풀든 흔하지 않지만 섹스를 꺼리든 다 문제에요
    서로 원하지 않으면 문제없는거지 한쪽이 원하는데 못하면 그게 사는건가요
    피임하고 원없이 노력이나 해보고 안되면 끝내요

  • 29. 음.
    '20.10.29 12:27 PM (210.222.xxx.103)

    남자는 40대중반에 주말부부 할 거면 결혼을 왜 했을까 모르겠네요. 혹시 게이 아니에요. 지도 나이 먹으니 외롭고 자손은 보고 싶어서 결혼한 건가. 아니 여자가 애 안가질거냐고 다그치니 그때서야 배란일만 하려한다니 그건 아닌 거 같고.ㅈㅈ 희안하다.

  • 30. 0000
    '20.10.29 12:41 PM (116.33.xxx.68)

    애는 무슨 빨리 이혼해요 진심

  • 31. 지옥
    '20.10.29 1:16 PM (211.36.xxx.228)

    섹스없는 생활은 지옥....
    남자인 저도 그 지옥 속에 살아요

  • 32.
    '20.10.29 3:13 PM (112.169.xxx.189)

    애는 무슨 빨리 이혼해요 진심22222
    애 하나 낳으면 죽을때까지 리스 예약임

  • 33. ...
    '20.10.29 3:15 PM (221.159.xxx.134)

    40대초중반 신혼인데 젊죠 안 젊어요?
    결혼 20년된 40대중후반 애가 셋이나 있는 부부인데도 한달에 두세번은 하는데요.하고 싶으면 얘들 깊이 잠들고 새벽 2시에도 깨워서 해요.하물며 둘이 있는 신혼인데 왜 안하죠?

  • 34. 지금
    '20.10.29 4:09 PM (211.206.xxx.52)

    애가 문제가 아닌데요
    님은 부부관계가 중요하고 결혼 1년만에 너무너무 불만인데
    애를 낳아서 어쩌시게요
    정말 잘 생각하시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1915 꽁꽁 언 앞다리살 삶아도 되나요? ... 12:21:18 15
1261914 수시결과에 멘탈이 붕괴입니다 3 고3맘 12:16:32 394
1261913 남자들이 말하는 한눈에 반한다 꽂힌다는게 뭔의민가요? 2 마리 12:15:53 169
1261912 뭐든지 다 어울리는 사람이 있나요? 7 쇼핑 12:15:00 124
1261911 종부세에게 6 허허허 12:11:04 163
1261910 현대차 우선주 질문 있습니다~ 1 현차 12:10:26 166
1261909 종부세 폭탄 기사가 만들어지는 과정 상세 소개 9 김원장 펌 12:08:17 185
1261908 국민연금 반납금 ㅁㅁ 12:01:40 176
1261907 금니 얼마나 오래 쓰나요? 강아지 12:00:39 90
1261906 도어락 마스터비번이 있었네요 2 ㅇㅇ 11:59:44 562
1261905 주식계좌를 만들어서 150만원으로 했는데.. ..... 11:59:33 415
1261904 여윳돈 삼전 주식 사는것 어떤가요? 5 주식초보 11:59:31 403
1261903 이 시국에 유흥업소 가는 남자들 많네요 3 ... 11:58:04 377
1261902 곰솥 없어도 되겠죠? 7 버릴까말까 11:57:48 245
1261901 회사 옮길때마다 건강보험증이 바뀌는지요? 2 cinta1.. 11:57:26 184
1261900 요즘 라임 옵티머스 관련 기사가 싹 사라진 이유.jpg 12 ... 11:54:10 348
1261899 폴 매카트니, BTS한국 친구들! 보고있으면 흐뭇하다ㄷㄷㄷ 2 세상에나 11:52:47 635
1261898 영국에 계신분들, 요즘 영국에서 인기 많은 브랜드 추천 부탁드립.. 선물 11:50:52 155
1261897 다음은 대문에 유니클로광고를 며칠째 띄워놓네요 7 NoJapa.. 11:50:23 195
1261896 82는 미의 기준이 좀.... 16 .... 11:47:15 655
1261895 소불고기 양념 얼마나 넣어야할까요? 2 ... 11:46:08 163
1261894 지방에 이사와서 마음과 머리가 정리가 안되요... 11 ..... 11:42:02 945
1261893 집에서 간단 김밥 해먹으려는데 재료 추천해주세요 13 ........ 11:40:38 733
1261892 키작은 여학생 패딩구입 도와주세요 2 ... 11:39:52 146
1261891 생수 노브랜드 6개가 1980, 삼다수가 1개 980원.. 비싼.. 3 회사에서 사.. 11:39:39 6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