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서장훈이 저 좋다고 했었어요

옛 추억 | 조회수 : 29,854
작성일 : 2020-07-11 17:25:21
20년 전... 20여년 전.

제가 아는 지인이 서장훈이라, 술자리에서 만났는데.

첫 눈에 너무 좋다고 해서. 근데 되게 무서웠어요.

제 키가 176 모델 출신인데, 2미터 7은 너무 커 보였어요. ㅠ ㅠ

그리고 첫 만남에 너무 극호감을...

아마도 서장훈씨 취향은, 아주 크거나. 아주 작거나. 그런 듯.

여튼, 진심 너무 좋다고 해서 무서워서

도망치듯 집에 왔는데, 지금 만나도 그럴까요? ㅋㅋㅋㅋ

무엇이든 물어보살 보다가 글 써봅니다.

아오. 지금은 너무 늙었네요. ㅋㅋㅋㅋ

IP : 223.38.xxx.231
4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7.11 5:26 PM (118.223.xxx.43)

    ㅎㅎㅎㅎㅎ
    신박하네요

  • 2. ㅇㅇㅇ
    '20.7.11 5:27 PM (175.223.xxx.206)

    이런 자기고백글, 놀랍네요 ㅋㅋ
    지금은 서장훈이 연예인들도 보고 눈이 많이 높아지지 않았을랑가요?? ㅎㅎ
    방송국 옆을 우연인듯 지나가며 먼저 아는체 해보세요

  • 3.
    '20.7.11 5:27 PM (211.219.xxx.193)

    20년전 서장훈은 너무 무서웠을거같아요. 지금은 정말 훈남되었죠.

  • 4.
    '20.7.11 5:27 PM (182.211.xxx.69)

    여자가 십센치 힐을 신어도 남자랑 이십센치 차이가 나네요 대박인듯

  • 5. ....
    '20.7.11 5:27 PM (175.223.xxx.88)

    님도 아직 싱글이세요?

  • 6. 나는나
    '20.7.11 5:28 PM (39.118.xxx.220)

    제 친구의 친구도 박명수가 좋다고 해서 도망쳤다고...옛날 옛적 얘기!!

  • 7. ㅇㅇ
    '20.7.11 5:29 PM (223.62.xxx.26)

    서장훈 눈은 아직도 20년전에 머물러 있을 듯 하지만
    그때 잘 되었음 건물주네요ㅎㅎ

  • 8. ㅋㅋ
    '20.7.11 5:30 PM (220.95.xxx.85)

    다들 그런 경험 있지 않나요 ? 고딩 시절 야구부 선수가 좋다고 했는데 그냥 웃으며 넘겼는데 후에 보니 프로 선수더라구요 ㅋㅋ 야구에 관심이 없어서 ㅋㅋㅋ 그냥 오 하고 말았네요

  • 9. ㅎㅎ
    '20.7.11 5:30 PM (49.172.xxx.92)

    재밌네요~~
    근데 저는 서장훈생각하면 키때문에 무서운게 아니라
    너무 깔끔해서 무서워요

    저같이 털털한 사람은 깔끔떠는 남자ㅠㅠ

  • 10. 서장훈
    '20.7.11 5:30 PM (1.233.xxx.68)

    서장훈 방송보면 너무 괜찮던데 ...

    박명수는 ... 온 힘을 다해 젖먹던 힘으로 도망가야죠.

  • 11. mmm
    '20.7.11 5:31 PM (70.106.xxx.240)

    저도 얼굴보단 너무 깔끔해서 무섭 ㅋㅋㅋㅋㅋ
    근데 되게 아깝네요 서장훈 완전 부잔데

  • 12. ...
    '20.7.11 5:32 PM (112.161.xxx.201)

    서장훈 씨 머리 좋고 센스 좋은 사람으로 보이더라구요.
    근데 같이 살려면 비슷한 수준의 결벽증이 있지 않은 이상 엄청 피곤할 듯해요.

  • 13. 저도
    '20.7.11 5:32 PM (223.62.xxx.145)

    싱글입니다 ㅋㅋㅋ
    서장훈이 이리 될 줄이야

  • 14. 누구세요
    '20.7.11 5:32 PM (112.167.xxx.92)

    할듯ㅋ 그때와 지금의 서장훈은 또 다르잖아요 거의 연예인수준이더구만
    더구나 방송출현 빈번하니 연예인녀들 자주 접할거고 어떤 루트가 됐든간에
    눈이 마이 높아졌지 않겠어요ㅋ 전처도 170대 아닌가요 남자가 장신이니 170대 여자가 눈에 들어오나

  • 15. ㅇㅇ
    '20.7.11 5:33 PM (175.223.xxx.206)

    박명수 도망..ㅜㅜ 명수옹이 어때서요?
    그리고 서자씨 보기보다 까칠하던데
    이 사람이 강남키즈라도 되나봐요. 후하시네요들?

  • 16.
    '20.7.11 5:33 PM (59.12.xxx.22)

    동아리 친구는 고 신해철님이랑 미팅했었어요. 미팅하고 얼마있다가 대학가요제에 무한궤도로 나왔어요.
    뺀지르하니 그냥 대학생같았다는데. ㅋㅋ
    신해철님 그립네요.

  • 17. ㅎㅎㅎ
    '20.7.11 5:34 PM (49.172.xxx.92)

    근데 원글님도 한 깔끔하시나요?

  • 18.
    '20.7.11 5:36 PM (121.167.xxx.120)

    대본인줄 몰라도 여자 연예인들 같이 나오면 서장훈에게 호감 표시 하던데요
    무엇이든 물어보살 보면 서장훈 책도 많이 보고 노력 하는것 같아요
    말에도 철학이 있고 주관이 뚜렷하고 머리도 좋고 말도 잘해요 대단한게 운동하다가 안하니 살이 쪄서 하루 한끼 야채 샐러드에 단백질 섭취 한다는 얘기 듣고 놀랐어요
    운동때문에 몸은 다 망가진것 같아요
    목 디스크에 무릎도 많이 아파 하더군요

  • 19. 일단
    '20.7.11 5:38 PM (175.194.xxx.97)

    원글..이뻐 좋겠수..
    무서운 남자라도 일단 대쉬받은적 없어요..
    남편아..고맙다.
    나 어쩔뻔했니..

  • 20. ㅡㅡㅡ
    '20.7.11 5:41 PM (70.106.xxx.240)

    원글님 아직 싱글이라니 더 아깝 ㅋㅋㅋㅋ
    서장훈 갓물주라서..

  • 21. ...
    '20.7.11 5:42 PM (119.64.xxx.92)

    키 176에 모델출신이라는데...뭔 서장훈 눈이 낮았던것처럼 댓글들이...
    살면서 원글님 같은 사람 몇 만나보지도 못했겠구만.

  • 22. ㅋㅋ
    '20.7.11 5:42 PM (1.230.xxx.106)

    아는 사람의 아는 사람이 의사인데 전현무가 대쉬했었다고 ㅋㅋㅋ

  • 23. 원글님
    '20.7.11 5:43 PM (222.102.xxx.237)

    서장훈이 좋다고 한건 안 부러워요
    근데 176 모델출신인건 부러워요~^^

  • 24. 근뎌
    '20.7.11 5:45 PM (113.60.xxx.72)

    미우새에서 어머니들이 깔끔한 거에대해서
    이것저것 물어볼때 답하는 걸로 보면
    본인이 깔끔해서 그렇지 상대방이 본인 수준으로
    깔끔하지 않아도 되고 어질러도 본인이 치우면
    되니까 상관없다고 하던데요
    아주 더럽게사는 사람 아니면 괜찮을듯.

    근데 너무 결벽증 수준으로 깔끔하면
    부담스럽고 힘들긴 할 것 같아요
    서로 비슷한사람 만나면 괜찮을려나.

    그것과 별개로 서장훈씨 평소 말하는거나
    생각하는 건 참 좋아 보여요

  • 25. 나는나
    '20.7.11 5:45 PM (39.118.xxx.220)

    박명수가 그때는 무도하기 전이었고, 여자는 명문대생이라...

  • 26. 제 남푠
    '20.7.11 5:55 PM (2.51.xxx.230)

    이영애랑 소개팅 했었대요

  • 27. oo
    '20.7.11 5:57 PM (218.237.xxx.203)

    저 소개받은사람 대기업 후계자 ㅎㅎ
    그땐 왜그랬을까요 ㅜㅜ

  • 28. ㅎㄹㄹ
    '20.7.11 6:07 PM (180.65.xxx.173)

    아직도 싱글이면 다시 만나자해보세요
    뭐어때요

  • 29. ....
    '20.7.11 6:10 PM (221.157.xxx.127)

    지금은 싫다할걸요 띠동갑연하 만날듯

  • 30. 아고~~
    '20.7.11 6:18 PM (211.54.xxx.165)

    서장훈이 좋아했다는 건 안 부럽~

    아무리 서장훈이 결벽증 괜찮다고 하지만 사람 피말려죽임.
    그리고 성격 별루 인 것 방송 중간 중간에 보여서 싫음.

    대신 님 모델 키 넘 부러움
    그리고 싱글인거 조차 부러움~~~

  • 31. 다시...
    '20.7.11 7:08 PM (1.245.xxx.169)

    만나보셔요.
    신기해요!

  • 32. ..
    '20.7.11 7:27 PM (112.146.xxx.56)

    와 키 176. 완전 부럽

  • 33. ㅋㅋ
    '20.7.11 8:24 PM (118.235.xxx.60)

    저도 의사도 걷어차봤고 건물주아들도 교수도 차버렸네요 남편아 분발하자 ㅠ

  • 34. 아는 지인
    '20.7.11 8:29 PM (211.58.xxx.127)

    지인이 아는 사람이지 모르는 사람이겄수...

  • 35. 재미있네요
    '20.7.11 10:12 PM (203.254.xxx.226)

    원글님은 굉장히 매력적이신가 봅니다.

    잘 됐다면. 건물주..ㅎㅎ

  • 36. . .
    '20.7.11 10:15 PM (222.106.xxx.125)

    원글이랑 30센티 차이나는데 무서웠던게 키가 아니라 얼굴이었을듯..그당시 서장훈은 완전 미녀와 야수에서 야수 였었잖아요.
    저도 남편이랑 키차이 25센티 나는데 하나도 안무섭...ㅋㅋ
    전 서장훈 집 옆에 사는데 한번도 못보네요 보면 인사라도 하고 싶었거든요. 넘 재밌어서..

  • 37.
    '20.7.11 10:56 PM (182.224.xxx.120)

    서장훈 싫어해요
    선수때 굉장히 재수없게 행동했어서요
    근데 지금은 본인이 많이 달라진것도 있고
    남편감으로는 책임감도 강하고 똑똑한것같아
    좋을것같아요
    게다가 편애중계보니 유머감각도 있고
    방송을 위해 망가질줄도 아는게 프로다워서 좋았어요

    대신 여자도 굉장히 깔끔하고 좀 성격상
    예민하지않아야할것같아요

  • 38. hahaha
    '20.7.11 11:02 PM (118.223.xxx.248)

    '20.7.11 10:15 PM (222.106.xxx.125)
    원글이랑 30센티 차이나는데 무서웠던게 키가 아니라 얼굴이었을듯..그당시 서장훈은 완전 미녀와 야수에서 야수 였었잖아요.


    ㅋㅋㅋㅋ 이 댓글 너무 웃겨요 ㅋㅋㅋㅋㅋㅋ

  • 39. 또또
    '20.7.11 11:42 PM (211.58.xxx.242)

    아는 지인 출현했네
    (지인)이라 합시다!제발

  • 40. ..
    '20.7.12 12:22 AM (220.87.xxx.112)

    전 고수가 쫓아다녔었어요.
    그런데 남편이 안믿어요 ㅎㅎ
    그때의 고수는 패션이 난해한 개성있는 아이였는데 제 눈에는 너무 부담스러워서 제가 막 피해다녔죠
    그래도 애는 착했어요.
    수.. 잘 지내니? ㅎㅎ
    지금의 저를 만난다면 너무 뚱뚱해져서 못알아볼듯.ㅜㅜ

  • 41. ..
    '20.7.12 1:39 AM (39.7.xxx.74)

    명수옹..은 도망가야죠
    개연성없이 짜증 호통 컨셉 보기싫어서
    티비에 보이면 채널 돌아갑니다

  • 42. xy
    '20.7.12 2:58 AM (216.66.xxx.79)

    제 남편이 술 마시고 고백하는데 젊을 때 탑 여배우 몇명, 유명 가수한테 관심받았데요 결혼하자고.
    처음엔 안 믿었는데 그게 사실인듯. 아직 독신으로 남은 사람도 있으니까.

  • 43. 서장훈은
    '20.7.12 7:14 AM (74.133.xxx.178)

    재력만 봐도 결혼하자는 20대 줄 슬듯...

  • 44. ㅠㅜ
    '20.7.12 1:40 PM (180.65.xxx.173)

    이민정이 하얀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4320 휠라 브랜드 .... 05:44:42 3
1264319 문 대통령 지지하시는 분들 3 05:07:45 179
1264318 테슬라주식은 거의 돈복사기수준이네요 1 ㅇㅅ 05:02:12 511
1264317 지능은 엄마 유전자라네요 9 ㅇㅇ 04:45:29 844
1264316 양념 안해도 맛있는 반찬 뭐가 있나요? 반찬 04:39:30 120
1264315 이은미와 함께라면 ㅇㅇ 04:38:20 130
1264314 어제 오늘 미친듯이 음식 해대었네요...아이고 힘들어...ㅠㅠ 3 나미쵸. 03:57:29 726
1264313 남편이 10시쯤 거실에 나갔다가 3시에 방에 들어오는데요 5 짜증나 03:01:06 2,298
1264312 강아지는 진짜 애기 같아요 4 ㅇㅇ 02:59:54 1,156
1264311 30년전 상처가 아직도 아파요 1 어유아유 02:58:10 953
1264310 방탄팬만) 처음보는 방탄 영상 발견했어요. 너무 3 이쁘네요 02:52:37 411
1264309 김장에 찹쌀풀 안넣어도 되나요? 4 111 02:50:21 643
1264308 헬스나 운동하러 다니는 사람 뭐라했더니 82에서 6 ... 02:49:15 914
1264307 미숫가루로 풀을 쒀도 되나요? 1 김치 초보 02:46:05 354
1264306 넷플릭스 성애자가 강~~추하는 몇가지 3 ddd 02:39:42 1,137
1264305 엄마 성 아빠 성 4 ... 02:38:42 398
1264304 자식을 바꿔준다고 하면 바꾸실 수 있나요? 13 ㅇㅇ 02:37:13 1,026
1264303 코로나라이브 431명, 어제보다 또 찔금 줄긴했네요 1 ㅇㅇ 02:18:11 742
1264302 지하철에서 내리는데 주먹으로 밀고 들어오던 할아버지 4 ㅡㅡ 02:00:43 1,277
1264301 김봉현에게 사주했던 검사는 여전히 출근하고 있죠?? 8 남부지검 02:00:21 594
1264300 어쩌다 블박 사고영상들 보니 참 사람들 뇌가없나 답~답~하네요... 블박 01:59:36 364
1264299 누가 얘만큼 나를 이렇게 사랑해주는 존재가 있을까요. 7 고양이 01:51:14 1,678
1264298 선배님들, 제가 찜기도 필요하고 곰솥도 필요한데요 7 요리초보 01:47:35 680
1264297 24살 현빈 보세요 . . . 01:41:55 1,004
1264296 쏘맥이요 01:38:28 2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