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난민 흉기난동 부린거 대서특필중이네요

또시작 | 조회수 : 3,130
작성일 : 2018-07-02 11:58:24
http://m.news.naver.com/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144&aid=000056...

수많은 난민중에 한두명이 흉기로 싸운 걸 가지고 또 언론에서 문재인 대통령 흔들기 시작하네요
모든 난민이 다 저런 건 아니랍니다
나라가 망해서 이국땅에 왔는데 자한당 적폐들의 방해로 제주도에서 발이 묶이고 미래가 불안하니 스트레스 받은 것이겠죠
저럴수록 민주당 박원순시장님 말씀처럼 우리가 보듬어줘야 한다고생각합니다
문재인정부 난민정책 흔들면서 국민과이간질 시키려는 언론들 참 나빠요
IP : 211.197.xxx.12
2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음...
    '18.7.2 12:01 PM (39.121.xxx.103)

    전 문재인대통령 사랑하는 국민입니다.
    하지만 난민은 반대! 무조건 반대!
    난민으로 우리 대통령 흔드는 쓰레기들도 반대...
    그리고 문재인정부 난민정책 아닙니다.
    이명박근혜가 만든거지...

  • 2. 난민반대
    '18.7.2 12:04 PM (211.46.xxx.42)

    또 이렇게 선동을 하네요
    저 노통때부터 민주당 찍었고 문통 열혈 지지자입니다
    그러나 난민은 반대합니다!!!
    이 문제 문통과 엮어서 흔들지 마세요

  • 3. 흥 웃긴다
    '18.7.2 12:05 PM (222.110.xxx.248)

    이젠 하다 하다
    지네 나라 버리고 온 난민 침입자들 스트레스까지 이해하고 살으라구요?
    이게 말이야 개야?

  • 4. 뭘또 여기에
    '18.7.2 12:06 PM (125.177.xxx.55)

    문재인 대통령을 끌어들여요?
    난민은 난민이고 대통령은 대통령이지
    문파지만 난민수용 반대합니다

  • 5. 쫌!!
    '18.7.2 12:08 PM (61.80.xxx.46)

    이래써도 표나요.

  • 6. 어우 티나... ㅎㅎㅎ
    '18.7.2 12:08 PM (211.245.xxx.178)

    글좀 그럴듯하게 써야 넘어가지.... 이건뭐 성의가 없잖아요..
    난민이랑 문통이랑 그만 엮어요...
    그리고 쫌...연습좀해오세요..
    예의가 없어 예의가....너무 티나잖아... ㅉ

  • 7. 에휴
    '18.7.2 12:20 PM (175.223.xxx.234)

    우리는 안 엮는데 밖에서 기다렸다는 듯이 엮어요 ㅠㅠ 원글님도 그거 걱정되서 쓰신거 같아요 ㅠㅠㅠ 아주 기다럈다는 듯이 이걸로 공격해요

  • 8. 에휴
    '18.7.2 12:21 PM (175.223.xxx.234)

    언론이 일부러 문통 욕 먹이려고 온건한 기사만 쓰는거 같아요 언론 장악 이런 소리 듣게 하려고요

  • 9. 에휴
    '18.7.2 12:28 PM (175.223.xxx.234)

    온건한 기사만 써서 문통이 언론 장악했다고 오해 받게 하고 이런 글은 대서 특필

  • 10.
    '18.7.2 12:28 PM (119.70.xxx.204)

    빨리 출도를 허락해야겠군요
    하긴 섬에언제까지 가둬놓을수있겠어요
    일자리도없고

  • 11. 티나는
    '18.7.2 12:34 PM (221.140.xxx.157)

    티나는 글..

  • 12. ..
    '18.7.2 12:36 PM (125.178.xxx.221)

    문통 지지하지만 난민은 절대 반대에요. 별개의 문제~
    글구 아직 '난민신청자'일 뿐이지 난민이 아닌 그들의 출도는 시기상조라고 봅니다. 심사받을 동안 밖으로 나오면 안돼요.

  • 13. 작은발
    '18.7.2 12:38 PM (211.59.xxx.52)

    가족은 어디 두고 혼자들 왔대요? 난민 난민 난민 = 건장한 무슬림청년들

  • 14. 작은발
    '18.7.2 12:38 PM (211.59.xxx.52)

    제주도민 바보

  • 15. 육이오때 우리가 난민으로 갔나요?
    '18.7.2 12:49 PM (218.154.xxx.140)

    자기나라에서 싸우지..

  • 16. 우리나라
    '18.7.2 1:46 PM (223.38.xxx.94)

    우리나라 잘 산다는데 저는 서민으로 그런거 못느낍니다.
    불안하구요. 아이들 입시도 그렇고.
    여러가지로 국민들 살기 어렵고 불안한 느낌이 난민에 대한 적대적인 감정으로 받아들여지고 특히 이슬람 교 믿는 나라들에 대한 두려움도 있구요.
    아직 못사는 사람도 많은데 그들에게 의료혜택이나 여러가지가 돌아가면 나에게 올 복지가 적어질까. 혹은 내가 월급에서 세금을 많이 떼일까 걱정되는것이죠.
    다른 경우지만 천하의 송나라도 그 재력에 망했잖아요.
    지금의 장년은 아임에프 겪고 아이들 교육비에허리 휘는 세대인데 난민을 껴안를 여유가 없는것 같아요
    제가 평소 생각을 그리 안하는데 왜 난민은 무섭고 싫은지 생각해보다 내린 결론이에요
    이 나라는 아직 불안하다는 생각.
    작은 흔듬에도 나는 크게 흔들릴거란 생각.
    발밑에 닥치니 나도 보통의 사람이었네요
    문대통령 지지하면서 사실 나는 흔들리지 않고 정신세계는 고귀하다 생각했어요. 상식과 정의가 제 모토구요.
    그런데 난민앞에서 무너지네요
    내 아이가 앞으로 살 우리나라가 불안정해지는게 싫으니까요.
    정부가 뭔가 확고하고 난민심사를 철저히 하고 난민들이 저렇게 브로커통해 온것를 국민은 아는데 마치 모르는것처럼 하는것 안하면 좋겠어요.
    정말로 나라 잃고 노약자 말고 저리 건장한 청년만 대피하는 나라라면 도와줄 필요 없을것 같아요
    저들은 건장한 저 몸이 대피해야할 약한 몸이고 지켜야 할 노인이나 여자들이나 어린이는 버리고 온거 아닌가요.
    아마 사진에 그런 이미지가 있었으면 우리나라 사람들이 난민 거부하자고 나서지도 않을듯요.
    약한 여자. 어린이 노인이 올망졸망 앉아있으면 저런건 인간적으로 잗아주자 이랬을거 같아요
    솔직히 여자들에게 보자기 씌우고 일곱여덟살짜리 애랑 결혼하는 나라 남자들 받아들이기 싫은게 제 솔직한 심정이에요
    오래 살다보니
    단 한명. 단 한명이 늘 문제더라구요.
    반에서도 한명이 사악한 애가 있으면 장애가 있거나 여리거나 뭔가 다르면 표적이 되어 여론이 몰려가요.
    난민문제도 어떤 한명이 그리 몰았는지 모르지만
    단 한명의 그런 문제점 있는 난민이 우리나라 흔드는 힘은 꽤 클거에요.
    이슬람교는 다른나라에서도 애물단지잖아요

  • 17.
    '18.7.2 2:32 PM (116.124.xxx.148)

    난민 반대가 문프 흔들기란 생각은 안해요.
    문프는 지지하지만 이슬람 난민은 반대입니다.
    남의 나라에 와서 그 사회의 시스템과 문화를 받아들일 생각이 없는 난민은 반대합니다.

  • 18. 참나
    '18.7.2 4:10 PM (211.243.xxx.103)

    불안하면 정상적인 사람들이 흉기들고 싸우나요?
    말 되는 소릴 하세요

  • 19. 내가 이럴줄
    '18.7.2 7:38 PM (117.111.xxx.225)

    오래 버텼네요 오래 버텼어4
    설거지 가지고 칼부림이니 수틀리면 테러죠


    근데 원글님~~ 난민들 싸움에 문통은 왜 끌어와요? ^^
    개가 똥을 싸도 문통 탓하는 게 꼭 누구 같네요...

  • 20. 그리고
    '18.7.2 7:43 PM (117.111.xxx.225)

    119.70 xxx.204님
    출도를 왜 시킵니까?
    육지에 옮겨 놓으면 사방으로 사라질텐데 어떻게 찾으라고요?
    난민이라메요? 난민이 왠 일자리 타령이고 육지 타령이에요?

  • 21. 교묘하게 눙치네.
    '18.7.2 10:10 PM (211.206.xxx.50)

    얼렁뚱땅 문대통령과 엮으면 아 그런가보다 넘어갈 줄 알았나?

    별거 아닌 설거지하다가 흉기들고 난동부리는 자들을 보듬어 감싸자구?
    당장 자기들 나라로 돌려보내는 게 우리 민족을 위해선 정답이다.

  • 22. 2012년 난민법 통과
    '18.7.3 1:28 AM (218.154.xxx.140)

    이명박이 만든 법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8885 아이들이 언어영역 어려워하는데 ㅇㅇ 14:24:30 8
1248884 이제 아파트는 입지가 아닌 신축인가봐요 12 그래요 14:13:06 719
1248883 알고 샀는데 다뜯어보니 너무알이커서 돼지감자를 사버렸... 2 생강인줄 14:10:54 281
1248882 47세 얼굴 모양 멀쩡하신가요 8 . . . 14:10:30 522
1248881 다이슨 스타일러 컴플리트 사용후기 ryumin.. 14:09:08 180
1248880 '민주화 보상법'으로 지급된 보상금 1100억.. 6 ... 14:08:02 173
1248879 고3학부모님들께 여쭤요. 4 단풍나무 14:06:27 306
1248878 엠비 해외 은닉 재산이 약 10 ㅇㅇ 14:04:51 475
1248877 나경원의 알리미 황희두 고소 혐의없음 판명 6 ... 14:04:30 221
1248876 대구예수중심교회 관련 확진자 9명 추가..누적 19명 뉴스 14:04:00 122
1248875 3시부터 유튜브 라이브로 축제 콘서트 함께 즐겨요^^ 1 덩실덩실 아.. 14:01:02 126
1248874 몸살감기 기운 있는데..약 먹고 집에서 쉴까요, 아님 해 아래서.. 4 ... 14:00:02 255
1248873 단풍 예쁜 시기 언제까지일까요? ... 13:56:30 91
1248872 친구아버지가 하늘나라가셨어요... 조문 사양한다는데 ㅜ 15 슬픔 13:56:18 1,150
1248871 ㅋㅋ 딩크 대문얘기 너무 웃겨서..ㅋㅋ 25 ㅇㅇㅇ 13:56:17 1,152
1248870 복통이 태동처럼 와요 47세 13:56:11 96
1248869 의자에 엎드리거나 앉아서 쉬는거랑 침대에 누워 쉬는 차이있나요 2 휴식 13:56:08 158
1248868 이런 것도 스팸인 거죠? ... 13:54:13 94
1248867 엄마의 노력인가요? 22 아이는 13:54:13 1,083
1248866 서울 아파트가격 어떻게될까요 6 부동산 13:53:52 520
1248865 같은 평수라면 어느 아파트를 사시겠어요? 2 13:53:34 217
1248864 방송대 석사 청교과 쓰신 분 계시나요 경쟁율 13:52:51 103
1248863 내몸에 삐짐 2 삐짐 13:51:58 253
1248862 부동산 대책 이번주에 나온다고 하지 않았나요? 8 ... 13:45:12 364
1248861 CoQ10, 폴리포사놀, 크릴오일 차이점이 뭔가요? 2 고혈압 13:42:11 17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