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키친토크

즐겁고 맛있는 우리집 밥상이야기

제 목 : 오디와 시원한 맥주의 계절

| 조회수 : 8,939 | 추천수 : 5
작성일 : 2019-07-15 19:01:03





무더워지는 여름입니다.
정원 앞마당 뽕나무에는 검붉은 오디(Mulberry) 열매가 많이 달렸어요.
뽕나무 아래에 서서 오디를 따서 먹으면 정말 맛있는데 먹다 보면 손에 검은 물이 들고 코코 발에도...ㅎㅎ



뽕나무 옆에 예쁘게 달려있는 빨간 열매
무슨 열매일까요?



달콤한 오디~



아침 일찍 오디와 어린 뽕잎을 조금 따와서 오디즙으로 밥을 하고
뽕잎은 어린잎으로 끓는 물에 데치고 참기름과 소금만으로 무쳐서 뽕잎김밥을 만들었어요.

뽕잎김밥을 접시에 담고
토마토 마리네이드, 과일, 오디주스, 시원한 오이냉국과 맛있게 먹었습니다.



아침으로 부드러운 수란과
아삭한 아스파라거스 샐러드, 베이컨, 랍스타 롤, 토마토 마리네이드

아스파라거스는 필러로 길게 벗겨서 살짝 데치고 레몬 드레싱으로 버무렸어요.
토마토 마리네이드는 올리브오일과 레몬즙, 발사믹식초, 꿀을 넣고 만들어서 냉장고에 넣어두었다가 아침에 먹으면 좋아요.



요즘 날이 더워져서 차가운 음식들을 만들게 되네요.
소면에 열무김치 말아서 맛있게~



열무김치국물과 양지육수 넣고 물냉면~



식은 밥에 열무김치, 쌉싸름한 아르굴라, 고추장, 참기름 넣고 쓱쓱 비벼서 먹으면 정말 맛있어요^^



시원하고 상큼한 스파게티 샐러드~
만드는 법은 냉우동 샐러드와 같아요.
저는 집에 우동이 없어서 스파게티 면으로 만들었는데 식감이 더 좋았어요.
.
.
.



지난주 캐나다 데이에 가족들과 벤치 브루어리(Bench Brewing Company) 에 가서 수제 맥주도 시음하고 즐거운 시간을 가졌어요.

작은 용량의 샘플 맥주를 3잔씩 골라서 맛볼 수 있는 메뉴를 주문했어요.

향긋한 자몽과 복숭아 향의 쌉쌀한 Ball's Falls Session
오크통에서 숙성시킨 체리 향의 Henry on Cherries
상큼한 라임 향의 Fieldwork no. 3



깨끗하고 향긋한 Clean Slate Brett Saison
부드럽고 몰트 향의 은은한 Vineland Station Pale Ale



쌉싸름하고 고소한 아르굴라 앤디브샐러드



소고기 안심으로 만든 미트볼 토마토소스는 맥주와 잘 어울려서 맛있게 먹었어요.



저녁에 닭날개구이와 파인애플도 구워서 시원한 맥주와 함께~



무더운 여름에 시원한 맥주 한 잔이면 행복해지네요.

여름 오후, 여름 오후
영어에서 가장 아름다운 두 단어
-헨리 제임스 
3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쑥송편
    '19.7.15 8:02 PM

    아름다워요, 아름다워요, 아름다워요~~~

    제 마음에 쏙 드는 식사네요. - 수란과 아스파라거스, 과일..

    맥주 색이 저녁놀이 번지는 것 같아요.

  • 해피코코
    '19.7.17 5:23 AM

    더운 여름에 시원한 맥주 한 잔 마시면
    모두 아름다워요, 아름다워요~~~
    쑥송편님 정말 맥주 색이 저녁 노을이 지는 것 같이 보이네요.

  • 2. 조아요
    '19.7.15 8:14 PM

    해피코코님 왜 끝까지 빨간열매의 정체는 안알려주시는거예요~~앵두비슷한데 잎사귀가 앵두는 아니고 넘 궁금해요ㅎㅎㅎ

  • 해피코코
    '19.7.17 5:30 AM

    조아요님 이름 모를 빨간열매는 저도 넘 궁금하답니다 ㅎㅎㅎ
    앵두보다는 작고... 먹을 수 있는 열매인지 모르겠어요.

  • 3. 테디베어
    '19.7.15 9:50 PM

    해피코코님과 코코 너무 여우로워 보이고 아름답습니다^^
    맥주 한잔 시원하게 하고 싶은 밤이네요.
    시원한 냉스파게티 샐러드와 열무국수 냉면 열무비빔밥까지 여름요리로 최고입니다.
    코코와 함께 시원하고 건강한 여름 보내십시요^^

  • 해피코코
    '19.7.17 5:49 AM

    예쁜 태양이도 잘 지내지요?
    이렇게 더운 날 테디베어님과 션~~한 맥주 한잔하고 싶네요^^
    여름 요리로 냉스파게티 강추해요!!
    저는 바질도 넣었고 스파게티면을 올리브오일에 버무려 놓으니 식감이 쫄깃해서 우동보다 더 좋았어요.

  • 4. 소년공원
    '19.7.15 9:51 PM

    여름이 정말 아름다워보이네요!
    열무국수, 냉면, 스파게티 샐러드... 갖가지 면요리를 후루룩후루룩 시원~하게 흡입하고, 푸른 나무 보면서 정원에 앉아 쉬면 신선놀음이 따로 없겠습니다.

    저는 체질상 알콜을 한 방울도 못마시는데...
    가끔은 술을 좀 마실 수 있었다면 얼마나 좋았을까 싶은 때가 있어요.
    보기만 해도 시워~~~~~~~~~~~~~~~ㄴ해 보이는 맥주잔을 쳐다볼 때와, 마트에서 수십가지 종류의 맥주가 진열된 것을 보며 저건 무슨 맛일까? 궁금할 때 그래요 :-)

  • 해피코코
    '19.7.17 6:03 AM

    소년공원님 이렇게 시워~~~~~~~~~~~~~~~ㄴ 한 맥주를 마시지 못하면 어떡합니까?
    알코올 몇 방울이 들어가면 얼마나 아름답게 보이는데ㅎㅎㅎ

  • 소년공원
    '19.7.17 8:31 AM

    저는 본문글 보는 것도 좋지만 이렇게 댓글로 이야기 나누는 것이 참 좋아요 :-)

  • 해피코코
    '19.7.17 10:32 AM

    저희 집에 놀러 오시면 소년공원님 남편분과 와인을 마셔야겠어요.
    남편이 와인을 좋아해서 오래전에 와인 코스 초급반도 들었었어요.
    커피도 배우겠다고 해서 안된다고 했어요 ㅋㅋ

  • 5. 고고
    '19.7.16 1:49 AM

    여름날 오후,
    아름다운 여인이셔요~~^^

  • 해피코코
    '19.7.17 6:09 AM

    여름날 오후에 고고님과 시원한 맥주 같이 마시면 정말 좋겠어요.
    그리고 제가 술을 좀 마십니다 ㅎㅎㅎ

  • 6. ilovemath
    '19.7.16 8:20 AM

    맥주안주들이 참 맛깔스럽네요
    알콜을 전혀 마시지못해 맥주나 와인 즐기는 분들 부러워요

    헨리 제임스는 제가 참 좋아하는 작가입니다
    영국인보다 더 영국스러운 ㅎㅎ

    항상 그렇지만 코코님의 사진과 글보며 힐링합니다

  • 해피코코
    '19.7.17 6:17 AM

    아니... 소년공원님에 이어서 ilovemath님도 와인도 못하시다니...넘 슬프네요.
    저희는 와인을 좋아해서 주말에 친구들과 와인 여러 병 사서 와인 테스팅도 하고 놀아요.
    나중에 놀러 오시면 안주나 맛있게 만들어 드려야겠어요.

  • 7. 까만봄
    '19.7.16 9:14 AM

    자~이쯤에서 숨겨둔 이모님을 소개해주세요.
    ㅋㅋ
    세상에 어쩜 모든게 아름답네요.
    여름,
    오후,
    정갈한 요리,
    코코도,
    해피코코님도....
    어찌 저 사진들이 아마추어의 작품이란 말입니까.
    가까이 사시면,
    저희회사 스타일리스트로 모시고싶어요.^^
    진심.

  • 해피코코
    '19.7.17 6:35 AM

    사진이 흐릿하니 아름다워 보여요 ㅎㅎㅎ
    제가 한때 갤러리도 했었다는...
    여름 오후... 평화롭고 참 좋아요.
    까만봄님 코코네집에 놀러 오셔요~

  • 8. miri~★
    '19.7.16 9:51 AM

    코코님 오늘도 역시 프로삘 풍기시면서
    뭇 여인네들의 마음을 훔치시는군요.

    열무냉면 한사발 들이키고 싶어지는 글들입니다.
    늘 감사드립니다.

    아...부러우면 지는거라는데..오늘도 지고 갑니다. ^^

  • 해피코코
    '19.7.17 6:47 AM

    저는 미리님 밥상이 더 맛나 보여요^^
    키톡에 맛있는 음식 자주 올려주세요~
    여름에 열무김치만 있으면 열무비빔밥, 열무국수... 정말 최고예요.

  • 9. 각시둥글레
    '19.7.16 11:03 AM

    오디 옆 빨간열매는 버찌인가요?
    우리나라 산에도 산버찌가 한창입니다
    올해는 버찌도 풍년이어서
    벚나무 가로수 밑이 새까맣도록
    버찌가 떨어져 신발창에 버찌를 묻어오곤 했답니다
    먹음직한 음식과
    삶의 여유를 받춰주는
    자연의 아름다움에 새삼 감사하게 하는
    해피님의 글이네요~^^

  • 해피코코
    '19.7.17 7:02 AM

    각시둥글레님 정말 반갑고 감사해요~
    정원에 이름 모를 빨간 열매가 열렸는데 무슨 열매인지 모르겠어요.
    버찌보다는 작고... 새들이 맛있게 먹고 있어요 ㅎㅎ
    여름은 열매도 열리고 예쁜 꽃들도 피어서 아름다움을 선물해주네요.

  • 10. gukja
    '19.7.17 10:52 PM

    지금 엄청난 폭우가 내리고있네요. 거기도 그렇죠? 사시는 곳이랑 가까운곳에 살고 있거든요. 위의 빨간베리 우리집마당에도 있는데 이름은 모르고 식용할수없다고 들었어요. 서비스베리와 비슷하지만 열매가 두쪽이 같이 붙어있다면 아닙니다. 온타리오 산행하다보면 흔히 보입니다.도움이 되셨기를....

  • 해피코코
    '19.7.18 3:53 AM

    안녕하세요. gukja님 가까운 곳에 사시니 정말 반가워요~
    오늘 폭우가 내려서 직장까지 오는 데 두 시간이나 걸렸어요.
    정원에 있는 빨간열매는 먹을 수가 없군요 ㅎㅎ
    서비스베리와 비슷해 보이지만 Tartarian Honeysuckle인 것 같고 토끼와 새들이 좋아하는 열매라고 하네요.

  • 11. gukja
    '19.7.18 11:44 AM

    오늘 폭우 장난이 아니였죠? 그런데 출근해서 동료랑 얘기하다보니 본지역은 비가 한방울도 안왔다네요. 재밌죠 이곳날씨?!
    그리고 그나무이름..찾아보니 맞군요. 잎이랑 꽃도 일치합니다. 다른이름으로 Lonicera Tatarica라고도 한다고 하네요. 알려주셔서 고맙습니다
    그리고 해피코코님의 예술같은 음식들과 테이블셋팅에 항상 놀라고 있습니다.

  • 해피코코
    '19.7.19 10:28 AM

    아... 따뜻한 말씀 감사해요^^
    저는 여름에도 일이 많아서 바쁘지만 집밥 열심히 챙겨 먹고 있어요 ㅎㅎ
    gukja님 더운 여름 잘 보내시고 키톡에서 자주 뵈어요~

  • 12. 프리스카
    '19.7.18 5:18 PM

    음식이 아름답습니다.
    다 맛있겠어요.
    빨간 열매 이름이 뭘까요?
    보리수 비슷하게 생기긴 했어요.

  • 해피코코
    '19.7.19 10:33 AM

    프리스카님 사진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빨간 열매는 보리수는 아니고 허니써클이라고 새들과 토끼가 좋아하는 열매라고 해요.

  • 13. 피오나
    '19.7.18 7:56 PM

    아아! 넘나 아름다운 음식들예요.보기만해도 행복감을 주네요.소면말이용 열무김치 한수만 갈쳐주세요.플리즈~~

  • 해피코코
    '19.7.19 10:44 AM

    열무는 풋내나지 않게 살살 다루시고 찬밥이나 감자 삶아서 홍고추와 양파, 마늘을 막서기에 갈아서 액젓과 고추가루, 설탕 소금 조금 그리고 생수 넣어서 만드시면 되요.
    피오나님 열무김치 맛있게 만들어 보세요~

  • 14. 피오나
    '19.7.20 1:29 AM

    감사드려요~꾸벅~오늘도 행복만땅한 하루되세요^^

  • 해피코코
    '19.7.22 4:43 AM

    땡큐^^ 피오나님도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 15. 솔이엄마
    '19.7.24 1:34 AM

    코코님~~~ 일단 정성 담긴 음식사진에 감탄하구요.

    그나저나 저한테 늘 동생이라 하시더니
    사진으로 뵈니 저보다 동생처럼 보이시는데요.
    이게 어찌 된겁니까요~~~~~~ 해명하셔요~~~ ^^

  • 해피코코
    '19.7.24 11:34 PM

    아~내 동생~~~~솔이멈마! 정말 반가워요^^
    음... 사진이 흐릿해서 주름살도 감춰주고 어려 보이네요ㅋㅋ

  • 16. 동고비
    '19.7.24 8:05 PM

    여름오후, 코코님 모두 아름다워요. 전 정말 여름이 싫었는데 오늘 문득 좋아졌어요. 그런데 이렇게 멋진 여름풍경을 보려고 그랬나봐요. 여름이 참 생동감있고 아름다운 계절임을 코코님 포스팅에서 실감해요. 코코님, 딱 제 스타일이세요 ㅋㅋ 저는 남녀를 불문하고 매력적인 분들께 가차없이 끌리는데 사진으로 보는 코코님 매력적이세요. 지난번 살짝 연배를 짐작케했었는데 아이구, 너무 젊으시네요.

  • 해피코코
    '19.7.24 11:50 PM

    아이구.... 동고비님 젊게 봐 주셔서 감사해요^^
    사실은 사진이 좀 어려 보이게 나왔어요 ㅋㅋ
    여름 풍경은 참 아름다운데... 정원에 잡초가 너무나 많아서 뽑다 보면 모기한테 뜯겨서 넘 아프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43556 우리의 만남은 우연이 아니야~~ 13 시간여행 2019.08.21 4,472 4
43555 두 곳에서 보낸 여름 34 쑥과마눌 2019.08.19 9,799 11
43554 개굴굴 님께 보고하는 감자 루꼴라 김치 34 소년공원 2019.08.19 6,986 6
43553 여름이 간다 18 고고 2019.08.18 7,105 7
43552 할라피뇨고추 베이컨말이 15 에스더 2019.08.15 8,041 1
43551 안녕하세요~ 26 광년이 2019.08.15 8,176 10
43550 더운 여름 밥 해먹고 텃밭가꾸며 살아가기 26 주니엄마 2019.08.14 7,346 5
43549 감자 열무김치 21 개굴굴 2019.08.13 8,098 6
43548 고1 다이어트..주말이야기..천사채,고기양념 18 테디베어 2019.08.12 9,089 7
43547 그대가 나를.... 18 miri~★ 2019.08.10 10,163 7
43546 여름날의 언박싱 일지 35 백만순이 2019.08.09 10,664 10
43545 오징어 데칠때 16 이호례 2019.08.08 10,720 5
43544 불맛 오징어볶음 비스므리 11 수니모 2019.08.07 6,777 5
43543 차~~~암 쉽죠~~~? 징빵, 원어로는 도라야끼 42 소년공원 2019.08.07 8,566 8
43542 오랜만이네요^^ 36 빈틈씨 2019.08.06 8,255 5
43541 입맛을 잃어 글맛도 같이~~ 23 고고 2019.08.05 7,389 5
43540 여름 넘기 29 수니모 2019.08.02 11,237 5
43539 114차 봉사후기) 2019년 7월 바삭바삭 치킨(뼈를 발라낸 .. 26 행복나눔미소 2019.08.01 5,717 12
43538 스테이크 저녁 초대 20 에스더 2019.07.31 11,390 2
43537 아이스크림 기계로 만든 얼음보숭이들, 그리고 보너스 멍멍이 사진.. 22 소년공원 2019.07.31 9,285 9
43536 여름방학 복날 가족생일 쓰리콤보! 21 솔이엄마 2019.07.31 8,460 9
43535 절이지 않고 담근 열무김치 12 프리스카 2019.07.30 6,498 4
43534 또 밥이야기 돌솥밥처럼 맛있는 가마솥 밥짓기 24 프리스카 2019.07.25 11,274 7
43533 여름 밥상과 새콤달콤한 체리파이 22 해피코코 2019.07.25 9,791 5
43532 메리아저씨, 잡담 24 고고 2019.07.24 9,134 5
43531 삼복더위에 먹고 살기 29 miri~★ 2019.07.22 11,830 8
43530 2주간의 혼자여행-4 23 조아요 2019.07.20 8,523 6
43529 감자, 감자..감자...그리고 30년 22 테디베어 2019.07.19 14,122 5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