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리빙데코

손끝이 야무진 이들의 솜씨 자랑방

제 목 : 플라스틱 타일로 샤방하게 우리집 변신!

| 조회수 : 16,485 | 추천수 : 0
작성일 : 2015-09-17 12:58:21

처음 DIY를 접했을 떄부터 로망이였던

바로 그 파벽돌!



아마 많은 분들이 좋아라하는 아이템이라 생각해요 ^^


그런 파벽은 어려운 점이 있었으니...

붙이기에 좀 무거워 잘 붙여야하고

 붙이고나서 줄눈을 다시 넣어야 하고

파벽을 사이즈에 맞게 자르기도 힘들고..


그런 단점을 보완해주는 제품 중 하나인

플라스틱 타일!

어떤 건지 보실래요?


이곳은 우리집 주방 벽입니다.


대리석 느낌의 타일이 붙어있는데


우리집과는 전체적으로 어울리지 않았어요 ㅠ ㅠ


이번에 바꾸기로 했답니다.


플라스틱 타일로 ㅎㅎ

이 색상은 화이트가 아니고


생크림 색인데요


연 민트색과 그레이와 화이트가 마블처럼 섞힌 오묘한 색이여요


예쁩니다 ^^


그냥 화이트보다 더 리얼한 벽돌 느낌이 나네요 ^^


보시면 살짝 점선 보이시죠?


그 부분은 쉽게 손으로 떼어 작업할 수 있답니다.

실리콘을 뒷면 모든 줄눈 부분에 발라주세요~

코너부분부터 시작하는게 신상에 좋겠죠? ㅋㅋㅋ

최대의 난관!!


오마이갓!

콘센트 자리


커터로 알아서 잘 잘라주세요~

잘리기는 잘 잘리는데


위치 맞추긴 ㅠㅠ

힘들어용 ㅠ ㅠ


플라스틱 타일은 두께가 얊아서 사이에 벌어지는 곳이 보여요

전 핸디코트 남은 게 있어서

그 틈을 메꿔줬어요


잘 모시면 벽이 어둔 색이라 그런지

블록간의 이음새가 눈에 살짝 띄어요


그럴 떈 당황하지 말고~~

실리콘으로 발라주세요 ^^


이음새 안보이죠?

진짜 벽돌 같답니다~~

아하하하하~!


새벽에 이 짓하고 머리에 꽃 꽂은 아줌마가 웃고 있다 ~~^_____^;;;;;;;


변한 우리집 주방을 보여드려용~~

여기까진 그 전과 다르지 않아보이죠?


 전의 주방 사진 하나 올려요

파벽 부분을 비교해보세요


살짝 파벽 부분이 보이나요?


확실히 파벽으로 바뀌니 좀더 환하고 느낌도 뭔가 사네요 ^^

혹시 모르시는 분은 없겠지만


싱크대 제가 리폼한 거여요

어디서 안팔아요 ㅋㅋㅋ

환해요~

내가 바라던 느낌이였어 ㅎㅎ

누가 봐도 진짜 파벽돌이라고 생각할 듯 ^^


빌트인 전기렌지도 제가 한 거여요 ㅎㅎ


아실라나


 


---------------------------------------------------------


이번엔 보조주방벽도 살짝 바꿔봤어요^^

​이 사진이 원래 사진

벽이 좀 심심해요

요런 주방이였는데 벽과 벽돌색이 안어울려

수성페인트로 타일을 칠 한 후 붙였어요

잘 칠해지네요 ^^



바뀐 모습 보실래요?

같은 화이트지만 벽돌 느낌이 들어가니


더 느낌다운 느낌이 느껴지네요 ㅋㅋㅋ

선반도 내가 만들어준거고


싱크대도 제가 리폼한 거지요~

요 선반들도 내가 만든 거~


훨씬 느낌 좋네요 ^^

그래도 플라스틱 타일이 남았어요~


그래서 세탁실도 바꾸기로 ㅎㅎ

세탁실의 이상한 점박이 벽 - -;;

열심히 플라스틱 타일 붙여주고~

 

변신한 세탁실의 모습은?



파벽 느낌 지대로여요 ^^


다들 속았어요 ㅋㅋ


얇은 플라스틱 판이지만 시공 후에는 공기가 꽉 차서 탄탄하답니다.

공기가 들어가면 단열 효과도 있을 거 같다는 나의 순전한 생각~~


 암튼 파벽보다 더 파벽 같은 리얼한 플라스틱 타일 생크림색 후기였어요 ^^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twinklekle
    '15.9.18 2:51 PM

    파벽돌 어디서 구하셨는지.. 궁금합니다

  • 포로리얌
    '15.9.21 9:49 AM

    쪽지 보내드렸어요 ^^

  • 2. jinny
    '15.9.22 6:54 AM

    저도 쪽지 받으려고 로인 했습니다~~

  • 포로리얌
    '15.9.23 1:23 AM

    쪽지 보내드렸어요~~

  • 3. twinklekle
    '15.9.22 11:14 AM

    감사합니다ㅎ

  • 포로리얌
    '15.9.23 1:23 AM

    예쁘게 꾸미세요 ^^

  • 4. twinklekle
    '15.9.22 11:18 AM

    저도 파벽돌을 한번 해볼까... 하고 생각중에... 포로리얌님 글보고.. 뿅~ 갔는데요
    있죠
    벽지를 뜯어내고 해야 하는 건가요?
    저희집은... 아무래도 뜯어야 할 듯 싶은디... 아.. 일이 너무 많아질것 같네요

  • 포로리얌
    '15.9.23 1:23 AM

    아뇨 그 위에 바로 붙이시면 된답니다 ^^

  • 5. 사랑
    '15.9.23 4:44 PM

    저도 파벽돌 구입처 부탁드릴께요.

  • 6. 잘먹자
    '15.9.25 12:08 AM

    구입처부탁드려요

  • 7. huhu
    '15.9.25 2:56 PM

    저도 쪽지 부탁드려요~
    판매처랑 가격 한 벽면 하는데 어느정도 사야 하는지도요..
    애들 방 한쪽벽면만 해도 괜찮을까요?
    안그래도 지금 엄청 고민중 이었거든요,,

  • 8. 토끼두마리
    '15.9.26 8:30 PM

    저도 쪽지 부탁드려요
    주방벽 타일이 떨어졌는데도 부칠수 있을까요
    판매처랑 가격도 알려주세요. 감사해요.

  • 9. 순애보
    '15.9.30 7:05 PM

    싱크대 앞쪽에 붙이신것도 플라스틱타일 인가요
    저도
    구입처좀 알려주세요
    저도 싱크대 색깔 바꾸고 싶거든요

  • 10. 포로리얌
    '15.11.20 1:55 PM

    어느 분까지 쪽지 보냈는 지 잘 모르겠어요 ㅠ
    제가 오랜 글은 안보니 쪽지나 블로그로 문의해주세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3104 어린이집 행사에 입혀서 보낸 한복이에요.(추석사진추가).. 20 버터링 2015.09.25 12,244 0
3103 여자아이 리버티 한복입니다 (추석용 반팔) ^^ 16 헝글강냉 2015.09.22 12,565 4
3102 슬라이딩??? 예전에 최귀순님인가?? 어느 님이 알려주.. 6 조은날 2015.09.21 9,763 0
3101 오늘 월요일 MBC다큐스페셜에 우리집 나와요 많은 시청.. 2 포로리얌 2015.09.21 12,080 0
3100 플라스틱 타일로 샤방하게 우리집 변신! 14 포로리얌 2015.09.17 16,485 0
3099 압축봉을 이용해 예쁜 세탁실로 변신했어요 ^^/ 19 포로리얌 2015.09.14 16,115 1
3098 우리집 복층 거실 보실래요? 거실의 변천사? ㅎㅎ 4 포로리얌 2015.09.07 16,944 0
3097 욕실코팅으로 많이 달라보이지 않나요. ㅎㅎㅎ 8 fbdbdn 2015.08.26 12,391 0
3096 창틀 액자로 거실을 더 넓게~ 보이게 해봤어요 8 포로리얌 2015.08.25 10,017 0
3095 지저분했던 보일러실 겸 세탁실 정리했어요~ 4 포로리얌 2015.08.25 14,115 0
3094 홈드레싱... 내생에 두번째 2 홀라 2015.08.22 8,597 0
3093 오랫만에 코바늘 하는 아짐 25 열무김치 2015.08.20 10,754 3
3092 3500만원으로 60평 빌라 리모델링 6 avecpiglet 2015.08.18 16,325 1
3091 간단한 페인팅으로 러블리하게 아이방 벽 변신~~ 6 포로리얌 2015.08.11 8,166 0
3090 습기없이 뽀송뽀송하게 ~ 건강하게 ~ 화사한날 2015.08.03 8,152 0
3089 타디스 침구셋트 그리고 몇 가지 더: whitecat .. 17 소년공원 2015.08.01 11,611 2
3088 산토리니 안부러운 우리집이여요 셀프인테리어^^ 27 포로리얌 2015.07.27 19,896 3
3087 리버티 원단으로 만든 모녀 커플 원피스 ^^ 33 헝글강냉 2015.07.26 12,596 4
3086 2500만원으로 50평대 빌라 리모델링 33 avecpiglet 2015.06.25 27,297 0
3085 지나치시지 마시고 투표좀.거실정면이요 14 네츄럴 2015.01.15 11,166 0
3084 이세상 하나 뿐인 저만의 손뜨개 인형이랍니다. 22 글쎄 2015.01.09 9,182 7
3083 비키니 아니고 무엇이냐면요,....(얼라 생일 잔치 후.. 23 열무김치 2015.01.05 10,962 5
3082 헉) 이미 지난 해 가을 겨울 코바늘 이야기 28 열무김치 2015.01.03 11,468 6
3081 들꽃을 수놓아어요 ~~ 1 봄바람과홑청 2014.12.28 7,740 0
3080 인천에 도자기공방을 오픈했어요~구경오세요 1 청화빛 2014.12.23 8,375 0
3079 아들옷, 내옷, 엄마옷 2 면~ 2014.12.16 6,511 0
3078 애들 옷 만든것들 입니다 ^^ 6 헝글강냉 2014.12.14 6,147 3
3077 하고나니 어디든 자랑하고 싶은 마음이들어서...ㅋㅋ욕실.. 4 우유와향기 2014.12.12 7,488 0
3076 북유럽풍을 원했으나 몽골텐트가 만들어짐ㅋㅋ 5 백만순이 2014.12.11 8,636 1
3075 수국 브로치 11 소금빛 2014.11.28 6,563 1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