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폭설에 익어가는 것처럼

| 조회수 : 482 | 추천수 : 0
작성일 : 2024-02-25 18:14:16

 

최고의 맛이나 최고의 실력은 그냥 이루어 지는 것이 아닙니다.

시련과 고난과 그리고 인내를 통해 값이 올라갑니다.'

도도/道導 (ggiven)

한적한 시골 마을에서 농민들과 기도하는 사람입니다. 페이스북에 사진 칼럼으로 소통합니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

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wrtour
    '24.2.25 8:51 PM

    신기하죠.저렇게 바람과 눈을 맞고나면 새로운 맛이 생긴다는게.그런데 황태 덕장은 인제 보다 대관령이 먼저였다죠.
    대관령 황태가 바람도 눈도 더 상질이니 맛이 더 있을듯.
    맛비교 해보고 싶다는 엉뚱한 생각이 갑자기 드네요

  • 도도/道導
    '24.2.26 6:36 AM

    황태덕장을 보며 뭔가 결실이 나타나는 것은 쉽지 않음을 배웁니다.
    님의 말씀이 맞다네요~ 대관령이 먼저 였답니다. 저도 덕장에 들락거리며 얻어 들은 정보입니다.
    맛까지 구분할 수 있다면 신적 미각을 갖은 분만이 구분할 듯합니다.
    관심어린 댓글과 관심에 감사드립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22594 고양이... 따라와요? 따라가요? 2 양평댁 2024.04.06 1,058 0
22593 어울림 2 도도/道導 2024.04.05 358 0
22592 알타리 김치 5 마음 2024.04.04 891 0
22591 말 없는 관객 2 도도/道導 2024.04.04 463 0
22590 보지는 못했지만 2 도도/道導 2024.04.03 449 0
22589 살아있다면 2 도도/道導 2024.04.02 490 0
22588 첫 느낌 2 도도/道導 2024.04.01 486 0
22587 믿음의 관계 2 도도/道導 2024.03.31 490 0
22586 깨끗한 생명 2 도도/道導 2024.03.30 502 0
22585 노는 물이 2 도도/道導 2024.03.29 510 0
22584 봄의 입김 2 도도/道導 2024.03.28 469 0
22583 기회를 누구에게나 2 도도/道導 2024.03.27 499 0
22582 미당 서정주 1 봄여름1 2024.03.26 700 0
22581 엄마 사랑해요 6 anyway 2024.03.26 943 0
22580 봄비를 맞으며 4 도도/道導 2024.03.26 500 0
22579 궁금한 채소 이름 2 rimi 2024.03.25 883 0
22578 벗어나지 말자 2 도도/道導 2024.03.25 345 0
22577 체벌 허용하는 주 1 You&me 2024.03.23 649 0
22576 美親戀( 미친련 ) 6 도도/道導 2024.03.23 645 0
22575 봄의 향기 6 도도/道導 2024.03.22 541 0
22574 어른 들의 불장난(?) 8 도도/道導 2024.03.21 870 0
22573 순돌이와 삼순이, 야옹이, 현미와 역방쿠 11 지향 2024.03.21 1,267 0
22572 금속공예 포럼 안내 Juliana7 2024.03.20 427 0
22571 잔칫날의 만찬 2 도도/道導 2024.03.20 669 0
22570 일요일날 나가 놀다 온 마루 5 0ㅇㅇ0 2024.03.18 973 0
1 2 3 4 5 6 7 8 9 1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