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줌인줌아웃

생활속의 명장면, 생활속의 즐거움

식충 식물

| 조회수 : 2,898 | 추천수 : 37
작성일 : 2004-04-20 20:57:53
이름 그대로 벌레들을 잡아먹는 식물이랍니다...흐흐
무시무시 하죠? ㅋㅋ

울 아들은 행여 엄마가 저 대롱안으로 손가락을 집어
넣을까 염려되는지,  '엄마! 절대로 손 집어넣지 마세요'
하네요....따식~'무셔 죽겠는데(흐~내숭)손을 왜 넣어'

손가락 넣으면 손가락이 흐물흐물 해진다나..^^;
아프리카에서 서식하는 식충식물은 대롱안으로 들어온
벌레들을 다 녹~여 준다네요... 내일 개미잡아서 실험
해본답니다...^^;;;

뚜껑처럼 위에 붙은게 귀엽네요...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꾸득꾸득
    '04.4.20 8:59 PM

    아,,무서워요...
    근데 이제 파리 모기 걱정 안해도 되는건가여?

  • 2. 아침편지
    '04.4.20 9:01 PM

    그러게요.....모기나 파리가 저곳에 들어가면,,뚜껑이 확
    닫쳤으면 좋겠어요...ㅋㅋ

    음...제가 실험 해보고 연락 드릴께요~^^;;;

  • 3. 나나
    '04.4.20 9:01 PM

    무섭긴 한데..
    여름에 모기 방지용으로 한번 키워 보고 싶네요..

  • 4. 빈수레
    '04.4.20 9:27 PM

    근데요, 일반적인 아파트 실내에서는 쟤네들이 먹고 살만큼의 벌레가 없기 때문에...
    파리, 모기 등등의 벌레들을 쥔인 사람이 잡아다가 그 통에 넣어줘야 한답니다, 흐.흐.흐.

    그래~서~!!
    그런 거 엄~~청나게 좋아하는 울아들이 못 키우고 있는 것들 중의 한가지가 바로 식충식물이랍니당.

  • 5. 김혜경
    '04.4.20 10:01 PM

    진짜 손가락 넣으면 그렇게 되요? 흐미 무셔라!!

  • 6. 깜찌기 펭
    '04.4.20 10:06 PM

    식충식물 저도 키워봤는데, 모기가 그리 많이 잡히진 않았어요.
    야생모기보다 아파트 모기가 더 약았나?
    신기해서 사람이 주로 잡아 먹였다는.. ^^;

  • 7. 이론의 여왕
    '04.4.20 11:40 PM

    저는 '식충식물'이란 말만 들으면 자꾸 '식충이'가 떠올라서 괜히 찔린다는... ㅋㅋㅋ
    근데 참 예쁘게 생겼네요.

  • 8. 아침편지
    '04.4.20 11:55 PM

    벌레 잡으려고 산건 아니고, 저 대롱이 귀엽기도 하구
    이뻐서(?) 샀답니다..

    저두 자꾸만 옛날 저 어렸을 적 울집 강쥐 '식충이'가
    갑자기 생각난다는...^^;;;;

    제가 내일 손가락 집어 넣어보고 후기 올릴께요~ㅋㅋㅋ

  • 9. 껍데기
    '04.4.21 12:45 AM

    저희집도 다른 모양(?)의 식충식물 키웠었는데...
    굶어죽을까봐 날파리같은거 일부러 잡아다 넣어주었다는...ㅋㅋㅋ
    그리하여 그 식충식물은 고도비만으로 그만 무지개다리를 건넜다는
    아주 슬픈 전설이 전해지고 있습니다.

  • 10. 수국
    '04.4.21 7:08 AM

    저희도 식충식물 키우는데...
    근데 집안에서 키우거든요 벌레를 못먹어서인지... 저 저주머니같은게 하나 시들었더라구요..
    나두 이제부터 산으로 들로 벌레잡으러다녀야하나~~

  • 11. 치즈
    '04.4.21 9:41 AM

    내 살 좀 녹여주었으면...

  • 12. 지성원
    '04.4.21 9:52 AM

    치즈님 땜시... 또 웃네요.
    팔뚝 다 넣기도 전에 식충식물 찢어지지 않을까요?
    손가락살이라도. 하하하

  • 13. orange
    '04.4.22 12:21 AM

    푸하하... 식충식물 무섭다.. 무섭다.. 이럼서 리플 읽다가 치즈님 땜에 뒤집어졌습니다...
    허긴 살이 찌니 손가락살도 찌두만요.... 결혼반지 간만에 껴봤다가 안빠져서 죽는 줄
    알았다는... 손가락 한 번 넣었다 빼면 식충식물이 고도비만이 되지나 않을런지.. -_-;;

  • 14. lois
    '04.4.22 10:32 PM

    조치원 근방의 개천근처에 갔다놓으면 딱 좋겠네요.
    그쪽엔 하루살이나 모기들이 왜그리 많은지...
    아마 식충식물이 넘 포식해서 디룩디룩 살찌진 않을까싶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추천
119 휘리릭 다녀온 창경궁 6 칼라(구경아) 2004.04.25 3,021 102
118 나도 돈이좋아요.*^^* 3 칼라(구경아) 2004.04.25 3,108 64
117 Aiins world ^^* 12 제임스와이프 2004.04.25 3,153 29
116 갈비킬러 쌍둥이 15 인간문화재 2004.04.25 2,983 68
115 라일락이려나요? 6 june 2004.04.25 2,745 53
114 199일 된 우리딸~ 23 슈~ 2004.04.24 2,757 40
113 상추야....가슴이 아프다~~~ 11 아짱 2004.04.24 3,083 58
112 마니산 구경하세요 6 강금희 2004.04.24 2,324 37
111 꽃밭에서 10 현정맘 2004.04.24 2,380 29
110 에버랜드에서 6 현정맘 2004.04.24 2,541 45
109 또치도 소개할께요 6 찌니 ^..^ 2004.04.24 2,764 65
108 저희집 망치 임니돠.^^ 3 찌니 ^..^ 2004.04.24 2,639 67
107 연탄값이 얼만줄 아세요? 10 경빈마마 2004.04.24 3,426 26
106 그림의 떡 두번째^^-19세 미만 불가 17 레아맘 2004.04.24 5,158 65
105 처음 올리는 사진 12 phobe 2004.04.24 2,445 35
104 노래 한곡조 들어시고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갯마을농장 2004.04.24 2,256 45
103 우리집 꽃자랑.(날~좀 보쏘) 11 집이야기 2004.04.23 2,746 44
102 이렇게 웃어보아요. 12 또리방또리방 2004.04.23 2,568 43
101 brocante 네번째 3 레아맘 2004.04.23 4,151 78
100 brocante 세번째 6 레아맘 2004.04.23 3,246 89
99 brocante 두번째 6 레아맘 2004.04.23 4,312 84
98 [re] 나나님을 위한 꽃님이 스페셜! 7 Green tomato 2004.04.23 2,209 48
97 나나님을 위한 꽃님이 스페셜! 4 Green tomato 2004.04.23 2,572 75
96 brocante(골동품+고물)시장의 접시들 16 레아맘 2004.04.23 3,173 61
95 그림의 떡..<19세미만 불가>-업그레이드완료 22 깜찌기 펭 2004.04.23 4,819 7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