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공부한다고 늦게자는 초딩아이 키 땜에 걱정하시는 분 계세요?

조회수 : 2,048
작성일 : 2011-10-10 09:24:13

 초딩 고학년인데, 늦바람 불었는지,

 초딩 저학년때, 성적 바닥이고, 아직도 좀 바닥이지만,

 얼마전부터, 공부한다고, 엄청 늦게 자네요~~

 

 솔직히 아이가 올빼미형 인간이구요.

아침에는 컨디션도 좋치 않고, 전형적인 올빼미형이라, 저녁에는

 체력이 넘쳐 나는 듯 보입니다.

 

 밤에 12시넘어서 자는데, 키 크지 않을까 걱정입니다.

 친척중에도, 초등학교때 부터 자지 않고, 공부해서,

 시골에서 약대 가셔서, 현재 나이 60이신데, 약사로 근무하고 계시는데,

 후회하시더라구요. 너무 어린 나이에, 늦게 자는 바람에

 키가 크지 못한걸, 아직도 후회하시는 모습을 봤거든요.

 

 저처럼 혹 아이가 늦게 자서, 걱정하시는 분 계세요?

 

IP : 180.69.xxx.12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1.10.10 9:37 AM (120.73.xxx.237)

    반드시 잠때문에 키가 좌지우지 하지는 않지만 영향은 분명 있다고 하더라구요.
    보통 아이들은 10-12시잠잘때 많이 큰다고들 하잖아요.
    잠 안잔다고 안크는거 아니고 잠잔다고 많이 크는건 아니지만 영향은 분명 있는것 같아요.
    12시는 심하게 늦게 자네요.
    일단 키도 키지만 그렇게 늦게 자면 학교가서 분명 졸거나 컨디션이 안좋을꺼예요.
    그럼 예민해지고, 성격 까칠해지고..
    키보다는 아이 인성에 영향을 줄듯한데요. 공부도 중요하지만 좀 더 일찍 재워야할것 같네요.

  • 2. 어려워도
    '11.10.10 9:46 AM (121.167.xxx.15)

    차라리 새벽에 일어나서 공부하게하세요
    제 친정엄마 지인딸이 엄마,아빠에 비해 키가 너무 안자라서 클리닉갔더니ㅡ
    밤10시에서 새벽2시 사이에 너무 잠을 자지 않은게 영향을 미친것 같다고 밤엔 재우고 아침에
    일찍 일어나게 하라고 했어요

    그애가 그때 늘 전교1등하던 애였는데 스스로 열심히
    하던애라 그냥 공부하겠다고 하던데로 했는데 성인이 되고나서도
    키가 160(여자) 안되었어요

  • 3. 저희애
    '11.10.10 10:10 AM (59.20.xxx.176)

    가짜 아니에요.걍 옥션에서 사세요..

  • 4. 망중한
    '11.10.10 10:10 AM (121.88.xxx.138)

    분명히 영향 있습니다.
    저희 아들 중학교 때부터 공부하느라 거의 12시 넘어 자는 경우가 많았어요.
    먹는 것도 잘 먹고 저희 부부 키도 평균은 되는데 아들 키가 아빠 보다도 작아요.
    아빠는 175 아들은 171~2 다른 집아이들은 볼 때마다 키가 크는데 정말 속상 하더라구요.
    지금은 군대가서 크기도 한다니 2센티만 좀 더 커주길 바라고 있네요.
    밤에 꼭 재우셔요..

  • 5. 전에
    '11.10.10 10:16 AM (175.212.xxx.94)

    부동산에서 해주던데요..
    등기 부동산소개에서 안해도 원칙으로 해주어야해요.
    은행소개라고하시지마시고 아시는 분이라고해야 공인중개사나 중개인이나 조용해져요..
    꼭 자기들한테 하라는법 없거든요,,
    요즈음 주택은 실거래가로 신고하는것으로 알고있고 기준시가로 하면 법에 걸리는것으로 알고있는데 지역마다 다르나요.
    서울기준으로....^^

  • 6. 분명히 영향 있는듯
    '11.10.10 11:28 AM (203.152.xxx.240)

    제 친구 아들은 초6-중3 사이에 특목고 입시 준비학원 때문에 거의 매일 새벽 2시 넘어서 잤대요.
    고등학교 올라가서도 마찬가지였고.
    23살 지금 168cm에요 (아빠는 50넘은 나이에 178cm)

    저희 아들은 반대로 중3까지는 10시 이전에 이미 꿈나라~~
    고2까지도 11시 넘기는 꼴은 거의 못 봤어요.
    22살 지금 184cm (아빠는 171cm)

    제 친구가 늘 하는 말이
    어릴때 공부시킨다고 밤 늦게 안 재운게 너무 후회된다고 하네요.
    결국 특목고 못가고 일반고 갔는데...

  • 7. ...
    '11.10.10 2:20 PM (121.138.xxx.11)

    분명히 영향 맞아요.
    제 딸이 중 2인데 올 2월에 치과에 가서 교정 시작했어요.
    그 때 본 성장판이 예상외로 많이 열려 있더라구요.
    손가락도 아직 안닫혀있는거 보구 놀랬어요. 키가 168인데
    전 거의 닫혔으려니 했거든요.
    그 이후....
    평소에 잠을 10시에서 10시반이면 자거든요.
    11시 12시 가까이 자버렸어요.
    6개월이 지난 여름방학때 키를 쟀더니
    정말 하나도 안자란거있지요...
    의사선생님도 아직 훨씬 자라겠다고 했을 정도로
    성장판이 열려있는데.
    아니 좀 잠을 늦게 잤기로서니
    전혀 안자랄수도있나요~~~~
    저야 만족하지만 딸래미는 170을 넘고 싶어했는데
    거보라고 했죠.
    잠을 일찍 자야한다고 !!!
    다른건 똑같이 먹었어요.
    다만 잠을 늦게 잤어요. 훨씬...
    그러니 울 딸을 보면 100% 잠 맞습니다.
    울 딸은 다른 여자애들보다 늦게 큰거 맞아요. 여튼
    성장판이 손가락도 열려있었다는거.
    하지만 안자면 다 소용없다는거...
    말씀 드리고 싶어요.

  • 8. 아역배우
    '11.10.10 3:57 PM (125.186.xxx.32)

    다른데 볼거 있나요.
    아역배우들 성인되어 키 큰 사람들 드물더라구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39372 아기 이유식 먹이시는 분들 생선이나 해산물 어떻게 하세요? 2 어쩌나요 2011/12/01 1,151
39371 fta찬성 걸레 파는건가요? 7 무서워요 2011/12/01 1,267
39370 이번 수능 언수외에서 다섯손가락 안에 틀리면 어느 정도 학교 지.. 5 .... 2011/12/01 1,606
39369 이천 스파캐슬 가보신분 계세요? 7 아가 물놀이.. 2011/12/01 1,098
39368 반바지 레깅스 입고 싶은데.. 8 ㅎㅎㅎ 2011/12/01 1,641
39367 크리스마스나 연말 연초에 뭐 하시나요? 3 연말 2011/12/01 1,020
39366 김진표 "박근혜, 부산일보 발행중단 해명해야" 8 세우실 2011/12/01 1,362
39365 제주도..숙박, 비행기 빼면 얼마나 들까요? 5 ... 2011/12/01 1,309
39364 [급질]콘에어스팀다리미.. 어때요? 4 ?? 2011/12/01 2,171
39363 나꼼수 여의도 공연 수익에 대한 김어준의 반응 8 참맛 2011/12/01 2,785
39362 소고기 미역국 맛있게 끓이는 방법이 있을까요? 9 새댁 2011/12/01 1,943
39361 베이비 시터 1 헤라 2011/12/01 752
39360 아이들 문제집중에 어떤게 괜찮은가요? 3 .. 2011/12/01 1,232
39359 가장 정확한 아파트 전세 시세를 알 수 있는 곳이 어딜까요? 10 전세 2011/12/01 2,365
39358 급하게 여쭐께요... 장례식장 가는 차림... 4 2011/12/01 2,064
39357 나가사끼 싸게 파는 글 안 나오네요? 6 참맛 2011/12/01 861
39356 종편에 연예인 까는기준 명확하게 제시하겠습니다. 6 엘가 2011/12/01 2,163
39355 경주사시는 회원님께 문의드려요^^ 4 역탐 2011/12/01 709
39354 어그부츠에는 어떤 바지를 입어야할까요. 4 패션은 어려.. 2011/12/01 2,018
39353 그들도 생업인데 하고 이해하는것 1 2011/12/01 713
39352 손바닥TV - 정봉주와 나꼼수 친구들! 사월의눈동자.. 2011/12/01 1,355
39351 그 땅부자라는 총각은 외모는 그정도면 되지않나요 3 쿠웅 2011/12/01 1,422
39350 북한산 고사리파는 할머니의 센스..ㅎㅎ 10 독수리오남매.. 2011/12/01 3,884
39349 하나은행 인터넷가입되어있으시면 3 아참 2011/12/01 764
39348 가전제품 백화점에서 사야할까요? 6 ?? 2011/12/01 1,2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