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누굴 뽑아야 하는지 양심껏 추천해주세요.

서울시장 조회수 : 1,374
작성일 : 2011-10-10 08:37:53

82 왕팬으로서 요즘 글쓰기, 글보기가 겁나네요.

물론 서로의 생각 차이를 표현할수는 있지만,  어느글에서는 헐뜯기로 계속 가는 모습에서 

토론보다는 인신공격의 모습같아 답답할때가 많습니다.

키톡에는 그런게 없어서 좋아요.

물론 서로 다른 공간이라 그렇기는 하지만, 예전 자게는 이렇지 않았어요.

서로 아픔을 나누고 위로하고, 위로받고 또 어떻게 해주는건 없어도 그렇게 그렇게 흘러가고..

그래서 이곳을 좋아했었고, 거의 중독자가 되어 다른곳은 거의 않가고 이곳만 들어오거든요.

회원 장터는 너무 변질 되서 이젠 아예 쳐다보지도 않아요.

예전의 82가 그립다는 생각이 늘 든답니다.

따뜻했고, 순수 했던 그때가요.

세월의 변천에 따라 이해해야 하는건지 좀 아쉽네요.

사설이 너무 길어 죄송합니다.

글올리고 또 혼날까 싶어 미리 선수쳤나봐요.

너무 답답한게 서울 시장을 누굴 뽑아야 하는지 정말 모르겠어요.

서울시민으로서 투표를 해야할지, 아님 아무나 되거나 말거나 투표 자체에 관심을 끊어야  하는건지,

대선처럼 대안이 없어서 혹시나 하는 마음에 찍어놓고, 역시나 하며 5년동안 계속 스트레스 받으며 살아야하는지

정말 모르겠거든요.

추천좀 해주세요.

정말 서울시를 위해 일할수 있는사람을요.

정말 믿고서 살수 있게요. 진심이거든요.

아님 이땅에는 없는건지요.

우리 서로 욕만하지 말고 같이 함께 살길을 찾아보자구요.

절대 알바 아닙니다.

행복한 한주 되세요^^

IP : 116.33.xxx.13
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11.10.10 8:50 AM (211.208.xxx.132)

    차근 차근 읽어 보시면 알텐데.
    기자 불러서 장애인 발개벗겨 목욕시킨 사람은 안되야 되겠죠.
    왜냐하면요. 인권을 모르기 때문이예요.

  • 2. ..
    '11.10.10 8:54 AM (14.55.xxx.168)

    정말 몰라서 물으시는지요~

  • 3. ---
    '11.10.10 8:59 AM (218.152.xxx.163)

    나경원 추천드려요

    일단 외모에서 게임이 안되요

  • 4. 어째
    '11.10.10 9:11 AM (59.7.xxx.55)

    저도 무서운 만화 좋아하는데,,, 20세기 소년이 그렇게 무섭다는 말씀이죠?

    저도 봐야 겠네요..ㅎㅎ

  • 5. 박원순 변호사
    '11.10.10 9:29 AM (128.103.xxx.180)

    저 아래 글에서도 댓글 달았는데요. 박원순 변호사님요.
    다시 한번 아래 썼던 댓글 다시 달께요.
    제가 느낌대로만 말씀드리면....작년에 하버드에 박원순 선생님 오셨었어요.
    비행기 연결편이 늦어져서 약속하셨던 시간보다 한 시간 늦어져서 오셨었어요.
    그 피곤한 일정을 소화하시고도, 빈속에 물만 드시고 바로 강의 시작하셨어요.
    너무 미안해 하셨어요. 당신이 늦으셨다는 것에요.

    강의는, 당신의 희망제작소와 아름다운 가게, 외국에서 다닌 것들에 대한 소회가 대부분이었는데,
    말씀 한마디 한마디가 당신이 걸어오신 길을 진솔하게 말씀하셨어요.
    진심이 느껴지는 말씀들이었어요.

    수첩이 아니라 낱종이를 많이 갖고 계셨는데,
    당신은 종이 단면만 쓰여진 종이는 절대로 안 버리신대요.
    앞뒤 다 쓴 다음에 버리신다고 하시더라구요.

    아름다운재단이나 희망제작소....돈문제 일어나본적 없는 것 같아요.

    가까운 지인이 박선생님이 미국에 오시면 동행해드리시는데,
    작은 휴지통을 보더라도 사진을 꼭 찍고, 메모를 하신답니다. 건의하시려구요.
    우리나라 국회의원들 미국에 오셔서 그렇게 하신다는 분 얘기 들어본 적 없어요.

    더 나은 사회를 만들 수 있는 여러 정책 아이디어가 가득하신 분입니다.
    당신이 권력을 잡겠다고 나선 분이 아닙니다.

    역사문제연구소에 당신 건물 8어짜리를 (예전에 변호사 수입이 있으셨을 때) 기부하신 분입니다.
    나경원 의원이 그렇게 기부했다는 소리 못 들어봤습니다.

    우리 이제 토목정책으로 서울 일부 시민들만 배부르는 시장 그만 뽑고,
    정말 더 나은 사회를 만드는데 힘쓸 시장을 뽑으면 어떨까요?

    작년에 박원순 선생님 강의 듣고, 매료된 30대 아줌마였습니다.

  • 6. **
    '11.10.10 11:08 AM (203.249.xxx.25)

    저런 분이 서울시장이 된다면....정말 마음 가득 희망에 차는 느낌이예요.
    꼭 시장 당선 되시길, 그래서 변화를 경험해보길 바랍니다.

  • 7. 원글님..
    '11.10.10 11:33 AM (218.236.xxx.12)

    중학생도 유럽여행 가긴 가던데...
    아이들과함께라면 여행사 통한 패키지보다 자유여행이 오히려 더 나으실거예요.(아이들이 덜 힘들어요)
    가고싶은 도시를 정하시고 이동할순서 정하고 교통편예약하고 (유레일을 사용하시던지..저가항공을 이용하시려면 인터넷으로 모두 해결되고요...)숙소 예약하시고 ...
    볼것많은 도시는 가이드 이용하세요...
    차를 렌트하는것도 괜찮아요.
    저도 리조트여행만 다니다 유럽은 거의 지옥훈련수준으로 갔는데...
    아이들이 참 좋아했어요.

  • 8. 원글
    '11.10.10 4:48 PM (116.33.xxx.13)

    네 대충 생각은 하고 있었는데, 이곳에서 그분 비판이 심해서 내가 잘못생각했나 싶기도 하고 다른대안이 없을까 해서 글올렸어요. 누가 해도 이 더러운 사회가 깨끗해지리라 생각은 않합니다. 하지만 누군가는 시작을해야 하지않을까 싶어서요. 그러다 보면 그시작을 계기로 점차 누룩처럼 퍼져나가고, 그러다 보면 이세상이 살만하고 기대할가치가 있어지지 않을까요? 우리 자녀들에게도 보여주고 싶은 세상 기대하고 싶네요...
    답변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39395 초5 남.손톱을 안깎으려고 하면 그냥 내버려두나요? 3 맘대로 되지.. 2011/12/01 586
39394 ↓↓↓↓↓↓↓나거티브님 건너가세요(나거티브의 ...) 2 주의 2011/12/01 449
39393 안철수 "신당창당ㆍ강남출마 전혀 생각없다"(2보) 2 세우실 2011/12/01 1,001
39392 조중동 지상파 과연 악재이기만 할까요? 7 망해버려라~.. 2011/12/01 1,069
39391 종편 채널 싹 다 지웠어요. 7 .. 2011/12/01 1,836
39390 정봉주 전의원을 왜 깔대기라고 하나요? 6 깔대기 2011/12/01 1,944
39389 나거티브의 허언공상증 혹은 리플리병 19 리플리병 2011/12/01 2,482
39388 초등 3학년 3 보드 게임 2011/12/01 893
39387 남자의 거짓말 어디까지 봐줘야하나요? 5 ** 2011/12/01 1,883
39386 원에 가길 너무 싫어하는 5세, 성향이 나중에 바뀔 수도 있을까.. 4 취학자녀 엄.. 2011/12/01 728
39385 보드게임,추천해 주세요. 5 나꼼수 홧팅.. 2011/12/01 1,020
39384 겨울방학동안 1 중1 2011/12/01 892
39383 자기소개 유머러스하게 하는 방법 1 도와주세요 2011/12/01 1,176
39382 셋째아이 혜택 공유해요 5 늦동이 2011/12/01 3,491
39381 나꼼수 3 의미 2011/12/01 1,102
39380 인간광우병 이란 용어의 문제점 학수고대 2011/12/01 426
39379 노스페이스가 있는 면세점 어디인가요? 3 면세점 2011/12/01 2,149
39378 나꼼수 여의도 공연, 후불제 총수익 3억 41만원-돈상자- 1 ^^별 2011/12/01 1,442
39377 이시국에..ㅠㅠ 스키장 옷차림 좀 여쭙는글.... 3 스키장.. 2011/12/01 1,167
39376 어제 정동영의원 보는데 맘이 오락가락 하대요. 18 여의도 2011/12/01 2,754
39375 북부지원 서기호 판사님이 윤리위조치에 대한 입장 전문 1 바람의이야기.. 2011/12/01 1,071
39374 10만명이 넘었는가가 중요한 이유! 5 참맛 2011/12/01 1,852
39373 장례식장에.. 5살3살아이들 데리고 가도 될까요? 10 ?? 2011/12/01 9,867
39372 아기 이유식 먹이시는 분들 생선이나 해산물 어떻게 하세요? 2 어쩌나요 2011/12/01 1,151
39371 fta찬성 걸레 파는건가요? 7 무서워요 2011/12/01 1,2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