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홍진경김치 맛있나요?

독수리오남매 조회수 : 3,592
작성일 : 2011-09-28 17:58:30

홍진경김치 드셔보신분들..맛있나요?

요즘 왜이리 김치담기가 싫은지 클났어요..

홈쇼핑 홈페이지 뒤지다가보니까 홍진경 김치를 팔길래요..

갑자기..마구 망설여지네요..ㅎㅎ

IP : 222.236.xxx.122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애엄마
    '11.9.28 6:03 PM (110.10.xxx.254)

    음..첨 받으면 젓갈냄새가 많이 나는편이에요..근데 익으면 먹을만해요~

  • 2. ^^
    '11.9.28 6:04 PM (183.109.xxx.232)

    요즘 홍진경 김치 먹고 있습니다.
    갠적으로는 맘에 듭니다.
    처음 이시라면 3kg 만 시켜서 드셔보시구
    괜찮다 하시면 5kg 7kg 시키시면 됩니다.

    전 다른 김치는 자신 있는데 포기김치만
    매번 실패 하는지라 김장 김치 친정에서 갔다 먹고
    다 떨어지면 홍진경 김치 두어번 시켜서 먹고 잇거든요... ㅋㅋㅋㅋㅋㅋ

  • 3. 총각김치
    '11.9.28 6:37 PM (219.241.xxx.229)

    3kg사서 잘 먹고 있어요.
    처음으로 시켜본건데 며칠 익혀서 먹으니까 맛있어요.
    맛있는 마트김치 죽어라 마다하고 맛없는 마누라 김치만 찾던 남편도 별말 없이 먹네요.
    참고로 저는 충청도 아짐이예요.

  • 4. 이영희
    '11.9.29 12:09 AM (203.130.xxx.208)

    화두에 오르고 있는 단어로 문제점을 포장 하며
    당신들을 이해 못하는 당신들은 자존감이 부족 한 것이다! 라며
    온 언론과 지배 세력들이...관심사를 도마위에 올려놓고
    눈과 귀를 현혹 시킬 수 있으니
    문제도 많이 생길 것 같아요..

    그렇지만.. 출간 되는 책들도.. 자존감에 대해서 말하려는 티비 시사회 또는.. 강좌.. 연설 등..
    모두 한 때 아니겠나 싶어요...
    거기에 그 바람에 휘둘려서 휩쓸려 가느냐... 아니면 본질을 파악 하고 있느냐...

    어쨋든 나와의 소통이나 파악도 못 한체로....거기에 휩쓸리고 휘둘리는 사람들은
    그 바람이 지나가고 나면 이 단어 사용도 하지 않을 듯 해요..

  • 5.
    '11.9.29 1:04 AM (110.10.xxx.82)

    네 맛있어요.

    요즘은 제가 김치를 사 먹는데 일단 종가집 , 홍진경 더 김치, 남자김치가 젤 나았구요.

    종가집김치는 맛있는데 먹다보면 한봉지 다 먹기전에 질려요.

    홍진경 김치 넘 맛있어요.
    생김치를 3학년 입맛까다로운 아들이 어찌나 잘 먹는지 더 샀죠.
    그런데요~ 김냉에 넣어둬도 좀 오래두면 군내가 나요. 이 점이 아쉬워요.

    남자김치는 얼마 전 반값할인 사이트에서 반값쿠폰을 자그마치 6만원어치나 사서
    12만원어치를 사먹을 수있는 쿠폰을 저장해두고 총각김치랑 포기김치를 주문했어요.
    아마도 3킬로 정도씩.

    저 화나서 전화하고 반품하려고 했잖아요.
    너무 맛없고 총각김치는 매워서 못 먹어요. 고춧가루가 매운게 아니라
    무자체가 넘 매운....

    그래서 항의 하려고 했는데 바빠서 그냥 저냥 시일이 지났어요.
    김치가 맛이 없으니 안 먹고 홍진경 김치 넣은 김냉 같은 칸에 그냥 처박아 뒀는데요.


    헉~ 김냉에서 숙성을 한건지 넘 맛난 김치가 된거예요.
    맛없어도 먹으려고했는데 먿다보니 넘 맛있어서...

    어쨌든 무자체가 넘 매운 총각김치는 아직도 손도 못 대고 있는데 포기김치는 성공했어요.

    그래서 어제 남자김치 이번에는 포기김치5킬로랑 백김치 5킬로를 주문했어요.
    제발 백김치도 맛있기를 ....간절히 간절히 비나이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06518 중앙대 중어중문학과?? 2 중앙대 2011/11/12 3,364
106517 직업상필요도아닌데 학력위조하는사람들 심리는 뭘까요 14 ... 2011/11/12 1,636
106516 카페에서 황당한일 글 보다가 . 18 저도 2011/11/12 3,166
106515 수능 망친 우리 딸님 19 속터져 2011/11/12 9,466
106514 사업자등록 명의 빌려달라는데 어떻게 하죠? 11 아기엄마 2011/11/12 2,710
106513 찾다찾다 못찾아서.. 나우 라는 책요.. 미루지 말라는 .. 4 .. 2011/11/12 887
106512 댓글 40만개에 육박하는 대박 기사! 13 참맛 2011/11/12 5,518
106511 제주도가 세계 7대 경관에 선정..정확히 몇등? 21 ... 2011/11/12 3,131
106510 초장수생 딸,, 13 원글이 2011/11/12 4,319
106509 가족중에 첨으로 스마트폰으로 교체할까 하는데 도움 좀 주세요 6 스마트폰 2011/11/12 1,163
106508 아이 한복치마 어떻게 다릴까요? 2 다림질 2011/11/12 689
106507 우왕 반짝반짝 송편 김석훈 라디오하네요 2 h 2011/11/12 1,843
106506 직행 좌석버스에서 음식 좀 안 먹었으면 8 제에발 2011/11/12 2,022
106505 7세아이 과학이나 수학관련 활동 추천좀 해주세요^^ 1 우주마미 2011/11/12 679
106504 남편 흉 보러 왔어요~~ 4 씩씩 2011/11/12 1,333
106503 남편과의 싸움. 부끄럽지만 여쭤봅니다.(좀 지저분할 수 있어요).. 32 답답 2011/11/12 12,228
106502 광주 광천터미널 부근 이마트 지금 시간에 주차 할수 있을까요? .. 2011/11/12 1,903
106501 혼자서 오펀 천사의 비밀 보는데 넘 무서워요. 7 무서워 2011/11/12 2,385
106500 겨울 롱코트 1 넘 몰라 2011/11/12 1,384
106499 오늘(어제) 2011년 11월 11일이요... 6 요상하다 2011/11/12 1,116
106498 통상교섭본부 공식 트위터의 시건방진 트윗 보셨나요-_- 1 ddd 2011/11/12 1,194
106497 마약김밥 급질!! 4 김밥 2011/11/12 1,689
106496 이상해요~ 자꾸 눈물이 나요 1 왜이럴까 2011/11/12 1,191
106495 카페 갔다가, 너무 황당했어요. 134 황당 2011/11/12 18,157
106494 박광선 어머니...어디서 많이 뵌듯하지 않나요? 1 울랄라 박광.. 2011/11/12 2,8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