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남친이 자꾸 미안하다고 하는데 점점 질리네요

트리동 조회수 : 5,903
작성일 : 2024-02-25 18:25:27

오늘 카톡이 어찌 냉냉하고 씹길래 

 

그냥 기분이 또 안좋은가 보다 

 

한번씩 그러거든요

 

근데 그게 매번 저때문이라네요,.,, 

 

전 매번 똑같은데 뭐때문에 언제 그랬냐고 그랬더니

 

내가 점점 피하는게 느껴지고 밀어내는게 느껴졌데요

내가 너 좋아해서 만나는건 알지만 한번씩 이러니 현타온다고,.,

 

저는 진심 똑같은데 이남자는 도대체 왜그럴까요?

한두번도 아니고 

가끔 이러니 점점 질리기 시작하네요..

 

잘해주긴하는데 왜이리 생각이 많은건지 

너는 생각좀 줄여라 뭐가 그렇게 불안하냐 했더니

너가 그렇게 행동하니깐 그런다고 

 

제가 행동을 진짜 그렇게 해서 그런걸까요?

오늘도 카톡으로 아니면 됐다고 내가 느끼기엔 그렇게 보여서 생각좀 했었다고 하네요

 

 

 

IP : 106.101.xxx.21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 개시러
    '24.2.25 6:27 PM (218.159.xxx.228)

    누워서 침뱉기인데 제가 중딩때 남친한테 하던 짓입니다ㅡㅡ

  • 2. 때려치우세요
    '24.2.25 6:27 PM (14.32.xxx.215)

    제 남편 50넘어도 저 소리해요
    날 사랑해서 결혼은 했냐 소리...ㅇㄱㄹ를 찢어버리고 싶어요

  • 3. ㅇㅇ
    '24.2.25 6:30 PM (39.7.xxx.121) - 삭제된댓글

    남친이 미인하다고 한 거?
    님이 남친에게 미안하다고 한거? 어느 쪽이에요?

    어느쪽이든
    별로긴 합니다.

  • 4. 열등감 찌질
    '24.2.25 6:31 PM (217.149.xxx.189)

    찌질찌질.

  • 5. 어흐
    '24.2.25 6:31 PM (222.120.xxx.110)

    글로만봐도 질려요. 저라면 남자가 너무 찌질해보여 만나기싫어질듯합니다.

  • 6.
    '24.2.25 6:32 PM (223.38.xxx.248)

    혹시 차이고싶어서 밑밥 까는거 아닌지…

  • 7. 그런데
    '24.2.25 6:38 PM (122.34.xxx.60)

    결혼을 안 해서 확신이 없고 이 사람이 완전한 내사람이라는 확신이 없는걸까요?
    아니면 인간관계 전반에 불안과 의심이 높은걸까요?
    깊이 대화해보시고 그렇게 생각하는 근거를 물어보세요. 그럼 그 사람 의식의 흐름에 패턴이 좀 보여요. 그패턴이 나랑 안 믽으면 진짜 안 맞는거고, 문제는 결국 내가 감내할 수 있느냐더라구요. 남의 의식의 흐름을 내가 바꿀 수 있는건 아니니까요ᆢ

  • 8.
    '24.2.25 6:40 PM (223.39.xxx.41) - 삭제된댓글

    예전 제남친도 그런 스타일이였어요
    난 늘 똑같이 대한거 같은게 혼자 삐지고 표를 내는데
    그게 어떤식이냐면 보통때 카톡할때는 앙 이러다가
    갑자기 ㅇㅇ 찍고 아니면 응. 이렇게 마침표 찍고 ㅋㅋㅋ
    전 이유 모릅니다 나중에 물어보면 자기도 말하기 민망한지
    이유도 별거 아니다 하더군요 그냥 자기만 나를 사랑하는 거 같다고 넌 나 없이도 잘 살거 같다고 ...그러다 제가 지쳐서 정말 티내게 무심하게 굴었더니 알아서 멀어지더군요 남자든 여자든
    너무 예민하게 굴면 피곤한거에요 같은 초예민을 만나야 될 듯

  • 9.
    '24.2.25 6:43 PM (223.39.xxx.41)

    예전 제남친도 그런 스타일이였어요
    난 늘 똑같이 대한거 같은게 혼자 삐지고 표를 내는데
    그게 어떤식이냐면 보통때 카톡할때는 앙 이러다가
    갑자기 ㅇㅇ 찍고 아니면 응. 이렇게 마침표 찍고 ㅋㅋㅋ
    전 이유 모릅니다 나중에 물어보면 자기도 말하기 민망한지
    이유도 별거 아니다 하더군요 그냥 자기만 나를 사랑하는 거 같다고 넌 나 없이도 잘 살거 같다고 ...그러다 제가 지쳐서 정말 티나게 무심하게 굴었더니 알아서 멀어지더군요 남자든 여자든
    너무 예민하게 굴면 피곤한거에요 제가 무심한 스타일이 아니거든요 어디까지 챙겨줘야 만족하는지 마지노선도 안보이고 ..
    자기보다 더 초예민을 만나 달달 볶여봐야 깨달을지 답답했어요

  • 10. 그만만나세요
    '24.2.25 6:44 PM (123.199.xxx.114)

    열등감에 자기확신도 없는 놈을
    평생 괴롭힐꺼에요.

    거꾸로 여자가 저래도 피곤한데

  • 11. 싫다
    '24.2.25 7:07 PM (50.92.xxx.32)

    징징징징
    남녀관계애서 최악

  • 12. 우울감 전염
    '24.2.25 8:08 PM (60.36.xxx.150)

    원글만 읽어도 피곤하네요.
    연애라면 앞으로에 대해 재고해보시고
    결혼으로 이어지는 건 정말 심사숙고 하시길 바랍니다.

  • 13. ............
    '24.2.25 9:49 PM (59.13.xxx.51)

    스스로 불안감이 많아서 그래요.
    그걸 모르고 남탓하는거 찌질하네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5620 눈물여왕 2 21:33:09 2,137
1585619 (푸념) 이 시국에 열혈사제 시즌2 방영하면 1 열혈사제시즌.. 21:32:11 1,047
1585618 60대 중후반 되니 대부분 부부 중 한 명이 병중이네요. 9 21:28:11 3,386
1585617 바이타믹스 처럼 블랜더 유리로 된거 추천해주세요 5 ..... 21:26:14 620
1585616 빵도 냉동빵 해동해서 파나봐요 9 요즘은 21:25:59 2,195
1585615 고1 게임삭제 당하고 주말내내 누워있네요 8 ㅇㅇㅇ 21:23:49 1,175
1585614 유방양성종양 수술후, 피차거나 염증있으면 열나는거죠? ㄱㄱ 21:22:53 323
1585613 공부에 소질없는 아이ㅜ 30 행복하늬 21:15:00 2,496
1585612 아파트 정원세대 살아보신 분? 14 워킹맘 21:14:21 1,765
1585611 조국, 영수회담 제안에 대통령실 "내부 정비부터&quo.. 36 쇄빙선 21:12:32 3,030
1585610 알리 엑설런트 대박쌉니다!!!!!!!!!!!!! 22 ㅇㅇ 21:12:09 4,929
1585609 Mbc 스트레이트 보니 경제 심각하네요ㅠ 19 ... 21:10:21 3,257
1585608 예전에는 결혼하면 대부분 여자는 직장 그만뒀나요? 10 엘살라도 21:10:15 1,525
1585607 이재명때매 보수 풀결집했다는데 11 ㅇㅇ 21:04:49 1,461
1585606 넷플 영화 추천이요 7 .. 21:02:25 1,436
1585605 비스포크 큐커 유리 파손됐어요. 3 뮤뮤 21:01:19 955
1585604 한가인은 참 분위기에 합류를 못하네요 48 .. 20:58:38 9,030
1585603 전학시 등본에 이혼한 남편은 없어도 되나요? 8 궁금이 20:52:43 970
1585602 유승민 왜 배신의 아이콘인가요? 9 ... 20:51:38 1,332
1585601 이천수 왜 이러나요? 29 .. 20:48:07 6,882
1585600 오늘 날씨보니 7월 첫 주 이탈리아 여행 더위 엄청나겠죠 15 정말 20:46:29 1,289
1585599 어법 좀 봐주세요 4 국어 잘 하.. 20:43:24 377
1585598 19일에 건강검진인데 8kg 뺄 수 있을까요? 15 uc 20:43:23 2,241
1585597 금쪽이,결혼지옥 대신 배우반상회 신승환 편 추천합니다 5 워워 20:40:17 1,966
1585596 미신 안믿는데 9개월전 조국평가한 무속인 22 20:37:07 5,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