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세컨 하우스’ 예능프로의 하희라 최수종 부부

... 조회수 : 4,929
작성일 : 2022-12-04 09:59:15
이런 프로그램이 있는 줄도 몰랐는데 채널 서핑하다가 어쩌다 보고 있어요
홍천 지자체랑 콜라보 하는 프로그램인가본데 암튼 살짝 컨셉이 애매모호하긴한데 일단 보고 있어요

앞 횟차에는 3년 빈 집이었던 걸 철거 건축하는게 나왔나봐요
지금 보고 있는 건 입주하는 날이예요

처음 몇분만 보고도 비전문가인 제눈에도 잘못지었다 싶은 몇가지가 보일 정도로 좀... ㅎㅎㅎ

근데 제가 계속 웃기는 건 최수종 하희라 부부였어요
두 사람 모두 선남선녀였는데 옛날 그 얼굴 고대로에 나이만 살포시 얹은 느낌이라 신기하다 했어요

최수종씨 이벤트 대마왕에 사랑꾼 이미지가 있는 건 알았지만 사전 계획된 예능프로이긴 하지만 너무 많이 표현하는 거예요
다 웃긴 건 하희라씨 반응
29년을 같이 살다보니 이런 남편 반응 다루는데 이골이 났다는 듯 시크한 태도 ㅎㅎㅎ

뭐랄까 전국의 제일 맛있다는 케이크를 사다놓고 하루종일 그 케이크만 먹고난 사람의 반응이랄까?
너무 맛있지만 하염없는 달달함과 느끼함에 질렸지만 그 질림을 적당히 조절해가는 듯한 단호함과 시크함이랄까
프로그램 자체는 딱히 재미있지 않은데 그 두 부부 반응이 재미있어서 끝까지 봤어요
저렇게 하염없이 스윗한 남편도 같이 사는게 쉽지만은 않은 내공이 필요한가보다 했어요
하희라씨 성격이 원래 그런 스타일인지 아님 29년 같이 살면서 터득한 나름의 노하우인지는 모르겠지만...

더 이상 이 프로그램을 딱히 찾아볼 생각은 없었는데 조재윤씨의 강진 세컨 하우스가 나오니 또 볼까 싶기도 해요
프로그램 끝나면 지자체에 기부해서 활용한다는 컨셉이라는데 저렇게 지어서 지자체에서 어따 쓰라고 이렇게 만들었나 한심하던데...
IP : 106.101.xxx.100
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끝까지
    '22.12.4 10:17 AM (222.234.xxx.222)

    보신 게 대단.. 조재윤 씨? 뜬금없이 삽질하는 거 보다가 그 부부 나오는데 넘 재미없어서 채널 돌렸어요.

  • 2. ...
    '22.12.4 10:21 AM (106.101.xxx.100)

    한번이니까 봤죠
    그 두부부 계속 보는 건 완전 질리는게 당연할 듯

  • 3.
    '22.12.4 10:23 AM (121.167.xxx.120)

    하희라네 집은 군수가 살던 관사고 철거 예정인데 방송국에서 찾아가서 리모델링 제의한것 같아요
    집 구조는 그대로 놔두고 안에 리모델링 수준으로 고치고 담장 허물고 거실의 창 넖히고 주방인지 방 벽 하나 허물고 그냥 단열재 추가 하고 도배 장판하고 창고는 허물고 그 구조 그대로 작업실이나 카페처럼 동네사람 모여 차마시고 대화하게 만들었어요
    리모데링 비용이 팔천 들었대요

  • 4. ...
    '22.12.4 10:30 AM (106.101.xxx.100)

    관사였군요
    전 앞 횟차를 못 봐서 자세한 사정은 모르겠는데, 홍천같은 추운 동네에 난방을 기름 단독으로 만든 것도 황당하고, 기름난방집에 천장 층고를 5미터 높게 뽑은 것도 황당하고, 담 철거하고 옹벽친 것도 불안해 보이고 프로그램 끝나고 뭘로 활용하기엔 내부 구조도 애매해서 살림집으로 전용하기에도 공용시설로 사용하기에도 참 애매하겠다 싶었거든요
    예술가 지원프로그램같은데 쓰면 그래도 쓸만할까? 싶기도 한데 아무튼...

    결정적인 건 그 아궁이 만든 사람 머리 어디다 두고 왔나 싶을 정도로 어이가 없어서리...

    암만 보여주기 프로라도 1억가까이(방송국 돈인지 지자체 돈인지 알 구 없지만) 때려부었는데 너무하네 싶더라구요

  • 5. 최씨
    '22.12.4 10:40 AM (39.122.xxx.3)

    예전 축구경기장에서 갑질하던 모습. .그게 진짜고 본인 가족 부인에게만 닭살 무한애정

  • 6. 뻔하다
    '22.12.4 1:00 PM (211.218.xxx.160)

    뻔하다 싶어서 보다가 돌려버렸어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60854 싱크대정리2 라면 유통기한 지났는데 11 000 00:50:08 1,871
1460853 제가 어린이때, 처음 '예쁘다'를 느낀 인물 33 ㅇㅇ 00:49:51 6,497
1460852 슬램덩크 보고 왔어요. 18 ... 00:46:46 2,512
1460851 대딩딸이 키가 조금 큰거 같은데 13 00:43:27 3,149
1460850 지하철에서 화장하는 여자들 42 .. 00:43:05 4,200
1460849 80년대 초반에 길거리에 자동차보다 택시가더 흔했나요???.. 9 .... 00:37:19 912
1460848 마흔 중반에 긴 머리는 영 아닌가요? 33 00:33:19 5,126
1460847 캣맘 7년차 지치네요 32 츄르 00:31:00 5,319
1460846 158cm 39kg VS 176cm 56kg 택하신다면? 37 무엇? 00:25:46 3,749
1460845 네이마르와 블랙핑크 만났네요 ㅇㅇ 00:17:21 1,812
1460844 독일에 사는 사람들은 우울증 없나요? 20 어머나 00:17:20 5,429
1460843 설거지 알바 2주째.. 21 어쩌다 00:10:56 8,744
1460842 물가 오른거 중에 제일 놀란거 14 하푸 00:10:16 7,138
1460841 조언 좀 부탁드려요. 윗층 베란다 세탁기 배수관이 얼어 넘쳐서 .. 15 1층 주민 00:09:52 2,927
1460840 바이타믹스 쓰시는 분들께 여쭤볼게요 1 .. 00:09:35 857
1460839 국민연금 예상금액이 떴는데요? 여쭤볼게요 2 .. 00:07:44 2,336
1460838 집에서 떡 만들기 어렵나요? 11 설기 00:01:21 2,105
1460837 밤에 지하철을 타면 술 취한 사람이 종종 있어요 3 ... 00:00:37 1,086
1460836 김동연 "남 탓하려면 뭣 하러 정권 잡았나" .. 21 zzz 2023/01/27 3,667
1460835 나혼자산다 너무 재미 없어요 33 ... 2023/01/27 7,989
1460834 강추위에 지구대 찾은 70대 노인 쫓겨나 19 ㅇㅇ 2023/01/27 5,020
1460833 40대후반 아줌마의 속마음 16 .. 2023/01/27 7,696
1460832 마요네즈-개봉 안 했고 냉장보관된 상태-22년 9월까지면 2 마요네즈 2023/01/27 1,209
1460831 지금 호텔왔는데 이제 집에서도 호텔스타일로 바꾸고싶네요 29 2023/01/27 8,478
1460830 나혼산 진짜 싼거 아니에요? 2 보시는분들 2023/01/27 6,3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