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오은영리포트 부부지옥편 보고 ㅠㅠ

진심 조회수 : 21,652
작성일 : 2022-10-04 09:16:43
경상도 남자에 대한 편견이 더 확고히 생기네요~~
뭐 저런 막돼먹고 찌질한 놈이 있나 싶고 말끝마다 부인한테 인마라니 ㅠ

목소리,말투, 생김새,성격 다 경박스럽고 그 외국인 배우자 진심 애도 남편도 다 버리고 외국으로 갔으면 좋겠네요 ㅠㅠ

IP : 211.36.xxx.105
59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전라도
    '22.10.4 9:20 AM (223.38.xxx.253)

    사기꾼 많다는 편견과 같은거죠 뭐.

  • 2. 보면서
    '22.10.4 9:22 AM (121.155.xxx.78)

    여자가 어찌나 아깝던지...
    와이프에게 아무렇지도 않게 쌍욕하는 쓰레기인데
    남편이 우울증이라고 포장해주는거 너무 짜증났어요.

  • 3. ...
    '22.10.4 9:22 AM (118.37.xxx.38)

    이틀만에 결혼했다는데서 깜놀;;;
    어린 외국여자가 그만큼 살아보겠다고 노력하는데 그 남자 한마다로 쪼다였어요.
    여자는 젊고 예쁘고 똑똑하고 인성도 바르고 진짜 아까운 여자고.
    한국 국적 얻었을건데
    그냥 백수 남편 버리고 이혼해서 혼자 애들 키워도 잘할거 같던데 혼자 남겨지는게 두렵다니 안타깝더라구요.

  • 4. 솔직이
    '22.10.4 9:23 AM (223.38.xxx.210)

    경상도 남자들 속정이 깊다고 한 들
    입으로 목소리 톤으로 질리는건 사실 ㅎ
    여자 무시하는 게 일본하고 가까워서 그런지 몰라도
    엄청나게 무시했어요
    그래서 대항하느라 여자들이 강해진걸까요?

  • 5. ...
    '22.10.4 9:23 AM (116.32.xxx.73)

    경상도 남자가 왜 나와요?
    첫댓처럼 전라도 사람들 어떻다라는것도
    다 편견이잖아요
    편견을 선동하는 사람들 참

  • 6. 첫댓글
    '22.10.4 9:24 AM (118.235.xxx.89)

    욕을 버는 말씀!
    요즘도 저렇게 지역적 편견에 사로 잡혀있는 사람이..
    아, 있을 수는 있겠죠
    근데 대놓고 표현을 하다니..한심

  • 7. 윗분
    '22.10.4 9:26 AM (223.38.xxx.233)

    원글도 욕울 버는 말 했죠 ㅋㅋㅋㅋㅋㅋㅋ
    전라도 편견만 화나시는구나.

  • 8. dma
    '22.10.4 9:26 AM (124.49.xxx.205)

    어제 남자는 너무 찌질하고 성격도 삐뚤어져서 솔직히 그냥 이혼하라고 하고 싶더군요

  • 9. .....
    '22.10.4 9:26 AM (39.7.xxx.228)

    결혼지옥 남편한테 손님 앞에서 쌍욕하던 여자 전라도 여자였어요~
    아내한테 살 빼라고 타박하고
    손님들 앞에서 밥 못 먹게 하던 남자 전라도 남자

  • 10. 신기함
    '22.10.4 9:29 AM (124.5.xxx.96)

    근데 저런 사람이 결혼은 왜 하죠?

  • 11. ㅇㅇㅇ
    '22.10.4 9:30 AM (120.142.xxx.17)

    경상도 사람들 댓글 열심히 다네요. 지들도 알면서...경상도 남편들 어떤지.
    경상도 사람들은 지들끼리 결혼하길 제발.

  • 12. 고향
    '22.10.4 9:34 AM (118.219.xxx.22)

    여기서 경상도 전라도가 왜 나옵니까 진짜 편견 무섭네요 저 전라도고향이고 결혼해서 경상도로 왔어요 전라도사람 경상도 사람 제발 편가르기힌지마세요

  • 13. 전라도
    '22.10.4 9:35 AM (223.38.xxx.92)

    사람들 댓글 열심히 다네요.
    지들도 알면서... 전라도 사람들은 지들끼리 결혼하길 제발.

  • 14. ...
    '22.10.4 9:37 AM (116.32.xxx.73)

    위에 120.142님아

    유치한 댓글수준하고는
    댁은 어디 사람인지 몹시 궁금합니다만 ㅉㅉ

  • 15. ...
    '22.10.4 9:38 AM (118.37.xxx.38)

    오은영쌤도 경상도 남자라고 언급했어요.
    무뚝뚝하고 표현 못하는거...

  • 16. ㅎㅎ
    '22.10.4 9:39 AM (211.107.xxx.176)

    경상도에서 20년째 사는 전라도 여잔데요.
    경상도 남자들 진짜 진절머리 x 100 입니다.
    맞아요.
    경상도 여자들도 알아요.
    여기 남자들 어떤지... 자기 남편이 어떤지..
    근데 그걸 다 맞춰주고 받아주고 살아요.
    남자들은 원래 그렇다네요??? ㅎㅎ


    그 여자들이 키우는 아들들은 어떨까요?
    전 우리 아이가 경상도 남자랑 연애도 안하길 바랄뿐입니다.

  • 17. 나라망신
    '22.10.4 9:40 AM (211.107.xxx.74)

    애국자는 못될 망정 나라망신 다 시키네요. 보는 제가 다 챙피해요. 저런 정신머리로 결혼 할 생각은 있었다니 우습기 짝이 없네요. 정신머리 먼저 챙기고, 지 스스로 사람 먼저 되고 결혼을 하던가해야지. 저 남자 부모도 궁금하네요. 어찌 키우면 저런 인간이 되는지

  • 18. ---
    '22.10.4 9:40 AM (175.199.xxx.125)

    다~~~~~~~~~~ 사람 나름입니다.....

  • 19. 전라도
    '22.10.4 9:40 AM (223.38.xxx.123)

    시어머니 시집살이 징글징글해서
    동의못하고 가요.

  • 20. 저꼬라지니
    '22.10.4 9:41 AM (121.140.xxx.182)

    돈주고 매매혼이나 하죠.
    한국에서는 도태되어 아무도 결혼안해주는데

  • 21. ...
    '22.10.4 9:46 AM (39.7.xxx.41)

    그리 진절머리 나는데 이혼도 못하는 모지리가 더 웃겨요ㅋㅋㅋ

  • 22. 와 정말
    '22.10.4 9:47 AM (182.216.xxx.172)

    어제 처음 그프로그램 봤는데요
    어쩜 41살이나 처 먹고도
    그 모양인지
    어린 아내 것도 외국인 살아보겠다
    그리 열심이던데
    욕만 화끈하게 잘하고
    고압적에
    찌질에 못나 처먹었는데 저걸 츤데레로 포장하려하나 싶긴 했어요
    지인앞에선 아내칭찬하고
    당장 어린아내 앞에선 능력도 없는 인간이
    삐처리해야할 만큼 욕설로 도배를 하고
    힘없는 애들 앞에선 폭력행사나 하려하고
    세상 보기 힘든 찌질남이었어요
    그 와중에
    어린 아내가 오은영 질문에 사랑한다고 하는데
    사랑하지 않는다도 아니고
    반반이래
    에리 모자란 찌질이야
    이혼도 못할 인간으로 보이는데
    애들은 네가 키우고 이혼하재
    에혀 상등신
    어떻게 살면 41살에 저 모양인지
    에혀

  • 23. 고향
    '22.10.4 9:48 AM (118.219.xxx.22)

    저도 전라도고향이지만 경상도에 와서 살고있어요 제주위 경상도 남자들은 안그래요 50넘은 남자가 맞벌이라고 아이들 다 케어했고 제사때는 전부치는거 담당하고요 제남편도 잘합니다 다 사람나름이건만 이런 편견들 참 무섭네요 모임가도 이상한 남편들 거의 없어요 제발 나이든 분들 편견 좀 깨세요

  • 24. 지역구분은
    '22.10.4 9:49 AM (182.216.xxx.172)

    하지 맙시다
    제가 사랑하는 노무현 대통령님도
    제가 감사해 하는 문재인 대통령님도 경상도에서 자랐습니다

  • 25. ㅇㅇ
    '22.10.4 9:50 AM (39.7.xxx.253)

    끼리끼리는 사이언스

  • 26. ...
    '22.10.4 9:52 AM (116.32.xxx.73)

    그러네요
    노통과 문통도 경상도남자

  • 27. 이제야
    '22.10.4 9:52 AM (223.38.xxx.116)

    좀 성숙한 댓글들이 달리네요.
    천박하게 지역 나누는거 모지리들같아요.
    조그만 땅덩어리에서 뭔짓들인지 모르겠어요.
    나 서울사람.

  • 28. llll
    '22.10.4 9:55 AM (116.123.xxx.207)

    서울사람이라..경상도 남자들 어떤대요??

  • 29.
    '22.10.4 9:55 AM (59.23.xxx.71)

    꼴에 처복이 하나 딱 있던데 그나마도 걷어차는듯
    이혼하고 한부모가정으로 혜택받고 애키우면 훨편하겠어요
    군식구 미친개하나 떼버리고

  • 30.
    '22.10.4 9:57 AM (110.9.xxx.68)

    저 경상도인데 전라도사는데
    다 사람나름
    하지만 갱상도남자들 무뚝뚝한거는 인정
    무뚝뚝해도 걍 편한사람있고 말많아도 좁쌀스런사람있고
    근데 그아내분 애들델구 이혼함좋겠네요 어쩌다 저런놈 만났는지 고 주디를 패고싶더라고요
    애들한테도 폭력적이고

  • 31. llll
    '22.10.4 9:57 AM (116.123.xxx.207)

    무뚝뚝인건 충청도가 제일 심해보이던데 가부장적이고

  • 32. ㅋㅋㅋ
    '22.10.4 9:59 AM (171.224.xxx.19)

    경상도 친정과 전라도 시댁을 보면 다 똑같아요.
    진짜 그냥 이상한 사람은 이상하고, 좋은 사람은 좋고^^
    근데 고향도 성별도 나이도 다른데, 나쁜 사람은 영혼이 같은 건지 같은 별에서 온건지 정말 하는 짓이 똑같아요.

  • 33. 사람나름
    '22.10.4 10:12 AM (59.15.xxx.53)

    사람나름이지 그게 경상도 전라도랑 뭔상관

    전 부산남자랑 사는데 아버님도 그렇고 제남편도 그렇고 세상다정다감 화도 안내고
    남편은 다 제위주 아버님은 다 어머님위주로 사시는데요

  • 34. ...
    '22.10.4 10:15 AM (210.205.xxx.25)

    결혼지옥임

  • 35.
    '22.10.4 10:18 AM (58.124.xxx.248)

    노통과 문통도 경상도남자222

  • 36. 인마소리
    '22.10.4 10:34 AM (116.41.xxx.141)

    입에 달고하는 사람 많네요 여기 경상도
    다들 어디서 배운건지 ㅜ
    그댁 어른들은 또 얼마나 젠틀하신 시골분들인데도...
    말은 인마하고 엄청 가부장이라도 또 청소 등 힘쓰는건 자기가 도맡아하고 책임감도 대단하고
    마눌님은 만족해하더라구요 ...
    그니께 케바케
    주인공 그남자는 정말 경상도 욕먹이는 상찌질이

  • 37. 경상도???!!
    '22.10.4 11:30 AM (220.122.xxx.104)

    저희 남편 부산남자인데요. 성실하고 애랑도 잘 놀아주고..
    뭐 크게 다정하진 않아도 안 저래요!!!

  • 38. 사람마다
    '22.10.4 11:31 AM (203.246.xxx.173)

    차이가 있지만 댓글 빈도수를 보시면 대부분 부정적이고
    이는 평소 경상도 사람들이 어떻게 행동하는지를 반증합니다.
    아는 분이 거의 70이신데.. 재산이 많아 준 재벌급입니다.
    하지만 아내를 일가친척 심지어 자식 앞에서 욕하고 하대하고..
    자식들도 엄마를 위하지 않습니다. 심지어 부인이 힘들어해도 애들 좀 있으면 독립하는데 무슨 가사 도우미가 필요하냐고.. 없는 집 에서 시집오신 분도 아니고 처가 재산도 꽤 많아요.
    내 아니면 관계없다. 내꺼니까 상관마라..
    솔까 이런거 경상도에 있지 않나요.
    누구 편들고 아니고의 문제가 아니라 내 갈길 간다.. 이러면서 또 권력에는 순응하는 모질이 모습을 한두번 본게 아닙니다. 모든 게 자기 위주고 자기 맘이죠.
    긍정적인 분들은 관계가 있으신 경상도 분들이랑
    어려운 산행이라도 한 번 해보세요. 말과 행동이 달라질껍니다.
    저도 반절은 경상도 핏줄이라 이런 말 하면 스스로 먹칠이긴하지만 괜히 흉노라고 우스게 소리하는게 아닙니다. 자기가 선 자리에 따라 조석변이로 변하는 게 그 지방 사람들이에요.
    내 피해만 피하면 돼. 나만 잘되면 돼. 안되면 니가 못난거야.. 너무 많이 들었어요..

  • 39. 저도
    '22.10.4 11:39 AM (222.239.xxx.66)

    남편도 경상도 토박이인데
    남편 육아참여 다 하고 욕은 물론 싸운적한번없어요
    명절가면 아버님이 튀김 다하시구요.
    서울인구보다 많은게 경상도인데 이런사람 저런사람 다 있습니다.
    결혼글 말나오면 늘 끼리끼리가 진리라는 82 아닌가요
    자기가 이상한 사람골라놓고 꼭 지역탓 학벌탓 세대탓 하죠.

  • 40. 여자분
    '22.10.4 1:46 PM (61.109.xxx.211)

    예쁘고 어리고 애들도 똑소리나게 잘키우는데 남편이 병신...
    가부장적이려면 능력이라도 있던가 능력없음 살갑기라도 하던가
    보는내내 무식하기가... 이루 말할수 없고 우울증이 있다고 다 저런건가
    지 기분만 중요하고 장난으로 할말 못할말 있지 배우자에게 너를 사왔다는 표현은
    어디서 배워먹은건지...
    한국남자에게 환상을 가지고 있는 외국여성들 이것 하나는 알고 결혼했음 좋겠어요
    늦은 나이까지 결혼 못하고 있는 한국 남자들은 이유가 있어서 못하는거니 신중하시라

  • 41. ....
    '22.10.4 8:01 PM (119.69.xxx.167)

    말싸움하다가 열받으니 가운데 손가락을 쳐들지를 않나 쌍욕을 하지를 않나 양아치같아서 깜놀ㅜㅜ
    외국인 여자분 너무 야무지고 애들한테도 잘하던데
    제발 헤어지고 양육비 받고 살면 좋겠어요

  • 42. 그러고보니
    '22.10.4 8:14 PM (59.10.xxx.229)

    기싸움에서 경상도 여자가 지는 것은 본 적이 없네요.

  • 43. 전라도
    '22.10.4 8:21 PM (106.101.xxx.191)

    사기꾼 많다는 얘긴 어떻게 설명하실래요

  • 44. .....
    '22.10.4 8:32 PM (106.101.xxx.236)

    경상도 남자가 어떤지는 통계가 말해주죠.

    1. 여아낙태 1위
    2. 맞벌이비율 전국2위 임에도 가사분담 전국 꼴찌.

    일베 총 본산지. 신검 통계보면 전국에서 키도 젤 작으면서 상남자는 무슨 얼어죽을. 오죽하면 젊은여자들사이에 믿거쌍(믿고거르는쌍도남)이라는 말까지 돌겠어요. 동남마매매혼 비율도 조사해보면 좋겠어요. 한국여자들 기피1순위니 매매혼도 보나마나 1위일듯. 그냥 조용히 도태될 것이지 ㅉㅉ
    꼭 전라도 끌고 들어오는것도 웃김. 저 서울 3대 토박이인데 전라도에는 아무 감정없거든요ㅡㅡ;;

  • 45. 첫댓
    '22.10.4 8:37 PM (119.71.xxx.84)

    조선족 스멜ㅋ

  • 46. 암만
    '22.10.4 9:00 PM (218.48.xxx.98)

    옹호해봤자 경상도 남자 대체적으로 저따위예요/.
    안그런사람 몇 있기야 하겠지만..

  • 47. 맞아요
    '22.10.4 9:11 PM (61.83.xxx.150)

    보통 경상도 대구 남자들이 대부분 저래요
    서울 남자-경상도 여자 조합이 제일 좋다고 봐요
    서울 여자-경상도 남자는 최악의 조합이라 결혼 말리고 싶어요

  • 48. ㅡㅡ
    '22.10.4 9:32 PM (58.82.xxx.157)

    저 서울생이지만 엄마아빠 다 경상도고 친척들 다 경상도인데
    저런 스타일이 디폴트 잖아요? 가스라이팅하고 여자 무시하고 가부장적인거요 고소득에 고학력이여도 정도의 차이지 다 저렇든데
    오히려 전라도 남자들은 진짜 스윗해요
    고르라면 경상도 남자 절대 싫음
    시댁식구 경상도면 진짜 도망가고 싶을듯

  • 49. 이건
    '22.10.4 9:33 PM (74.75.xxx.126)

    경상도 전라도의 문제가 아니고요.
    제가 가장 충격받은 부분은 남편이 툭하면 아내한테 '내가 널 사왔다'라고 말을 한다는 거예요. 그러니까 꿇어라, 평생.
    이건 소통의 문제가 아니고 마인드의 문제 아닌가요. 두 사람이 같이 사는데 한 사람이 다른 한 사람을 내가 사온 물건 취급을 한다면 그 결혼생활은 말그대로 지옥 아닐까 싶어요. 제가 오은영선생이라면 그냥 도망가세요, 아이 생기기 전에, 그럴 것 같아요.

  • 50. 전라도 여자들이
    '22.10.4 9:46 PM (223.39.xxx.55)

    가장 사랑하는 남자는
    노무현 문재인 이재명 유시민 박원순 등등
    모두 경상도 남자 ㅎㅎ

  • 51.
    '22.10.4 9:53 PM (106.101.xxx.177)

    은근 전라도 욕먹이려 쓴 글 같은데

  • 52. ㅎㅎ
    '22.10.5 1:47 AM (125.142.xxx.121)

    전라도 남자도 뭐 그닥임..은근 위하는척 하믄서
    잘 부려먹음..꾀돌이스타일이랄까나 허따~참~

  • 53. 쓰레기
    '22.10.5 2:58 AM (71.212.xxx.86)

    쓰레기가 경상도에 더 많나?
    인구가 많으니 더 많겠구먼...

    쓰레기는 어디나 있다... 조심하세요

  • 54. ..
    '22.10.5 5:23 AM (175.119.xxx.68)

    나는 경상도 그 새끼는 절라도
    그 새끼때문에 절라도가 절라 싫어졌어요

  • 55. 경상도
    '22.10.5 7:58 AM (211.251.xxx.171)

    저런 스타일이 디폴트 잖아요? 가스라이팅하고 여자 무시하고 가부장적인거요 고소득에 고학력이여도 정도의 차이지 다 저렇든데
    오히려 전라도 남자들은 진짜 스윗해요
    고르라면 경상도 남자 절대 싫음
    시댁식구 경상도면 진짜 도망가고 싶을듯 22222222

  • 56. ...
    '22.10.5 8:48 AM (39.7.xxx.113)

    저도 어제 보면서 어떻게 정신연령 열 살도 안 돼 보이는 인간이 국제결혼을 해서 나라망신 시키고 여러 사람 인생 망치나 생각했어요. 어쩜 그리 이기적인지...

  • 57. 미적미적
    '22.10.5 8:51 AM (39.7.xxx.189)

    경상도 전라도 할것없어요
    세상은 넓고 또라이는 많아서 전국방방곳많에 산재했습니다

  • 58. ...
    '22.10.5 8:55 AM (118.235.xxx.142)

    저도 방송보기 전엔 덧글과 생각이 같았는데
    방송보니 본글과 동의해요

  • 59. ...
    '22.10.6 12:18 PM (59.10.xxx.229)

    경상도 남자가 어떤지는 통계가 말해주죠.

    1. 여아낙태 1위
    2. 맞벌이비율 전국2위 임에도 가사분담 전국 꼴찌.

    일베 총 본산지. 신검 통계보면 전국에서 키도 젤 작으면서 상남자는 무슨 얼어죽을. 오죽하면 젊은여자들사이에 믿거쌍(믿고거르는쌍도남)이라는 말까지 돌겠어요. 동남마매매혼 비율도 조사해보면 좋겠어요. 한국여자들 기피1순위니 매매혼도 보나마나 1위일듯. 그냥 조용히 도태될 것이지 ㅉㅉ
    꼭 전라도 끌고 들어오는것도 웃김. 저 서울 3대 토박이인데 전라도에는 아무 감정없거든요ㅡㅡ;;

    -----

    통계를 들고 온다고 해서 주장에 신빙성이 생기는게 아니라 통계 출처와 시기를 가지고 와야죠. ㅋㅋㅋ
    지인피셜이나 출처없는 통계로 말하자면 내 주변 사람들은 전부 독일차 타고 아파트 주차장에도 현대차는 제네시스 몇대 있는 것 뺴고는 거의 없는데 아직도 현대차가 이렇게 많이 팔리고 있다고? 믿을 수 없어. 라는 거랑 같아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43783 낭만 닥터 김사부, 시즌3에서 서현진 나올까요 2 .. 2022/12/06 1,438
1443782 남편 해외여행갔는데 시어머니가 저한테 매일전화해요 17 ... 2022/12/06 6,238
1443781 백화점에서 제값 주고 옷을 못 사겠어요ㅜㅜ 18 ... 2022/12/06 7,516
1443780 국비지원시 훈련지원금?받는거요 2 국비지원 2022/12/06 1,041
1443779 둔촌주공 미분양 안났네요.. 좀 저조하긴 하지만 17 둔촌주공 2022/12/06 4,725
1443778 코스트코 산양유 비누 쓰시는분 6 우유 2022/12/06 1,976
1443777 부인의 험담을 하는 상사 17 스쓰흐 2022/12/06 2,789
1443776 조규성선수 고1때 169 25 ... 2022/12/06 7,119
1443775 이럴 경우 약을 어떻게 먹는 게 맞나요? 11 2022/12/06 984
1443774 우리나라 월드컵경기 끝나니 마음이 공허해요 14 ㅇㅇ 2022/12/06 1,608
1443773 네이버 최저 호가와 실거래가 차이 6 .. 2022/12/06 1,968
1443772 싫은 사람인데 전화오면 4 ㅇㅇㅇ 2022/12/06 1,605
1443771 중간 가방국내브랜드는 왜 카피를 할까요? 9 젊은디자이너.. 2022/12/06 1,538
1443770 가지를 쪘는데 물이 초록색이에요 ... 2022/12/06 1,405
1443769 트레이더스 뭐 사러가세요? 41 ㅇㅇ 2022/12/06 4,728
1443768 친윤모임 내일 출범 가지가지하고 있네요 10 2022/12/06 1,256
1443767 (펌)별이 된 딸, 폰엔 2년반 기다린 ‘취업 문자’…이태원서 .. 13 ** 2022/12/06 4,379
1443766 제주도 3대가 잘 쉬다올 가족리조트 추천 부탁드려요 13 .... 2022/12/06 2,261
1443765 브라질전 재방 어디서 봐야 하나요? 3 .. 2022/12/06 465
1443764 건강 자랑하는 노인들 보면 짜증나지 않나요? 29 ㅇㅇ 2022/12/06 4,924
1443763 시이모부상은 참석하는 게 좋을까요? 16 판단력상실자.. 2022/12/06 1,726
1443762 겨울간식 먹고 싶네요 9 2022/12/06 2,068
1443761 나의 아저씨 오나라 대사에서 17 오늘은 오늘.. 2022/12/06 3,950
1443760 남편한테 감사해야 하나요? 18 그럼 2022/12/06 3,910
1443759 축구 국내파 차기감독 암울하네요 21 .. 2022/12/06 5,8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