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Banner

제 목 : 실물 보고 결정하겠다는데

중고거래 조회수 : 4,180
작성일 : 2021-11-26 20:36:52
당근에 겨울 니트 올렸는데 보고 결정하겠다고 해요.
백화점에서 가격 좀 주고 산 옷인데 니트가 많아 정리하려고 올렸어요. 가격은 2만원으로 정가의 몇십분의 1이죠.
당근이니까요.,ㅠ
근데 보고 결정하겠다고요..좀 황당해서요..
그 브랜드 가격 알면 이런 제의 저 같음 못 할텐데요..
이런 경우 처음이라..어떡할까요?ㅠ
IP : 121.173.xxx.113
1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1.26 8:38 PM (211.212.xxx.229)

    2만원 벌라고 시간낭비 그렇게까지 할 이유가 있나요?

    저라면 거절하겠네요. 차라리 안팔리면 헌옷수거함 넣고 말지.

  • 2. 하울
    '21.11.26 8:38 PM (192.164.xxx.231)

    하지 마세요. 그런 사람 치고 안사는 사람이 더 많더라구요

  • 3. .....
    '21.11.26 8:39 PM (221.157.xxx.127)

    바로사실분아님 패스할게요

  • 4. 음..
    '21.11.26 8:40 PM (1.245.xxx.138)

    저같은경우는,
    그래도 오셔서 볼수있는 기회는 주었는데..
    기회는 한번 줘보세요, 정말 살수도 있잖아요,
    당근에서 옷거래는 정말 어렵더라구요..

  • 5. 그냥
    '21.11.26 8:44 PM (223.39.xxx.9)

    님 집앞까지 님 일정 맞춰서 온다고 하면 편한 마음으로 판매하셔도 되지만 그런 사람일수록 흠잡아서 그 2만원에서 또 깍을껄요? 꼭 팔아야 하는 옷이고 꼭 2만원 있어야 하는게 아니라면
    그냥 됐거든~하세요. 안팔리면 재활용함에 넣을 생각하새요 정신건강에 그게 좋아요

  • 6. 그럴듯한 사진으로
    '21.11.26 8:44 PM (223.62.xxx.72)

    눈속임 하는 사람들이 많아져서 그럴지도..
    올린 사이즈며 상태가 엄청 달라서 환불 요청 했더니 자기도 물건 내렸던거 다시 올려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으니 조건으로 만원 달라고 하는 사람도 봤어요
    돈 주고 신고 했지만 여전히 장사(?) 하더라고요
    순수 판매자도 있지만 전문 장사꾼이 들어와서 물을 흐리고 있어서 이젠 아예 안 해요 저는

  • 7. 저도
    '21.11.26 8:44 PM (180.70.xxx.42)

    직접보시고싶으시면 대신 저희 집앞까지 오셔서 보시라고 해요.
    아무리 싸도 옷이니 안보고 구입했다가 치수가 안맞을수도 있구요 또 못보던 얼룩이었다는둥 사갔다가 흠잡을수도 있구요.
    차라리 보고 결정하셔도 된다고 올려요.

  • 8. 사진
    '21.11.26 8:45 PM (220.117.xxx.61)

    사진이랑 너무 다른데 당황스러워 그냥
    가져온적이 있어요 ㅠㅠ

  • 9. 웃기는
    '21.11.26 8:54 PM (106.102.xxx.251)

    사람... 다른 사람에게 파심이..

  • 10. 원글이에요
    '21.11.26 8:57 PM (121.173.xxx.113)

    상세 사진도 많이 올리고 사이즈도 문의 와서 다 알려 줬는데도 그러네요..
    느낌 안 좋은 사람과는 거래 안 해 왔는데 포기 해야겠어요..

  • 11. ㅡㅡ
    '21.11.26 9:02 PM (106.102.xxx.27)

    55사이즈면 저한테 파세요

  • 12. hos
    '21.11.26 9:13 PM (119.71.xxx.31)

    저도 명품신발 십분의1 가격으로 올렸더니
    계속애매하다 ..며 신어보고 결정하겠다해서
    좋은마음에 그러시라했더니
    떡하니 맨발로와서 신어보고 막 요리조리보고
    색이 생각한거랑 다르다며
    가더이다..더러워서 원

  • 13. 저라면
    '21.11.26 9:15 PM (218.48.xxx.98)

    그런사람은 거래 안합니다.
    상세사이즈 기재하고 사진도 여러컷올렸음 그거 보고 사는거지 실물본다는건
    내 맘에 안들면 안하겠단 이야긴거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15593 장애인 공약 발표한 윤석열, ‘탈시설’ 대책 묻자 “전문가께서 .. 6 갓재명 2022/01/19 850
1415592 목동 이마트 근처 도로 눈 다 녹았을까요? 3 .. 2022/01/19 528
1415591 기프티콘 선물 베라랑 딸기 고민입니다 6 eofjs8.. 2022/01/19 520
1415590 코엑스몰에 있던 음식점(카페)이름이 궁금해요 4 ... 2022/01/19 629
1415589 나의 문어 선생님ㅠㅠ 17 ... 2022/01/19 3,650
1415588 3.9일은 손 있는 날 7 ㅋㅋㅋ 2022/01/19 864
1415587 오미크론이 사망자가 더 많대요. 28 ㅇㅇ 2022/01/19 5,005
1415586 G식백과, 먼저 출연한다던 윤석열, 연락 없어 종료 8 ㅇㅇ 2022/01/19 733
1415585 자일로스 설탕 괜찮은가요? 2 ㅡㅡㅡ 2022/01/19 749
1415584 원더건희’ 등장도…김건희 팬카페 3만명 돌파 31 ㅇㅇ 2022/01/19 1,263
1415583 예비중3 영문법 인강샘 어떤선생님이 잘하시나요? 2 햇살가득한뜰.. 2022/01/19 479
1415582 초1아이 얘기 6 ㅇㅇ 2022/01/19 906
1415581 리트리버와 시골살이 13 시골살이 2022/01/19 3,045
1415580 최민희 더불어민주당 선대위 미디어특보단장 26 00 2022/01/19 1,597
1415579 진선규 사투리 찾아 일부러 11 노통 2022/01/19 1,621
1415578 김우주 교수 방역패스 근거 부족하고 기본권 침해 소지 있어 31 Modern.. 2022/01/19 1,509
1415577 지금 네이버 카페 잘 되나요? 9 ㅇㅇ 2022/01/19 998
1415576 엘지솔루션 청약했는데. 200주 8 .... 2022/01/19 4,838
1415575 과학기술윈이 묻고 이재명이 답하다 과학기술 정책토론회 1 ** 2022/01/19 246
1415574 달래 손질요 알맹이 껍질도 벗기나요?? 1 몽실맘 2022/01/19 932
1415573 조성은 페이스 북.jpg 5 ㅋㅋ 2022/01/19 1,695
1415572 박미선 이 사진 너무 웃기지 않아요? 49 ... 2022/01/19 14,293
1415571 벤츠가 저를 칠뻔했는데 17 gk 2022/01/19 4,693
1415570 식단하면서 웨이트 어떻게 해요 ㅠㅠㅠㅠ 와 넘 힘들어요 8 ㅇㅇ 2022/01/19 1,221
1415569 알뜰폰 선물에 24k 볼펜 표시 금반지가 왔어요 진짜 금인가요.. .. 2022/01/19 8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