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런 여자들 심리는 몰까요?

;; 조회수 : 4,599
작성일 : 2021-10-27 22:39:00
코로나 시국이전에는 사우나 수영장을 좀 다니는 편이었는데
주로 젊고 날씬한 몸매 가진 여자들중에서 가끔 볼수있는
유형인데..꼭 씻고나와서 옷부터 입지않고
알몸인채로 필요이상으로 돌아다니고 그상태로 한참보내는
사람들이 있더라고요 다벗은채로 통화길게하고 평상같은데
앉아서 음료수 먹고 이런거 곁들이면서..
자주있진않지만 어쩌다 잊을만하면 보게되는데
심리가 몰까요? 본인 몸매자랑..?
IP : 112.170.xxx.138
1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10.27 10:41 PM (58.234.xxx.222)

    그냥 수치심이 적은 사람 아닌가요?
    전 챙피해서 절대 그리 못하는데, 알몸 보이는것에 창피함을 안느끼나보죠.

  • 2. 자랑이라기
    '21.10.27 10:41 PM (211.246.xxx.21)

    보다는 그냥 신경을 안 쓰는 거겠죠
    몸매 별로면 오히려 빨리 가리고 싶고
    몸매 괜찮으면 남이 봐도 별로 상관없잖아요
    씻고나서 바로 옷 입으면 달라붙어서 몸 좀 말리고 입어야 하지 않나요

  • 3. 그러게요
    '21.10.27 10:43 PM (14.32.xxx.215)

    몰까요
    몬지 모르겠어요

  • 4. ....
    '21.10.27 10:43 PM (221.157.xxx.127)

    물기바싹말려야하니 좀 있다 옷입는거 같음

  • 5. ;;
    '21.10.27 10:44 PM (112.170.xxx.138)

    본인 자유니 대놓고 모라할건 당연히 아니지만
    이상해보이긴해요 갠적으로는
    너무 한참을 그러고 돌아다니고 몸에 물기도 다마른거
    보이는데도 그러고 계속있으니..

  • 6. ...
    '21.10.27 10:44 PM (223.38.xxx.186)

    튀니깐 더 돋보이는거 아닌가요
    뚱한 여자들 나이든 여자들은
    똑같이 해도 관심무

  • 7. ...
    '21.10.27 11:00 PM (222.236.xxx.104)

    동네목욕탕 가면요 .. 나이든 아줌마들중에도 많아요 ..ㅋㅋ 원글님이 그냥 젊은 사람들 많은곳에 가신것 같은데요 .. 요즘은 코로나라서 대중목욕탕에 작년부터 못갔지만.... 그전에는 저런 아줌마 저는 대중목욕탕에서 많이 봤어요

  • 8. ….
    '21.10.27 11:27 PM (73.228.xxx.11)

    미국에 수영장, 휘트니트 센타 샤워장에 칸막이가 되어 있어요. 탈의식실 한 쪽에는 들어가서 옷을 벗을 수 있는 공간이 있고요. 다른 사람한테 내 알 몸을 보여 주지 않고 샤워하고 옷을 갈아 입을 수 있어요.
    큰 타월이 무한정 제공 되기 때문에 씻고 타월 감고 나와서 몸이 마르면
    옷을 입을 수 있어요.

    여기 사람들은 자기 몸을 남한테 보여주는 걸 극도로 꺼리더라구요.

    동성이지만 남의 몸을 보는 건과 보여주는 거 가 불편할 것 같은데,
    맨몸으로 한참을 앉아 있다니…

  • 9. ..
    '21.10.27 11:33 PM (39.7.xxx.140)

    남의 몸에 물이 말랐는지 아닌지
    유심히도 보셨네요..

  • 10. ...
    '21.10.27 11:41 PM (221.150.xxx.117)

    다 벗고 길게 통화..
    시선을 어디에 둬야할지 괴롭겠어요

  • 11. ..
    '21.10.27 11:43 PM (14.63.xxx.11)

    저도 저런 사람 좀 싫은데
    나이든 여자들이 주로 저러지 않나요?

    마흔 넘은 아줌마들이 주로 수영장이나 대중사우나에서
    저러고 다니든데..

  • 12. 건강
    '21.10.27 11:54 PM (61.100.xxx.109)

    다른사람이 쳐다보는거 신경 안쓰는거죠
    꼭 몸에 자신이 있어서 그러겠어요

  • 13. 저도
    '21.10.27 11:54 PM (182.172.xxx.136)

    홀딱 벗은채로 풀 메이크업 하는 여자보고 경악.
    최소한 위 아래 둘 중 하나라도 걸치지...
    전화도 그냥 수그리고 받는게 아니라 어깨를 쭉 펴고 받아요.
    위 아래 다 보여요 다...
    더 기막힌 건 다리 쩍벌리고 드라이기 들이미는...
    한술 더떠서 화장대 위에 다리 한짝 올리고
    거기 드라이하는 미친ㄴ도 봤어요.
    그거 지껏도 아니고 공용인데. 그래서 저는 공용 드라이어
    절대로 안써요.

  • 14. ㅇㅇ
    '21.10.28 1:41 AM (14.39.xxx.44)

    그렇게 한참이나 통화하는데 도대체 님은 탈의실에서 뭘하시길레 오랫동안 관찰하시는 거에요?
    대충 3-5분내로 씻고 말리고 하지 그렇게 퍼질러 앉아서 통화하고 안그러지 않아요?

  • 15. ㅇㅇㅇ
    '21.10.28 3:32 AM (73.83.xxx.104)

    남들 신경 안쓰는 거죠.
    그런데 대중 목욕탕 가는 것도 오픈되어 있는 샤워 시설 쓰는 것도 정도의 차이일 뿐 옷벗은 게 남들에게 보여져도 남들을 봐도 상관 없으니 다니는 거 아닌가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98691 푸들19마리 입양 학대 살해 처벌 청원 부탁 15 강력처벌 2021/12/06 1,033
1398690 임인년.. 2 2021/12/06 1,138
1398689 고불소치약 쓰는 분 계세요? 00 2021/12/06 177
1398688 김건희는 등판도 안했는데 비호감도 56.7프로 10 비호감 2021/12/06 554
1398687 정시컨설팅 날짜 언제가 좋은지요 3 2021/12/06 462
1398686 홍성흔아들 3 ... 2021/12/06 3,230
1398685 근데 조동연이 지급한 위자료1억 40 궁금 2021/12/06 4,123
1398684 갱년기에 아프니 얼굴도 마음도 무섭게 변했어요... 7 반성 2021/12/06 1,848
1398683 이명박 bbk 다스도 검찰에서 무혐의 나왔었죠 건희껀도 비슷 6 ㅇㅇㅇ 2021/12/06 380
1398682 주식들 다들 어쩌신가요? 3 wnrlr 2021/12/06 2,076
1398681 이재명 인터뷰 14 이재명인터뷰.. 2021/12/06 573
1398680 자살하는사람들 이해가 안갔는데 … 6 2021/12/06 3,587
1398679 에어랩 공식홈 저렴한가요? 6 에어랩 2021/12/06 996
1398678 내년 1월 15일 정도에 출국하는데 비행기표 예약.... 3 ... 2021/12/06 724
1398677 인테리어하면 보일러 세게돌리나요? 4 .... 2021/12/06 948
1398676 담석은 상복부초음파로 보이나요? 지금 너무 아픈데ㅠ 3 .. 2021/12/06 862
1398675 후쿠시마 오염수 해양방류 땐 8개월 후 제주도·남해안 도달 3 !!! 2021/12/06 870
1398674 서울 혼주 한복 어디서 맞추셨나요? 9 고민중 2021/12/06 1,163
1398673 [단독]"백현동 시행업자, 檢에 떡값"…특감반.. 14 .. 2021/12/06 988
1398672 학원끊고 성적이 오름... 7 ㅁㅁㅁ 2021/12/06 2,786
1398671 기면발작증 치료 4 남편의 2021/12/06 661
1398670 60대 부모님 3차 화이자 모더나 뭐를 맞아야? 6 백신 2021/12/06 1,556
1398669 이재명 "국가부채 낮춰 무슨 의미 있나" 기재.. 24 무식해 2021/12/06 1,142
1398668 최저임금’과 ‘적정임금’은 다릅니다 2 이재명의 멋.. 2021/12/06 492
1398667 인덕션에 후라이팬 쓸 때 요란한 소리가 나요 ㅇㅇ 2021/12/06 3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