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결혼 15년만에 처음으로 내집 들어가봤어요.

내생애첫집 조회수 : 7,178
작성일 : 2021-09-25 23:38:05
둘이 대기업 맞벌이로 시작해 제가 조금 쉬기도 하고 중소기업, 외국계 옮겨다니다 애 둘 낳고
이러저러 하다 집 못사고 회사도 그만두게 되어 우울하던게 2년전까지..
남편이 거금 몇십만원을 들이더니 아파트 분양 카페에 가입해서 강의를 듣고 공부를 시작하더라구요.
첫째가 초등학교 입학할 나이가 되기 전에는 집을 사자고 얘기했는데 타이밍을 놓치고..
제가 우울증 비슷하게 왔었거든요..
그러다.. 정말 꿈에그리던 동네에 분양 당첨이 되었어요.
물론 결혼 후 한번도 제 집이 없이 전세로 이리저리 옮겨다니며 아이 둘 낳고 나이 먹은 값이기도 하구요 ㅎㅎ
그렇게 집이 지어지길 오매불망 기다리다 드디어 오늘 사전점검으로 처음 들어가 봤어요..

처음 내집이라 엄청 감격스러울줄 알았는데, 아이들 데리고 다니려니 애들은 계속 놀이터에서만 놀려고 하고
말도 안듣고 짜증도 나고 힘들더라구요..
신기하게 전기버스타고 조경투어라는걸 하면서 설명을 듣는데.. 
아름다운 조경을 보다보니 갑자기 눈물이 왈칵 도네요.
다행히 마스크도 쓰고 눈만 빨개져서 얼른 표정 수습하고 애들이랑 마저 구경하고 집안도 상세히 둘러보고 나왔어요.

하필 어제 화이자 2차도 맞았더니 온몸이 안쑤시는데가 없네요..
그래도.. 처음 내 집을 갖게 되었어요.
아직도 실감이 잘 나지 않고 전세로 돌아다니면서 싼 가구, 싼 가전제품만 쓰고, 식탁도 예전 82장터에서
5만원 주고 산 중고 10년째 쓰고 있거든요.. 
소파도 다 가죽이 갈라지고 벗겨진거 그대로 쓰고..
물론 아이들이 어리니 더 크면 좋은거 사자 버티고 있는데
내집이면 집도 꾸미고 깔끔하게 살아야지.. 하는데
평생 전세만 살아서.. 집 꾸미고 인테리어 하는거 제대로 안해봤는데
예쁘게 할수 있을지.. 일단 커튼 고르며 로망 실현하고 있어요..

내년 되어야 이사 들어갈텐데..
내집이라는게 어떤 기분인지.. 아직 잘 모르겠어요
전세도 내집마냥 살긴 했는데 내집이란건 정말 좋은거겠죠? ㅎㅎㅎㅎㅎ 
쓰고나니 바보같네요.

이시국에 집값, 분양, 세금 문제 얘기하는거 참 바보같은 일이지만
그래도 첫 내집이라 글 한번 올리고 싶었어요.
축하해주세요 ^^;; 
IP : 211.250.xxx.131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1.9.25 11:41 PM (114.204.xxx.131)

    너무너무축하드려요
    좋은집에서 예쁜가구 들이시고
    정말 내집에서 편안히 지내시고 복도많이
    받으시길 바랍니다ㅎㅎ
    조경투어라니....너무멋지네요

  • 2. 0000
    '21.9.25 11:42 PM (116.33.xxx.68)

    어머 그래도 성공하셨네요
    축하드려요
    전 결혼10년만에 내집마련했는데 들어가보지도 못하고 팔았어요 대출때문에요
    암튼 가구싹다바꾸고 신혼처럼 사세요

  • 3. ㅇㅇ
    '21.9.25 11:44 PM (5.149.xxx.222)

    축하합니다

  • 4. 333
    '21.9.25 11:44 PM (220.116.xxx.68)

    와~~~꿈에 그리던 동네라니 어딘지 궁금하기도 하네요~^^
    정말 축하드리고 새로운 집에서 행복 가득하시길 바래요~^^

  • 5. 궁금하다
    '21.9.25 11:46 PM (121.175.xxx.13)

    너무너무 대단하셔요ㅠㅠ 진짜 축하드리고 그집에서 행복한 일만 가득하실꺼에용

  • 6. 우와
    '21.9.25 11:47 PM (175.223.xxx.84)

    축하해요~~
    단지가 얼마나 넓길래 버스타고 투어까지 하나요?
    행복하세요~^^

  • 7. gg
    '21.9.25 11:59 PM (1.237.xxx.172)

    저도 과천자이 ㅎㅎ
    커뮤랑 조경 멋지네요

  • 8. 하늘에서내리는
    '21.9.25 11:59 PM (122.34.xxx.114)

    으와~~~ 축하드려요. 새 집에서 좋은 일만 있기를 기도합니다.

  • 9. ...
    '21.9.26 12:10 AM (45.145.xxx.92)

    너무너무 축하드려요.
    새집에서 좋은일 더 많으시길요

  • 10. ㅇㅇ
    '21.9.26 12:15 AM (110.13.xxx.8)

    오 과천자이인가요 부럽네욯ㅎㅎ

  • 11.
    '21.9.26 12:18 AM (58.224.xxx.153)

    정말 축하해요
    새집 들어가서 더더 좋은일만 가득하시고 더 대박나세요

  • 12. 와 좋겠다
    '21.9.26 12:51 AM (211.200.xxx.116)

    분양이라니... 로또되셨군요
    분양은 신의 선택을 받은 사람들만 되는것인데...

  • 13. ...
    '21.9.26 1:00 AM (125.132.xxx.53)

    축하드려요
    이웃이네요 ㅎ

  • 14. 축하
    '21.9.26 3:12 AM (221.139.xxx.103)

    사잔점검하셨다면 과천자이 맞네요.
    저희도 오늘 갑니다.
    저도 생각이 많아 새벽에 깨서 헤메고 있네요.
    이웃분들 반갑습니다^^

  • 15. 00
    '21.9.26 9:38 AM (118.235.xxx.13)

    저는 매니저로 출근 합니다. 축하합니다.
    까다로운 고객이 가끔 있지만,일도 배우고. 새아파트 구경도 하구요.

  • 16. 축하
    '21.9.26 11:37 PM (223.62.xxx.163)

    축하드려요.
    새집에서 행복하세요~

  • 17. 저도 얘기해봐요
    '21.9.26 11:50 PM (112.187.xxx.213)

    분양받고
    매주 공사현장근처 커피점 앉아서
    남편과 구경하다왔어요
    아파트 층수 세면서 우리집이다~~
    눈도장 찍구요

    첫날 입주하는데
    입주 도우미?분이 정장입고
    아파트로고 세겨진 실내화 현관앞에
    놓아주시면서 박수쳐주시더라구요
    그때 막 눈물이 쏫아졌어요
    저도 결혼 15년만에 가진 집 이었거든요ㅠ
    그때생각이 막 납니다 ~

  • 18. 지나다가
    '21.9.27 12:07 AM (39.113.xxx.159)

    우연히 글 읽고 저도 눈물나서 댓글 달아요.
    너무너무 축하드립니다.^^
    새집에서 가족들과 행복한 추억 많이 만드시고 즐겁게 사세요!!~~
    축하축하~ 축하드려요!!!! ^^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86339 이순삼인가 홍카콜라 부인 ㅇㅇ 13:29:04 1
1386338 마음공부에 가장 좋았던거 추천해주세요~~ 뭐든지 13:24:06 41
1386337 김종인은 허수아비 세워두고 전면에 나서려고 1 대권 13:22:33 79
1386336 모더나 2차 접종 3일 만에 사망" 10개월 딸아이 둔.. 5 ..... 13:21:42 410
1386335 노태우가 추징금을 완납했군요 10 13:21:37 370
1386334 인권위원장, 이재명 ‘강제입원’ ‘형수욕설’ 논란에 “인권침해 .. 1 ㅎㅎ 13:20:27 127
1386333 고추장아찌 노랗게 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2 ... 13:19:23 47
1386332 혹시 일비종떼 라는 브랜드 아세요? 1 가방 13:17:33 67
1386331 노소영과 자녀들.jpg 6 .. 13:14:58 1,154
1386330 재수생들 대화중에 두달치 용돈이 6 ㅇㅇ 13:14:31 355
1386329 최민희,이재명 서울법대 안나와서 15 아무말대잔치.. 13:11:52 439
1386328 갱년기 .. 13:10:49 139
1386327 백신 계속맞아야 하는건가요 4 13:06:12 329
1386326 요리사 전남친 구렸어요. 9 13:04:32 985
1386325 진짜 피곤하다 1 ... 13:00:51 349
1386324 운자하시는분들 조심하세요, 3 ., 13:00:04 619
1386323 김선호 스텝 정색 기사는 까들 구라일 가능성이 크죠 4 ㅇㅇ 12:59:33 544
1386322 황정음 얼굴 또 손댄거 같죠 6 ㅇㅇ 12:58:21 1,001
1386321 욕실 일자형 하수구 머리카락은 어떻게 치우나요? 4 미치기직전 12:57:03 262
1386320 신경치료하러 치과가는데 무섭네요 3 쏭1 12:55:04 280
1386319 이재명측, 선대위 요직 제안에 이낙연측 난색… 갈길 먼 ‘원팀.. 22 꿈깨라 12:54:33 609
1386318 마음이 괴로우면 졸음이 밀려오는건 뭘까요? 9 so 12:51:49 442
1386317 카카오페이 몇 주 배당 받으셨나요? 17 다들 12:50:59 935
1386316 초등교사들 척 보면 애들이 어디 대학갈지 견적 다 나온다고하는데.. 14 .... 12:50:40 1,058
1386315 건새우 볶음 맛있게 하려면? 1 새우깡 12:50:04 1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