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좋은 자녀로 키우기 위해 부모가 해야될 일이

조회수 : 2,415
작성일 : 2021-05-16 02:32:10
자녀들이 어릴때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게 도와줘야 한다는데

다양한 경험이란게 구체적으로 어떤것들인가요?

거의 다 돈으로 할 수 있는 것들 아닌가요?
IP : 223.62.xxx.26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5.16 4:01 AM (104.140.xxx.164)

    말이 흘륭한 자녀이지 인성이 좋은것은 차치하고
    최소 자기 힘으로 먹고살수 있게 넉넉한 인컴을 가진 자녀로 키우는것만 해도 벅찬데
    부모 재력이 거의 다죠
    요즘엔 그냥 아이들 인생이란거 자체가 태어나서 매 순간 순간
    삶의 각 스테이지마다 포기하고 주어진 운명을 받아들이는법을 배우는 과정같아요
    9급공무원하기도 힘든세상에 훌륭한 자녀라는건 너무 거창하네요.

  • 2. ... ..
    '21.5.16 7:13 AM (125.132.xxx.105)

    돈이 도움이 되지만 다는 아니에요.
    정말 좋은 책 (나이에 맞고 내용이 좋은) 을 시간내서 매일 읽어주고, 같이 놀아주고
    세상에 태어나서 부모는 기쁘고, 아이 스스로 자기가 서중한 존재임을 가르쳐 주는게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돈으로 해결된다면 재벌 가족들 보세요. 그 악다구니 치고 물건 던지는 모녀...
    명품을 걸쳐도 추하던데요.

  • 3. 체험
    '21.5.16 8:36 AM (1.127.xxx.175)

    돈이나 시간이 되서 많이 나다니는 편인데요
    공원 바닷가 산 실내박물관 야외 카페 등등 애들이 다시 거기 가자는 데가 있어요. 가서 놀다오고 맛있는 거 사먹이고 오늘 재밌었지 너무 말 잘듣고 나와줘서 고마워, 씻고 팔베게 해주고 재우고 그렇게 하루하루 지내니 좋더라구요. 공부해라 뭐해라 마라 안해요, 늘 어디 가자! 해서 나갑니다

  • 4. 저는
    '21.5.16 8:53 AM (110.9.xxx.42)

    부모님이 결혼 후 유학을 가셔서 외국에서 태어나 10년살고
    한국으로 왔어요. 초등2학년 현재 30대 중후반.
    초등학교 내내 주말에 집에 있었던 적이 없어요.
    부모님께서 다른 아이들보다 한국생활이 10년 늦으니 많이 보고 경험해야 한다고 늘 데리고 다니셔서.
    교과서에 나오는 지명, 유적지, 장소, 전국의 모든 곳들을 빠짐없이 다녀서 정말 다 !! 가봤어요. 아빠 너무 대단해.....

    저도 많이 데리고 다니고 싶어요.
    3학년때 방학생활에 이순신 장군이 나왔는데 전국의 이순신 관련 스무 군데 정도를 다 갔던 것 같아요. 소중한 추억이에요.

  • 5. 돈이 다는 아니죠
    '21.5.16 9:22 AM (220.121.xxx.194)

    성인이 되어 독립할 시기가 되면 아이에게 뭐가 제일 중요한지 알게되는 것 같아요.
    교육하고 정성껏 키우는 것이 다가 아니라 독립을 유지하고 삶을 지키고 견디어 낼 수 있는지가 중요한것 같아요.
    어려서도 이런게 있었지 만 부모가 대신 많이 해주었지요.
    성인이 되서 스스로 못하면 부모가 평생 아이 뒷바라지 하는 모습이 될 것입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6421 우리나라 마늘 소비량 1인당 6.37kg 마늘좋아 03:14:26 16
1336420 최성해... 거짓말 사건- 조국 대통령 무서워. 1 뉴스 03:06:55 46
1336419 세계은행, '비트코인 화폐화' 엘살바도르 지원 요청 '퇴짜' 1 뉴스 02:40:54 162
1336418 최성해 "조국 대통령 되면 나라 망한다 생각".. 12 ..... 02:05:17 505
1336417 이재명측 -경선 연기 의총 여는 순간 전면전??제정신인가? 13 바벨의도서관.. 01:59:59 337
1336416 7세 아이 퇴행 1 이상하죠 01:56:43 329
1336415 유퀴즈 김진호엄마편 재방하고있는데요 3 아 귀여워 01:42:11 920
1336414 돈 잘 벌면 왜 결혼해냐는거? 7 이상한여자 01:36:34 637
1336413 드림렌즈를 보존액에 안 담궈 놨어요. 2 멘붕 01:30:30 200
1336412 일당백 국힘 두사람 4 단두명으로도.. 01:26:48 364
1336411 어디가서 울고싶네요 6 ... 01:24:37 981
1336410 요즘 공항세관 엄격한가요 유럽 01:23:20 185
1336409 대구 쓰리썸(스와핑) 상간녀 유치원교사 아시나요?? 6 ... 01:14:00 2,027
1336408 송영길, '경선 연기 불가' 선언. "의총도 안열겠다&.. 33 미쳤구나 01:08:28 783
1336407 대장내시경 검사 3일전 ,, 00:55:27 180
1336406 (19) 반려기기로 우머나이저 어떤가요? 8 독수공방 00:53:56 1,796
1336405 오늘 오후 6시 55분 제주행 아시아나 28,200원 3자리 있.. 5 ... 00:47:36 1,415
1336404 이게 머선 일인지 대파 한단이 단돈 500원 5 ㅡ위드미- 00:42:01 1,388
1336403 참 신기한게 국짐당에는 왜 그런 사람들만 20 ... 00:37:08 797
1336402 ... 잡스런 글 00:34:28 330
1336401 살이 빠지니까 3 00:32:49 1,443
1336400 가슴사이즈는 안큰데 브라는 완전 큰거 하시는분 계세요? 10 .. 00:31:29 978
1336399 마니 움직인날 박카스보다 나은거있나요 ? 7 ww 00:27:50 754
1336398 (19) 리스인데요.. 9 ㅇㅇ 00:18:59 2,946
1336397 ㄷㄷㄷ 어느 정도길래 YTN이 사과를했나 봤더니.jpg 18 미쳤다 00:11:35 3,3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