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개인자영업자 남편의 고급차 사랑

... 조회수 : 4,793
작성일 : 2021-05-16 00:53:13
차욕심이 많은 남편과 20년째 살고 있습니다.
차가 자신의 인격이라고 생각합니다.
능력돼서 좋은차 타고 다니면 괜찮은데
현실은 능력치보다 항상 넘사벽의 차를 희망합니다.

현실감 떨어지고 유순한 성격의 남편은 제가 듣기
싫다고 말을 해도 화를 내도 한결같이 목표하는 차
얘기를 합니다.
한번은 고속도로에서 듣다 듣다 미친년 처럼 울부
짖으며 그만하라고, 내 허락이 왜 필요하냐,
당신이 능력되면 그냥 사면되지
왜 나를 이렇게 괴롭히는지 모르겠다....
이제 정말 그만 해달라고 요청을 해도,
그때뿐이고 성질 더럽다며 몇 시간 뒤에 또 합니다.

10여년만에 단칸방살이를 정리하고 올 해 전세줬던
아파트에 이사를 합니다.

그간 서로 고생했으니 인테리어도 하고 몇년 동안 노래
불렀던 g80 그 중에서도 곧 출시될 g80신형스포츠를
할부로 알아보기로 했는데 (최종 결정은 아니고 한 번
알아나 보자 했습니다) 그 걸 사자로 인식을 하고는
그 사이 g80스포츠 신형에서 벤츠s클래스
벤츠e클래스로 옮겨갔습니다.

내일 벤츠 영업소 예약을 잡았더라구요.

정말 스트레스 입니다.

돈 벌어 차량 할부와 유지비는 낼수 있겠지만
정말 딱 거기까지 입니다.
미래를 꿈꿀수 없습니다.

더 절망적인건 남편의 끝없는 차 욕심 입니다.
벤츠를 사고 나면 다음 차로 옮겨 갈것입니다.

남편은 바뀌지 않을 것입니다.
성질 급하고 책임감 강한 저만 부대낍니다.
제가 어떤 마음을 먹어야 할까요.

비아냥 말고 현실적인 조언 부탁드리겠습니다.
IP : 180.228.xxx.172
16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1.5.16 1:04 AM (49.168.xxx.187)

    현실에 맞는 차를 얘기 하고 딱 거기까지 가능하다고 자르세요.

  • 2. 어떤 남편
    '21.5.16 1:06 AM (175.117.xxx.71)

    능력 안되면서 BMW사서 할부금도 다 갚기전에 사고 나서 폐차함
    그후
    권고사직으로 받은 퇴직금과
    퇴직할때 받은
    자녀들 학자금까지 몰빵해서
    재규어 중고 샀는데
    또 사고로 폐차함
    코로나 시대에 직장 잃고
    자녀들 대학중단하고 알바중
    집안이 완전 거지되어
    기초수급자로 전락할 형편

    형편 안되는데
    그놈의 외제차병에 걸린 어떤 남편의
    현실입니다

  • 3. 저런
    '21.5.16 1:09 AM (220.85.xxx.141)

    자동차 허세 허영도 병이고 현실도피에요
    안타깝네요 본인이 스스로 깨닫기 전에는 방법이 없어요

  • 4. 자신의
    '21.5.16 1:21 AM (211.206.xxx.180)

    수준에 안 맞는 소비...
    혼자 살면서 혼자만의 인생 감수하든가
    왜 결혼을 해서 가족들 미래까지 타이트 하게 하는지.

  • 5. ㅇㅇ
    '21.5.16 1:26 AM (211.36.xxx.57)

    본인이 망해봐야 알더라구요
    저 아는 사람도 돈 잘 벌 때 일년마다 외제차 바꾸더니 이제 개털돼서 걸어다녀요..

  • 6. 정신병인데
    '21.5.16 1:56 AM (1.229.xxx.210)

    그걸 인정을 안하더라고요. 당사자는 물론 가족들까지.

    그것만 빼면 괜찮다면서요..패고나서 카드주는 폭력남편들마냥.

    몸 팔아 명품 사들이는 여자들이랑 똑같죠..

    망해야 정신차린다는 말이 맞아요. 근데 근본적으로 결핍이라

    그게 충족이 안되면 대책이 없어요..못할 뿐이지 제어가 안돼죠.

    현실에 지장이 있을만큼 몰두하면 중독입니다. 다 연결돼있어요.

    이혼 불사하세요..치료 받아야 해요. 정말 집안 망합니다..

  • 7. ㅇㅇ
    '21.5.16 3:23 AM (183.100.xxx.78)

    알뜰살뜰 돈 모으고 투자잘해 진짜 부자가 되어야지,
    고급차로 부자흉내만 내다가 노년에 궁핍한 삶 산다면
    얼마니 초라한 인생이고 짝퉁인생이겠냐고 말씀해보시길..

  • 8. 남편들의허세
    '21.5.16 6:27 AM (211.108.xxx.29)

    유독차에 그런남편들이 많아요
    정말 남에게보여주기식...

  • 9. 돈 없어
    '21.5.16 6:30 AM (121.162.xxx.174)

    돈 많이 벌어서 사
    돈 많이 벌거든 사
    돈 많으면 사. 돈 많은 사람들은 타더라.
    자존심 긁어줘버리시길.

  • 10.
    '21.5.16 7:47 AM (121.133.xxx.125)

    결혼 20년차임
    50세 근방 어라운드인데
    이클 정도는 타야 어디가 기죽지는 않아요. 자영업면요.

    집은 없어도 비싼차 타는 사람도 많은데
    사업 투자의 일부분이라고 생각하심이

    50대면 이클이 낫겠네요.가격도 제일 현실적이고요. 새차는 유류비.자동차세.보험료를 빼고 유지비랄것도 없어요. 보험이야 50대면 너무 비씬지 않고, 내년에는 차량감가 상각도 많이 되니 덜 부담되고..자차 담보를 차량가 70프로 까지 다운시킬수도 있어요.

    자동차세야 배기량 기준인데 이클 300 은 배기량 2000cc 라 너무 많이 나오지도 않고요. 전기차나 프러그인 스탈 많인 할인 프로모션 되는 차종도 많을거 같네요.

  • 11. 수입 차량은
    '21.5.16 8:01 AM (121.133.xxx.125)

    유지비보다
    감각상각이 더 큽니다.

    아예 감가상각이 좀 된 2019년식 사시던지..요때 싹 바뀌었어요.
    2019년 이클중 특소제 면제받고 욥션 19개 빠진거 외관은 똑같아요.후륜모델이지만 배기량.엔진 똑같고요. 내부도 같고
    통풍시트.열선.썬루프.발로 넣었다 빼서 트렁크 여는 기능등 이런거 19개 빼고 2000 만원쯤 되는 특소세 면제받은 모델이에요.

    요 모델도 괜찮아보이는데..요건 익스클루시브말고 아방가로드에오
    살짝 어려보이지만 괜찮을거 같은데

  • 12. 허세
    '21.5.16 8:15 AM (125.184.xxx.67)

    허영을 어떻게 고쳐요ㅠㅠㅠ 결국 이런 사람 큰 부자는 못 되는 거죠.

  • 13. 팩트
    '21.5.16 8:35 AM (175.223.xxx.178)

    부자 흉내내느라고 부자 못 되는거예요. 22

    제 동생 스타일.
    대체 왜 그러는 건지.
    결핍이 있는 거겠죠 ㅠ

  • 14. 사업
    '21.5.16 9:40 AM (119.197.xxx.192)

    하시는 분들은 좋은차 타는것도 투자던데.
    우리나라 사회에서는요.
    친척오빠가 사업할 때 그냥 소나타 계속타다 거래처에서 사업 안되냐고 무시당하고 바로 차 바꾸더라구요.
    그리고 차값 뽑았다하면서
    우리나라 이렇다고 막 화내던거 기억나요

  • 15. 결핍맞는듯요
    '21.5.16 10:05 AM (223.38.xxx.128)

    누구랑 비슷 ㅜㅜ
    근데 전 꼭 그런차들 바꿀때마다 사업이 잘 안되더라구요
    김치국부터 마시는 성격이라
    돈 생기면 쓸 궁리부터하는 스타일
    이젠 제가 막습니다
    현실은 절대 그렇지 않다고
    드림카는 있으나 그건 그냥 드림
    그냥 g80사세요
    그것도 엄청 좋던데요
    벤츠 사면 보험료며 뭐 수리하나 하는데
    국산보다 2ㅡ3배 비싼거 각오해야하고
    사고한번이라도 내면 보험료 무지 뜁니다
    수리비랑 보험료 때문이라도 수입차는 아웃입니다

  • 16. ......
    '21.5.16 10:07 AM (175.123.xxx.77)

    장인 건물에서 임대료도 거의 안 내고 식당하는 인간이 벤츠 사더군요.
    식당이 잘 되는 것도 아닌데.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337055 웃다가 눈물나게 하는 분이네요. 윤석열 꼭 들어라!! 3 // 02:20:04 413
1337054 저빼고 애랑 남편 시댁가서 20만원 쓰고와요 5 82쿡스 01:13:14 908
1337053 민주당 당규 제10호 5항 음주운전은 공직선거 부적절 3 원칙대로 01:07:08 144
1337052 카톡에서요 2 ..... 01:06:50 166
1337051 오피스제와 상황에서 편하게 입을 옷이요 3 써니베니 01:01:18 202
1337050 마흔살까지 모쏠이었던 남자면 … 2 ㅇㅇ 00:56:55 456
1337049 소심냥이 키우는 분들. 3 ..... 00:55:48 203
1337048 직장맘들은 전업맘들 보면 좀 무시하는 맘 드나요? 9 .. 00:55:37 588
1337047 여학생들 많이 입는 바지는 어디서 사나요 6 -- 00:50:09 374
1337046 갱년기 회춘ㅜㅜ 5 기뻐할지 말.. 00:43:00 848
1337045 제품 빼앗긴 대통령.jpg 9 제발 00:36:45 1,112
1337044 집값이 6억-6억5000일 경우 합리적인 인테리어 비용은 10 집이안팔리는.. 00:33:48 711
1337043 제습기 10리터? 16리터? 5 헬미 00:25:08 269
1337042 며칠전에 신기한경험 했어요 8 루비 00:18:43 1,548
1337041 주식 추천 3 목마름 00:15:31 1,103
1337040 유퀴즈김진호어머니 보며, 엄마와 나, 나와 자식, 건강한 인생... 5 이번주 00:11:34 1,490
1337039 강남 신축 밥나오는.아파트에 살아요 2 19 신축 00:06:48 3,299
1337038 옆구리살은 언제쯤 사라질까요... 6 ... 00:01:29 991
1337037 친구의 지인이 계속 열나게 하네요 13 할말? 2021/06/20 2,090
1337036 내일 비오려나요? 밖에 습기가 가득 찼는데 4 2021/06/20 1,564
1337035 송 대표 실언에 과학자·기후운동가들 허탈 4 .... 2021/06/20 1,037
1337034 정말 황당한 일 7 .. 2021/06/20 1,531
1337033 5월초에 아제 맞았거든요. 2 백신 2021/06/20 1,110
1337032 [속보] "66명 의원이 의총 요구" 더불어민.. 4 ㅇㅇㅇ 2021/06/20 1,252
1337031 돌봄전담사 말고 돌봄 초등교사를 뽑아야 파업을 못해요 ㆍㆍ 2021/06/20 5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