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미국 영주권 시민권 장점

dkssud 조회수 : 4,059
작성일 : 2020-11-26 02:11:41
앞으로 10, 20년후 미래에 미국 영주권 시민권의 장점이 무엇일까요?
제가 “고생” 하면 영주권 받을수 있을거같은데

한국에 연로하신 부모님, 병원하는 오빠, 30대 여동생, 애기 조카들, 부모님 부동산재산 3,40억 있습니다.
IP : 76.87.xxx.92
1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삼돌이
    '20.11.26 2:17 AM (174.195.xxx.36)

    없는것 보다 있는것이 좋다.

  • 2. 진실은
    '20.11.26 2:43 AM (69.156.xxx.22)

    그정도 여건이라면 영주권 의미 없음.
    울나라가 미국보다 훨씬 살기좋음.

  • 3. 노후
    '20.11.26 2:55 AM (45.49.xxx.255)

    45세어 미국와서 영주권자이고 시민권은 생각중인 사람이네요
    미국에서 아이들 교육시킬것도 아니고 여기에 직장이 있으신거 아니시면.. 오시면 외롭긴해요
    저 같은경우는 남편따라 와서 종교까지 없으니 사람 만날 기회가 별로없어 그렇긴 하지만요
    노후에 병원비 무료 혜택,저소득자 연금 혜택은 있긴하지만..
    무엇 때문에 오시는건지 이유에 따라 좋을수도 나쁠수도 있다고 생각됩니다

  • 4.
    '20.11.26 3:06 AM (72.42.xxx.171)

    영주권은 일단 따시는게 유리하고 한국국적 유지하시는게 좋죠.

    시민권따시고 세금내면 노후에 소셜 최대 $2900 수령가능한게 메디케어도 그렇고 장점이긴 하지만

    그러나 의료 자체가 한국이 이용이 편해서 노후는 한국이 더 좋으실것 같아요.

  • 5. ㅡㅡㅡ
    '20.11.26 3:07 AM (70.106.xxx.249)

    솔직히 한국에서 잘살면 미국에서 고생할 이유 없죠
    돈이 아주 많아서 한국 미국 오가며 살거 아니면요

  • 6. ..
    '20.11.26 3:18 AM (180.224.xxx.42)

    계속 미국 사실거면 필요, 주 거주지가 한국이면 번거로워요
    결혼하고 아이낳으시면 아이에게 좋으려나요?
    제아이들은 시민권인데 선택할 기회를 갖게되어 고마워해요
    아이들이 미국서 자리잡으면 저는 어찌해야하나 싶네요..

  • 7.
    '20.11.26 3:57 AM (97.70.xxx.21)

    아이에게 좋을것 같은데 아이없으시면 별로..
    미국 좋아하시면 몰라도.

  • 8. 미국
    '20.11.26 5:07 AM (188.149.xxx.254)

    상속세 없어요.

  • 9.
    '20.11.26 5:55 AM (74.75.xxx.126)

    영주권만 받고 시민권 신청 안하고 있어요.
    미국에 앞으로 30년 이상 정년 보장된 직장도 있고 남편도 한국인 아니고 아이도 지금은 이중국적이지만 한국에 돌아갈 계획없어요. 의료 혜택 전 솔직히 여기서 받는게 훨씬 좋아요. 한국에선 ㅅㅅ이나 ㅇㅅ같은 큰 병원가면 무지하게 오래 기다려서 의사 면담 길어야 5분 하는데 여기선 기본 한 시간씩 하거든요.

    그런데도 시민권 신청은 아직 하고 싶지 않네요. 대선할 때는 투표 못하는 제 자신이 슬프기도 하지만 그거 말고는 아무 차이가 없대요. 국적을 바꾼다는 건 부모님도 살아계신데 아직 아닌 것 같아서요.

  • 10. 시민권자
    '20.11.26 6:03 AM (76.18.xxx.177)

    위에 잘못알고 계신거같은데
    쇼셜연금 월 3,790불입니다.
    30년이상 최대치 납입기준이고요, 올해 최대치가 연봉 133,00불 기준입니다.
    전업주부의 경우, 남편연금의 50%추가로 나오고요.

    이웃중에 부부가 국적회복하셔서 왔다갔다 사시는 분들 계세요.
    서울아파트와 미국자녀들집 근처 콘도에 6개월씩 사세요.
    쇼셜연금만 월 6천불 이상에 본인은퇴구좌 또 별도로 있으니, 아주 유복하시죠.

  • 11. ㅎㅎ
    '20.11.26 6:38 AM (98.35.xxx.168)

    미국에서 정착해서 비빌 언덕없이 잘 살기에는 재산이 너무 적네요

  • 12. 위에
    '20.11.26 6:39 AM (223.39.xxx.135)

    180님과 74님은 외국남편인가요? 다문화요.
    이중국적이면 한국에서 의료비 조금 내고 보험혜택받는
    거겠네요.
    시민권 신청하시고 거주국가 ㅎㅖ택받으셔야지 않을까요? 영주권 있음 군대도 면제잖아요.

  • 13. ..
    '20.11.26 8:38 AM (222.98.xxx.74)

    님이 시민권 받아도 부모 초청은 취득후 15년 잡아야 합니다. 영주권 받고도 5년 있어야 시민권 취득 가능한데 영주권이 지금 있는것도 아니고 부모님이 20년~25 년이후에 살아 계실까요?

  • 14. ㅡㅡㅡㅡ
    '20.11.26 9:29 AM (39.115.xxx.181)

    자녀들 주립대정도는 수월하게 입학하더군요.
    학비도 저렴하고.

  • 15.
    '20.11.26 9:40 AM (175.211.xxx.169)

    저두 고학력이민 가능하다해서 이거저거 알아보고 있는데, 회사 잘 다니는 지금은 갈 이유가 없고 나중에 은퇴후를 대비해서 왔다갔다할 목적으로 영주권은 (나올 가능성이 있다니) 따볼까 하는 생각이 있어요. 고학력이민으로 딴 영주권은 바로 미국 들어가서 취업하지 않아도 되고 한국에서 직장 다녀도 상관없다 하더라구요.
    그런데 저도 아직 미 영주권, 시민권의 장단점은 잘 모르겠어서 즐겨찾기용으로 댓글 달아봅니다.
    아이들 유학보낼때 학비 부분에서 꽤나 유리할거 같고, 나중에 재산 증여 상속할때 조금 유리한지 어떤지.. 그것도 궁금하긴 합니다.

  • 16. ㅇㅇ
    '20.11.26 11:10 AM (110.12.xxx.167)

    언젠가 힘들어질때 미국 이민갈지 모르니 보험으로
    유지하는건데
    이민 갈거 아니면 필요없죠
    한국 생활이 여유있으면 굳이 미국가서 맨땅에 헤딩해가면서 고생할 이유가 없으니까요

  • 17.
    '20.11.26 11:55 PM (180.224.xxx.42)

    223님
    사실을 제대로 알고 적은게 하나도 없네요
    어디서 주어들은..
    다음부터는 한가지라도 정확하게 알아보시고 시비를걸든 질문을 하든 하시길 바랍니다

  • 18. ..
    '21.1.8 7:09 AM (72.235.xxx.205)

    고생 정도와 님의 상황에 따라 다르지않을까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89828 시판 메주가루로 된장 만들어보신 분~ 은여우 11:48:45 21
1289827 영화음악 사회하시는 1 질문 11:47:58 44
1289826 유전자검사..어느기관에 의뢰하나요 ㄷㄷ 11:47:25 79
1289825 과음한후로 이십일넘게 지나도 계속 구토한단글 올렸는데 지금은 음.. 구토증상 11:47:08 85
1289824 아침부터 코메디했네요 ㅎㅎ ........ 11:46:57 127
1289823 날씨에 따라 기분이 왔다갔다해요 ㆍㆍ 11:45:53 38
1289822 주작의심 받은적 있는데 모든 사람들이 정석대로 사는게 아닌데 틀.. 1 .... 11:45:20 60
1289821 아이 영어교육의 방향? 4 어려워요 11:43:57 104
1289820 노트북과 블루투스 스피커 연결 좀 도와주세요 3 연결 11:40:15 65
1289819 요즘 딸들 동거가 흔해요? 22 .. 11:38:27 859
1289818 왜 교회관련 집단감염이 많은걸까요? 7 교회 11:37:15 192
1289817 클래식 음악에 대해 잘 아시는 분께 여쭤보고 싶습니다 1 ㅇㅇ 11:35:54 112
1289816 1년 놀았는데 이제 취직하고 싶어요 2 ... 11:34:59 277
1289815 떡에 맛소금 뿌리나봐요 6 // 11:29:42 847
1289814 요즘은 성년 되면 독립시키는 집 정말 많군요. 16 선진국형? 11:27:06 1,111
1289813 간암에 대해 잘아시는분 좀가르쳐주셔요. 3 간암 11:26:43 310
1289812 애딸린 폭탄남이 했던 말..! 6 똥자루 11:26:32 916
1289811 물건 훔쳐간 합의금 20만원 얘기 8 ㅋㅋㅋ 11:26:04 707
1289810 고사리 화분이 자꾸 말라죽어가요 7 초록 11:25:13 186
1289809 교육비 연말정산 3 .. 11:22:51 245
1289808 김 참기름 발라 맛소금뿌려 구웠는데요 9 11:20:48 719
1289807 스텐 냄비 중 바닥에 요철있는 것 2 .. 11:20:04 210
1289806 연초에 이태리가곡 토스티의 "이상"에 폭 빠져.. 5 토스티 11:15:22 131
1289805 대출, 영끌 주의하세요. 발등에 불 떨어졌네요. 18 ㅇㅁ 11:14:45 2,040
1289804 장례식장 가야하는데 8 조문 11:13:33 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