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밥물, 원글님께 ..

... | 조회수 : 2,353
작성일 : 2020-11-23 00:51:34
원글님이 밥물 관련 글에 댓글 다는거 같아서 현재까지의 진행상황에 대해 말씀드리고 피드백 받으려 합니다

밥물 4일차 입니다
위통과 역류성 식도염이 있는 상태에서 시작 했습니다.

첫째날은 약간의 위통이 있었으나, 역류성 식도염 증상이 없어져 신뢰가 생겼습니다.
둘째날부터 오늘까지의 현상은,

1. 밥시간에 물을 안먹어 답답한 느낌이 있습니다. 위통과 헤깔리는 증상 입니다.
2시간 후 물 시간까지 이 답답함이 계속 유지 됩니다.

2. 침이 많이 나오지 않습니다.

3. 아빠 방구가 계속 나오며 삼일연속 변기의 반이 찰 정도로 변을 보고 있습니다.
첫날은 조금 힘들었고 둘째날은 시원하게 나왔으나 살짝 잔변감이 있었으며 오늘은 잔변감 없이 시원 했습니다.
방구나 배변시 퀘퀘한 냄새가 있으며 변 색깔은 평범 합니다. 황금*은 아니나 ...

4. 아침  6~ 7시   비스킷 한조각 후 밥 한공기, 김치와 한식 반찬들
   오전  9 ~10시  생수 한잔, 차 1잔 (매일매일 다른 종류)
   오후 12 ~  1시  밥 한공기, 김치와 한식 반찬들, 삶은 계란, 군고구마 1~2개
   오후  3 ~  4시  생수 한잔,  원두커피 1잔
   저녁  6 ~  7시  밥 한공기, 김치와 한식 반찬들, 생선 또는 고기반찬, 크림빵1개, 크로와상1개, 가래떡 긴거 1줄
    밤    9 ~ 10시  생수한잔, 달고나 라떼 1잔
하루가 이렇게 마무리 됩니다. 낮엔 안그런데, 저녁 밥 시간 이후 무척 배가 고파집니다. 식욕이 생겨서 저녁을 제법 먹는데도 30분쯤 후부터 마구 배가 고파 집니다. 그래서인지 9~10시 물 시간엔 단음료가 생각나서 달고나라떼를 꼭 마십니다. 몸이 원해서요 ^^
상황상 밤 12시까지 일을 해야 하는데 저녁 밥 이후부터 12시까지 배가 고픕니다. 그렇다고 저녁 밥시간에 더 먹을순 없습니다. 당시엔 배 부르거든요. 배고픔을 달랠 방법이 있을까요?

5. 무좀도 나을 수 있을까요?

6. 저역시 졸음이 쏟아지고 있어 잘 하고 있는것 같은 기분이 듭니다 ^^







IP : 211.201.xxx.88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1.23 1:07 AM (222.233.xxx.145)

    저도 해보고 싶은데 일주일째 미루고만 있습니다. 과일을 수시로 먹는데 이걸 침아야한다 생각하니 엄두가 안나네요. 어떻게 해야할까요?

  • 2. @@
    '20.11.23 1:17 AM (211.224.xxx.134)

    더불어 질문 시리얼 우유에 말아먹는거를 가끔 하는데 하지 말아야는건지 물타임에 먹는건지도 궁금요 ,다먹고 나면 시리얼 안살라구요

  • 3. ㅇㅇ
    '20.11.23 1:28 AM (175.207.xxx.116)

    물은 맑은 물이 좋음
    커피 주스 등은 물 시간에..

    시리얼 우유는 고체든 액체든 비추인 거 같아요
    프로테인 파우더 물에 타먹는 거 물어봤더니
    비추하시더군요

  • 4.
    '20.11.23 1:32 AM (125.182.xxx.210)

    아까부터 속쓰림이 있네요. 평소엔 쓰림 증상이 없거든요.
    이런 통증?처음이라..;;;
    윗님 시리얼 우유에 말아먹는거 밥시간이고 물시간이고
    다 안돼요. 시리얼만 밥시간, 우유는 물시간 이렇게는 몰라두요.
    아마 있는거 다 드시고 밥물 하시라고 할 듯 싶네요^^;;

  • 5. ..
    '20.11.23 1:43 AM (118.32.xxx.104)

    근데 아빠방구가 뭐에요?

  • 6. 죄송한데
    '20.11.23 2:27 AM (218.101.xxx.154)

    질문요
    두끼 먹는 사람은 어떻게 하나요?

  • 7. ...
    '20.11.23 5:44 AM (211.36.xxx.101)

    6. 잘하고 계신 것 맞아요 ^^
    5. 낫습니다. 근디 정말 잘해야 아예 낫습니다. 발톱무좀이면 그게 다 자라서 치워질때까지 꼬박 잘 하셔야 해요. 홧팅!
    4. 저녁 물시간을 생략하시고 배고픈 식후30분에 식사를 한 번 더 하세요. 배고픔은 먹어서 달랩니다 ㅋㅋㅋ
    3. 내장청소 잘하고 있네요!! 며칠 더 지켜 보세요
    2. 곧 만나실 거에요. (혹시 물시간에 물 한 컵은 정량이신가요?)
    1. 침이 폭발하면 나아지는 증상입니다.
    한입씩 맛을 보면서 식사해보세요

    아침밥.아침물.점심밥.18시~22시물
    점심밥.점심물.저녁밥.저녁물
    아침밥.저녁밥.저녁물

    댓글들 다맞습니다. 이렇게 서로서로 같이 가요 ^^!
    고맙습니다.

    과일을 왜 참나요. 일주일 후에 드세요. 비교해보시고 과일을 다시 보세요. 또 드시고 안드시고 반복하면서 선택하세요.

  • 8. ...
    '20.11.23 6:27 AM (211.36.xxx.101)

    위통 설명을 더 드리자면
    위장세포 교환주기가 보통 3~4일입니다.
    웬만한 것들은 교환주기 2회에 달하는 일주일 정도면 거의 정상수준으로 돌아옵니다.
    그런데도 묵직함이나 통증이 있는 분들은
    위장표면보다 깊은 곳에 문제가 있어서 그 부분을 뿌리뽑느라 그렇습니다; 여드름 압출할때 아픈 것처럼이요. 지나가는 것이니 그러려니 해주세요. 쓰레기 파내서까지 아예 치워주니 얼마나 고맙습니까 ^^

  • 9. ...
    '20.11.23 8:36 AM (211.201.xxx.88)

    친절한 답변 감사 합니다.
    잘 실천해서 좋은 효과 보겠습니다.
    좋은 효과란 몸을 넘어서 궁극적으로 원글님처럼 친절하고 너그럽고 부드러운 사람이 되는 겁니다 ^^

  • 10. 와..
    '20.11.23 10:56 AM (183.96.xxx.38)

    좋은 효과란 몸을 넘어서 궁극적으로 원글님처럼 친절하고 너그럽고 부드러운 사람이 되는 겁니다 ^^
    ...............
    세상에, 멋진 댓글이에요!
    저도 그렇습니다. 컨디션이 좋아지니 남편이 빙구같은 짓을 해도 귀엽다고 웃음이 나와요 ㅋㅋ
    내 의지로 습관을 바꿔 시도해보고, 컨디션이 좋아지니 성취감이 들고
    그렇게 우울증도 나아지고 암도 물러가는게 아닌가,
    어쨌든 인생을 바꾸는 건 작은 시도에서 비롯된 선순환이 이어지는게 아닌가
    요즘, 막 이런 생각이 듭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3519 코로나.. 오늘은 증가폭이 완만하네요. 코로나 20:41:25 4
1263518 보험으로 얼마정도 지출하시나요? 20:39:46 20
1263517 마음이 한순간에 바뀌기도 하는군요 신기한 20:38:53 83
1263516 넷플추천) 프린세스 다이애나 --; 20:38:49 52
1263515 인복이란건 본인이 잘해서 그런거 아닌가요 7 22 20:29:07 371
1263514 너무 아낄 필요없이 나에게 잘 해주고 삽시다 1 가을 20:27:33 394
1263513 뒤에 "원전에 뭐가 있긴 있나봐요" 글 13 전형적인 20:26:59 247
1263512 판사들이 이게 위법이 아니라고 결론내린다면.. 판사 신상은 18 공공재임 20:25:38 454
1263511 일본애들 영어발음 골때리네요, 아라시 14 으휴 20:24:19 523
1263510 이낙연 추진하는 윤석렬 국정조사 8 ........ 20:24:11 191
1263509 판사 사찰문건 공개, A4용지 9장, 판사 37명, 조국-정경심.. 6 .... 20:23:21 362
1263508 음식을 한꺼번에 삼켜서 식도통증 2 질문 20:22:44 254
1263507 치과 알바비 1 ,,, 20:22:17 212
1263506 외식가격 많이 올랐죠? 1 -- 20:20:21 122
1263505 에어플라이어는 또 멍미?? 13 홍홍 20:16:27 740
1263504 be동사가 조동사로 쓰이는 경우 이해가 잘 안되요. 8 영어공부 20:16:18 275
1263503 퀜틴 티란티노 감독의 영화는 다시 봐도 지겹지가 않은데 5 ... 20:14:28 221
1263502 혹시 김장에 생조기 끓여서 하는 분 계신가요? 3 김장 20:13:32 161
1263501 박사방 조주ㅂ 40년 선고 받았다면서요? ㅇㅇ 20:12:43 179
1263500 원전 수사.. 뭐가 있긴 있나봐요. 24 ㄷㄷ 20:11:05 714
1263499 '나경원 아들' 대리 발표자 해외 출장비, 복지부 돈이었다 10 나국쌍 20:10:28 692
1263498 시카고 타자기...저 재밌는 스토리를... 9 ... 20:10:06 732
1263497 당근은 안하면 온도가 자동으로 내려 가나요? 1 츄이 20:08:19 333
1263496 어느 영장담당 판사가 전국 검사들에게 드리는 편지 2 검레기 20:07:13 467
1263495 '비밀의 남자'에서 엄마라는 여자는... 3 드라마 20:05:04 3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