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착하는 여자들

ㅇㅇㅇ | 조회수 : 2,571
작성일 : 2020-10-25 15:02:42
낼 모레 오십인 여자들인데
맨날 자기 힘들어죽겠다는 여자들인데

나 혼자 여행갈 일 있어 다녀오면
왜 나한테 말 안 했어? 라고 부르르~
혼자 있고 싶어서. 라고 말 하면
혼자 다녀왔다고 부르르~
선물 안 사왔다고 부르르~
여행 경비 만원 한 장 안 보태줄거면서

회식 자리에서 2차 옮길 때 먼저 가는 무리들 틈에 같이 사라지면
다음 날 자기한테 말 안하고 집에 갔다고 큰 소리

왜 일케 상전 대접받으러 드는 지 원
다른 사람들은 가만 있는데 왜 혼자 난리부르스인지

만난지 두 달 밖에 안 된 사이에 무슨 대단한 인연이라도 되는 양

큰 소리로 떠드는 거 듣기 싫어서 자리 피하면 피한다고 꼬투리잡고
내가 자기 이야기를 왜 모두 들어줘야한다고 착각하는 건지
내가 이야기하는 건 수용하지 않고 무시하고 잘라버리면서

애정결핍인가? 시녀 찾나? 말없이 물끄러미 바라보다 그냥 신경끄기로 함.

저런 시어머니는 안 만나야겠다 안 되어야겠다 기필코 피해야겠다 여기면서

자기가 천사인 줄 착각하는 말 많은 아줌마 동료에 대한 푸념

자기가 말하는 건 내가 다 들어줄거라는 식의 착각. 참 불편함.

IP : 39.7.xxx.38
10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0.25 3:08 PM (175.223.xxx.71)

    원글님이 만만한 캐릭터는 아닌지 ..

  • 2. 정신병자캐릭
    '20.10.25 3:11 PM (223.38.xxx.205)

    제정신 가진 사람 아닌데 왜 정신병자 상대로 스트레스 받아요??
    님을 완전 하대하는 상대는 만나지마세요.
    그 사람도 상대가 대하기 어렵고 자기보다 위라고 생각하는 사람 이라면 저렇게 행동 할까요?아니거든요.

  • 3. 새로운 대상
    '20.10.25 3:12 PM (1.229.xxx.210)

    이미 저렇데 다 떠났을 테니까요.

    저런 유형은 젊어서도 그랬을 거예요.

    공적인 관계에서 남자들은 덜합니다만, 남자라고 없지도 않을 거고요.

    그냥 피하지 말고, 그 앞에서 꼭 짚어 주세요. 그래야 정신차려요.

    왜 제가 여행을 허락받고 가야 하나요? 차분하게 면전에서요.

    주변의 다른 사람들도 다 비웃고 있을 겁니다..끌려다니면 같이 바보됩니다.

  • 4. ...
    '20.10.25 3:15 PM (222.236.xxx.7)

    완전 미친 사람 아닌가요 ...??? 그냥 그사람이 직장상사라서 내가 돌직구 날리면 악감정 가지고 날 괴롭힐수도 있는 위치 아니면 그냥 돌직구 제대로 날릴것 같아요 ..

  • 5. ..
    '20.10.25 3:35 PM (49.164.xxx.159)

    그런가 보다 하고 거리두세요.
    뭘 그렇게 부르르 거리시면서 글까지 쓰세요?

  • 6. ㅇㅇ
    '20.10.25 3:56 PM (39.7.xxx.38)

    당황해서 아무 말도 못 했거든요. 집에서 이불킥하고 있네요.
    왜 일케 만만하게들 보는 건지 모르겠어요.

    (그냥 피하지 말고, 그 앞에서 꼭 짚어 주세요. 그래야 정신차려요.) 고마워요 이렇게 하면 될까요? 한 번 콕 짚어줬더니 난리난리 부르스를 추더라고요. 뭐 믿고 그래 무례한지~
    웃긴게 추종자들이 많아요.

  • 7. ..
    '20.10.25 4:26 PM (49.164.xxx.159)

    다음에 같은 상황 벌어지면 어떻게 대응할지 미리 머리속으로 준비해두세요. 그래야 대응이 되요

  • 8. 음.
    '20.10.25 4:48 PM (112.166.xxx.65)

    어딘지.진입장벽이 낮은 곳에서 흔히 생기는 일이네뇨

  • 9. 그건
    '20.10.25 5:45 PM (124.53.xxx.142)

    님을 애정해서 그러는거 같은디요?
    애정없으면 글거나 말거나 거들떠도 안보겠죠.
    거침없는 오지랍 대 마왕들이 주로 그러죠.

  • 10. ㅇㅇ
    '20.10.25 7:24 PM (39.7.xxx.38)

    머릿 속 대비~ 아~ 그런 일 또 겪고 싶진 않은데.. 대비해야하는군요.

    애정? 은 아니에요, 절 편하게 해주는게 아니라 절 통해서 본인이 편하고 싶어하거든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63479 이재명주둥이 10 이재명주둥이.. 19:29:16 702
1263478 운전용 안경 맞췄어요(브랜드명 공개) 2 야간운전 19:27:11 632
1263477 종부세 폭탄이란게 있나요 32 .. 19:24:51 1,647
1263476 [속보] 법무부, 내달 2일 윤석열 징계심의... "출.. 23 추장관잘한다.. 19:20:31 1,700
1263475 강아지 입원 14 조아 19:19:24 1,008
1263474 여자 혼자 빌라 사는건 아니라는 말이 있던데 치안 때문인가요? 24 .. 19:17:40 4,468
1263473 기레기란 말 정말 잘지었어요. 4 기레기들 19:16:00 371
1263472 다음이요.. 뜬금 추천댓글 만들더니 이젠 공감하트도 없어졌네요 5 ㅋㅋ 19:14:26 292
1263471 저녁을 과일식으로 먹었더니... 23 오들오들 19:14:21 4,248
1263470 한방차나 한약재 끓여드시는분? 2 ... 19:12:59 393
1263469 고검장. 검사장 25일 긴급회동후 26일 성명발표. 20 자인 19:11:28 1,119
1263468 북국곰이 눈독때매 위험하다던 딸은 오늘도 4 19:11:15 1,183
1263467 다음카페 가입에 ... 19:10:59 141
1263466 교대는 이제 정말 아닌걸까요? 13 고3 19:08:30 2,709
1263465 밥따로 3주차 ㅡ질문있어요. 4 팔랑귀 19:07:00 665
1263464 부정선거규탄 음악신고는 경찰서 정보과에 ㅇㅇ 19:06:21 111
1263463 여러분 라면에 냉이넣고 끓여보세요. 8 심봤다 19:05:12 1,362
1263462 쇼미더머니보고 울었어요 7 19:02:01 1,264
1263461 주식은 어떻게 하는거에요? 11 궁금하다 19:01:25 1,719
1263460 형제간 상속 협의가 안되면 어떡하나요? 15 상속 18:57:54 2,495
1263459 강서구 에어로빅 관련 확진자 54명 ㄷㄷ 16 dd 18:54:50 2,900
1263458 네임벨류로만 봤을때..남서울대? 백석대? 25 .., 18:50:18 1,370
1263457 남자 웨딩 반지 골라주세요.. 10 영원하자 18:48:52 576
1263456 부동산 매도 잔금일 문의드립니다 8 .. 18:35:46 491
1263455 대법원장되면 공관에 손자놀이터 만들수 있다. 10 김명수 왜이.. 18:30:12 1,0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