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라면 하나 끓여 먹었는데...최고의 국물 비법

오예 | 조회수 : 6,184
작성일 : 2020-10-19 03:23:24
생각해보면 맛이 없을 수가 없는데 그렇게 해 먹은 나 조금 천재아님? ㅎㅎ

제가 어제 쇠고기 맑은무국을 끓이고 국물이 좀 남았어요 그래서 맹물대신 이 국물에 끓였답니다. 대신 이 국을 참기름없이 간장 말고 약간의 소금간으로 아주 맑고 깔끔하게 끓여서 여기에 라면을 끓여내니 국물에 깊이를 더 하면서 감칠맛이 완전 대박! 밥 말아 먹어도 국물 맛이 끝까지 자연스럽게 찐하면서 깔끔...먹고나도 속이 부대끼는 느낌이 없어요 (저는 집에 신라면 하나 있어서 그걸로)

라면 먹으려고 이 국을 새로 끓여야할까 생각중입니다 ㅎㅎ
IP : 92.40.xxx.73
1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20.10.19 3:31 AM (66.27.xxx.96)

    나도 꿀팁
    숙주나물과 코코넛 밀크 족ㅁ 넣으면
    락사라면 됩니다^^

  • 2. 더~
    '20.10.19 3:33 AM (113.10.xxx.49)

    깔끔하려면 유탕처리된 면도 한번 데쳐? 내야 하지 않나요? 제가 위가 안 좋아서 짜게 먹지 않으려고 수프를 반만넣었는데 면발에서 우러나온 국물맛이(면삶은 기름기겠죠)심하게 역?해서 다 버렸어요. 그간 스프맛이 강해서 그 면발에서 우러난 맛을 몰랐던 거더라구요.. 그 이후로 맛이 떨어지라도 면은 살짝 데쳐요..ㅠ 딴지 아니고 제 경우엔 그렇다고요^^
    그리고 라면 끓일 때마다 새로 끓일 필요 없이 쇠고기무국이나 다른 국 끓일 때 넉넉히 국물 잡아서 따로 냉동시키면 될듯 하네요^^

  • 3. 으흐흐
    '20.10.19 3:34 AM (92.40.xxx.73)

    전 토마토랑 고수넣어서 타이스타일도 해 봤는데 그것도 아주 맛났어요. 락사도 시도해볼께용!

  • 4.
    '20.10.19 3:37 AM (182.209.xxx.250)

    쉽게...

    쇠고기구이용으로 마트에서 사오잖아요.근데 비계부분은 못먹으니 손질해놓은것만 육수내 끓여도 라면맛은 진짜
    100배 좋아저요. 건강엔 안좋을지 몰라도

  • 5. 으흐흐
    '20.10.19 3:37 AM (92.40.xxx.73)

    네 데쳐내면 더 깔끔하겠지만 그 정도까지 정성을 못 들였네요. 일회용 국물 냉동 아이디어 좋아요!

  • 6. 건면
    '20.10.19 7:53 AM (223.33.xxx.143)

    기름맛이 안나요
    맛도 훌륭해요

  • 7. ...
    '20.10.19 7:58 AM (117.111.xxx.79)

    데쳐 먹다가 넘 귀찮아서 ^^;
    흐르는 온수에 두어번 샤워시켜요.
    라면 봉지 뜯어서 스프 꺼내고 온수 넣어서 헹궈냅니다.
    웬만큼 기름기는 떨어져 나가는 것 같더라구요.

  • 8.
    '20.10.19 8:56 AM (223.38.xxx.220)

    전 그냥 끓여먹어요 솔직히 라면은 레시피대로 끓이는게 제일 맛남

  • 9. ...
    '20.10.19 9:16 AM (218.155.xxx.169)

    토마토 양파 넣고 끓여도 맛있어요
    생각하면 이상할것 같은데 먹으면 진짜 맛나요

  • 10. 느근기
    '20.10.19 9:59 AM (210.217.xxx.103)

    누군가는 순두부 반 넣어 끓이라던데요. 라면반 순두부반

  • 11. ㅎㅎ
    '20.10.19 10:11 AM (112.165.xxx.120)

    아 저는 예전부터 그 남은 국물에 라면 끓여먹는거 싫더라고요ㅠ
    울엄마가 김치찌개나 무국 사골같은거 좀 남으면 라면 끓여줬는데
    먹다남은거 아니고 덜어먹고 남은거였는데도 왠지 싫었어요.....
    전 어제 라면에 다진 마늘 반스푼 넣었는데도 국물이 다르던데 ㅎㅎ
    그리고 친구집에 놀러갔더니 한번 데쳐서 라면 끓여주는데.....
    그럴거면 라면을 왜 먹지싶었음 ㅠㅠㅋ 면도 퍼지고 스프도 덜넣어서 싱거워서 맛없어요

  • 12. ㅋㅋ
    '20.10.19 10:46 AM (211.227.xxx.207)

    한번 데쳐서 라면 끓여주는데... 그럴거면 라면을 왜 먹지싶었음 2222

    동감.. 솔직히 라면 저는 저렇게 먹을바에 그냥 안먹어요.
    먹어봐야. 한달에 두세개 끓여먹는데, 라면 먹으면서 뭔 건강을 찾는지ㅎㅎ
    평소에 집밥으로 잘 챙겨먹구요.

    어짜피 가끔 밖의 햄버거도 먹고, 짜장면도 사먹고 그러는데,
    이왕 먹는 라면은 그냥 맛나게 먹고싶네요.

  • 13. ...
    '20.10.19 11:32 AM (14.39.xxx.161)

    냉장고에 있는 자투리 채소 이용하면 좋아요.
    양파 대파 당근 버섯 마늘 콩나물
    그리고 달걀 냉동해물 등
    그때그때 있는 대로 조금씩 넣어요.

  • 14. 아큐
    '20.10.19 11:35 AM (221.140.xxx.230)

    가족 내 두 남자가 있는데
    한 분은 냄비 두 개에 물 끓여 한쪽에서 면 데쳐서 다른 쪽에 넣고
    다른 한 분은 그 과정 마지막에 식초물로 마무리

    라면은 그냥 msg 맛으로 불량하게 먹는게 가장 제맛임!!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8833 상온 백신... 회수 안해갔나요? 2 ..... 12:53:08 50
1248832 이명박, 전직 대통령 예우 끝 연금도 정지..2일 재수감 3 ㅇㅇㅇ 12:51:53 205
1248831 와...오늘 주식 푸릇푸릇하네요. ㅠ 1 ㅡㅡ 12:51:39 228
1248830 집안팔고 그만둔 청와대 비서관 1 ㅎㅎ 12:50:10 175
1248829 제왕절개 수술법 보니 참... 9 ㅇㅇ 12:42:12 615
1248828 우울증약 부작용 9 질문 12:39:10 409
1248827 강용석 근황이네요 3 아웅 12:39:02 1,058
1248826 윤석열 정치금지법, 민주당 당헌인가요? 6 ... 12:37:47 115
1248825 부모님 보험있으면 병원비 걱정은 없나요? 5 ㅇㅇ 12:37:29 214
1248824 전세증액분 혹시 12:37:03 77
1248823 대전 아줌마 = 대치동 전세사는 아줌마 4 오은영 12:35:31 502
1248822 실거주 2년 문의합니다. 1 ?? 12:32:43 175
1248821 라디오스타 트와이스편 3 ㅇㅇㅇ 12:30:50 372
1248820 어제자 현빈 비주얼이랍니다^^ 20 ... 12:25:24 1,693
1248819 나태주 전자랜드CF 3 므흣 12:24:34 521
1248818 룸살롱 검사는 나의엽.. 한동훈 왜 거기서 나와? 2 석열이베프 12:24:29 318
1248817 노후파산 남의 이야기일까? 12 자유 12:23:30 846
1248816 문재인대통령께서 해운업을 너무 잘 이해하고 계셨어요 11 .. 12:22:59 423
1248815 받아쓰기 100점 자랑을 보니... 10 ㅎㅎㅎㅎㅎㅎ.. 12:18:41 716
1248814 힐하우스의 유령 보신분 질문이요 1 12:15:43 169
1248813 zum은 조중동기사는 메인에 없네요? 2 적어도 12:08:43 223
1248812 학교는 하루만 가면 좋겠어요 33 .. 12:07:01 1,260
1248811 분야 최고기업에서 스카웃제의 거절하는 이유가 뭘까요? 9 .. 12:06:41 403
1248810 장범준 반지하노래방 시작했네요. 1 ........ 12:05:25 750
1248809 LG화학 헬게이트 열렸네요. 4 ㅁㅁ 12:01:49 2,1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