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결혼안해도 괜찮다고 해주세요..

ㅇㅇ | 조회수 : 4,134
작성일 : 2020-09-29 09:55:13
제가 결혼안하니 자존감이 떨어져요
그렇다고 맘대로 할 수 있는게 아니잖아요?

정말 남자랑 자보고도 싶은데
이번 생애 못해도 난 괜찮다 생각해요..
내 인생이니까.. 내가 책임질 수 있어요

근데 어른들은 아닌가봐요
뭔가 제가 큰 하자있고 개차반이라 생각할 거 같아요
내가 아무리 사회적으로 성공해도
결혼 못하면 인생의 성공이 아닌 느낌..

결혼 안해도 못해도 내 인생은 완전하다고요...
IP : 180.71.xxx.130
3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ㅡㅡ
    '20.9.29 9:58 AM (175.223.xxx.88)

    먹고 사는데 지장없음 혼자가 낫지 모한다고 고생 ㅎ

  • 2. 친정오빠
    '20.9.29 9:59 AM (175.208.xxx.235)

    오십중반 친정오빠 사회적으로는 어느정도 존경받을 위치에 있어요.
    서울대 출신에 대기업 다녀요.
    싱글입니다. 결혼 한번도 안했어요.
    본인 인생 열심히 삽니다.

  • 3. ....
    '20.9.29 9:59 AM (121.134.xxx.156)

    괜찮아요

  • 4. ㅇㅇ
    '20.9.29 10:00 AM (211.193.xxx.134)

    이런 글 적는 것 자체가
    좀 문제 있는거죠

    괜찮은 사람들은 이런 글 게시 안할 것 같습니다

    생각 좀 더해보세요

  • 5. ㅇㅇ
    '20.9.29 10:01 AM (180.71.xxx.130)

    마흔넘어 결혼할수 있을까 싶어요

  • 6. ..
    '20.9.29 10:01 AM (116.40.xxx.49)

    대학생 우리딸한테 결혼안해도 괜찮다고 얘기합니다. 내희생과 인내가 너무 많이들어가네요. 결혼에.. 자기애가 너무 강한 우리딸은 혼자 잘먹고 잘살아도 나쁘지않다고 얘기합니다.ㅎㅎ

  • 7. ...
    '20.9.29 10:02 AM (222.236.xxx.7)

    82쿡에서 괜찮다고 하면 괜찮아지나요 ..???? 그건 원글님 마음먹기에에 달려 있는것 같은데요 .

  • 8. ..
    '20.9.29 10:02 AM (125.177.xxx.201)

    결혼 안해도 괜찮은 사람은 이런 글 안 씁니다. 소개받거나 활동많이하시고 소개팅 선 많이 보세요. 그리고 나좋다는 남자면 적당히 조건보고 결혼하세요.

  • 9. ......
    '20.9.29 10:02 AM (211.104.xxx.198)

    본인이 먼저 괜찮으면
    주변 사람들 나이든 꼰대들 얘기에 웃어넘기게 되죠
    그게 자꾸 신경 쓰이면
    내생에 마지막이다 생각하고 연애부터 노력해보세요
    그렇게 하자있는 인간취급받는게 싫어서
    연애하다 갑자기 결혼하고 싶어져 결혼해서 만족하고 사는
    20년차입니다

  • 10. ...
    '20.9.29 10:03 AM (110.70.xxx.174)

    이런 생각하지 않고
    인생 열심히 살면 누가 함부러 못해요
    그리고 또 예측 못했던 인연이 어디선가 올지도
    모르는 게 인생이에요

  • 11.
    '20.9.29 10:04 AM (125.132.xxx.156)

    해도 괜찮고 안해도 괜찮아요
    손익계산서는 같을거에요

  • 12. 호수풍경
    '20.9.29 10:05 AM (183.109.xxx.109)

    마흔 넘어가니까 결혼 얘기 안하던대요...
    알아서들 포기해요...
    님 마음의 문제인듯요...

  • 13. 결혼은
    '20.9.29 10:15 AM (110.12.xxx.4)

    자식있으면 빼박이지만
    연애는 하시라고

  • 14. ㅇㅇ
    '20.9.29 10:27 AM (180.81.xxx.59)

    결혼 하셔야 겠는데요?
    진짜 결혼 관심없고 혼자 잘 사는 사람은 주위에 안흔들립니다.
    저도 미혼인데 주위에서 결혼으로 스트레스 주는 사람 없고 그냥 잘삽니다.

  • 15. 원글님이
    '20.9.29 10:28 AM (58.231.xxx.9)

    결혼 하고 싶으신가 봐요.
    원래 단호하면 주위에 흔들리지 않던데
    이런 생각 할 바엔 결혼 생각 해 보세요.
    마흔 넘으면 어때요? 능력 되고 매력있음 잘 하던데요.

  • 16. 주변
    '20.9.29 10:30 AM (49.166.xxx.136)

    아는분이 이제 50 넘어 가는데
    미혼이예요.
    40전 까지는 결혼 하려고
    이후 포기 하고 일하며
    혼자 사는데 너무
    홀가분 하고 좋대요.
    이제는 주변에서도 왜 안하냐고
    묻지도 않고...
    그래서 더 편해진 듯해요.
    한국 사람들 너무 남의 삶에
    이래라 저래라 간섭, 참견 많아요.
    뭐 문제 있나 이런식의 눈길
    그런것들이 싱글들을 힘들게
    하는거 같아요.
    이제 세상도 많이 바뀌어서
    점점 그런 시선 들이 줄어요.
    30% 이상이 이혼 하는 시대예요.
    건강 잘 챙기시고
    자존감 높이시고
    씩씩 하게
    즐거운 마인드 갖는
    노력 필요합니다.

  • 17. 님 성격이
    '20.9.29 10:32 AM (39.7.xxx.200)

    중요
    아무리 남들이 괜찮다, 부럽다고 해도 그게 뭔소용인가요
    님 맘이 중요하죠

  • 18. 원글님
    '20.9.29 10:38 AM (211.187.xxx.160)

    사회적으로나 경제적으로나 본인 인생 책임 질
    정도로 이룬 딸에겐 절대 결혼하라는 소리 안 할 겁니다 저는

  • 19.
    '20.9.29 10:42 AM (58.148.xxx.5)

    남이 괜찮다면 괜찮은건가요? 남이 아무리 아니라고 해도 본인이 괜찮아야 괜찮은거죠

    결혼 뿐 아니라 모든 인생의 관점을 님 본인이 주인이여야 흔들리지 않는 삶을 사는거에요

  • 20. ㅡㅡ
    '20.9.29 10:48 AM (223.38.xxx.37)

    결혼...
    하면 좋은 점도 있죠
    뭐든 장단점이 존재하니까요
    그치만, 사회적 시선이나 관습에 의해서
    도피처로, 남들 하니까 하는건 절대 안되죠
    죽어라 사랑해서 해도 힘든게 결혼생활예요
    그 속에서 성숙해지는 것도 있겠지만, 속 썩는것도 심해요
    나 하나 책임도 못 지면서 결혼해서 여러 사람 인생에 폐 끼치는 사람도 많고요
    결론, 안하는게 이득입니다

  • 21. 의미없어
    '20.9.29 10:57 AM (112.167.xxx.92)

    온라인에서 하소연 해봤자 뭐가 달아져요 하소연이 아니라 왜 여태 남자를 못 만나났나 점검이 먼저지 못 만난 이유 조목조목 짚어야

    주위 4050 미혼녀들 보면 나이가 기미혼 안따져 그나이대 아줌마 모습이에요 여성성이 떨어져 결혼할거면 40전에 해야 30대도 못 만났던 남자를 40대에 만나겠어요 만나지만 남자 수준이 떨어져

    나이가 깡패고 재산이란 말이 주옥같은 표현인거 똑같이 못생겼어도 20대와 30대 다르잖음 젊음이란 것이 한겹 포장을 한다말임 40대는 뭐 말해뭐하겠나 안타고난 우리가 김사랑 아니지 않나

    외모가 딸리면 돈 들여 관리 좀 하고
    남자 루트가 안되면 동호회고 종교고 찾아가고 이런 적극적 액션을 해야지 온라인에서 하소연하면 뭐하냐고 솔까 하소연만 하다 40대 땋이지 세월 찰나임

    연애만 한다해도 40대부턴 다 기혼남들임 만날 남자가 희귀해 연애도 못 그니 뭐 눈을 사정없이 낮춰야 하나 딜레마가 생긴다는ㅋ 솔직히 결혼 해도 그만 안해도 그만인거 여튼 나이들 수록 만날만한 이성이 희귀해진다는건 알아둬야 왠만한 인간들은 죄다 기혼들이라서

  • 22. ..
    '20.9.29 10:59 AM (106.246.xxx.58)

    50에도 결혼합니다.

    인연을 조금 늦게 만난다 생각하세요.
    님 인연은 아마도 지금 해외 유학 중일 겁니다.
    코로나 때문에 금방 못들어와요

  • 23. 홧팅
    '20.9.29 11:05 AM (24.93.xxx.155)

    결혼안해도 괜찮아요 !!! 저는 기혼이지만 결혼안한 싱글친구들 가끔 정말 사무치게 부러워요.. 인생이 홀가분할거같고 자유롭게 살수 있는 삶이 부러워요. 결혼 한다고 꼭 꽃길 걷는것도 아니고. 싱글의 삶을 충분히 즐기시길 바래요

  • 24. 44
    '20.9.29 11:07 AM (116.39.xxx.34)

    자유게시판인데 이런글 적으면 문제 있는거에요? 무슨 이런글 남겼다고 문제 있다고 생각해보라고 하냐...

    결혼 안해도 괜찮아요.
    우리나라 너무 싫어요 결혼으로 인생 판가름 하는거

  • 25. 결혼 안해도
    '20.9.29 11:18 AM (175.117.xxx.118)

    행복할 수 있어요
    아니 더 행복하고 완전한 삶이 아닐까 싶어요

    주변의 그런 시선과 압박에서 벗어나려고 결혼하면 인생이 힘들어요
    결혼과 출산 육아가 너무도 힘든데
    심지어 아무리 후회해도 되돌릴 수가 없으니까요

    정말 결혼과 육아에 대한 의욕이 충만하고
    육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준비가 된 사람만이
    그 과정과 책임을 온전히 떠안을 수 있다고 생각해요

    그냥 밀리듯 한 결혼과 육아라면
    그 과정이 아무리 힘들어도 내칠 수 없으니
    매순간 후회되고 자괴감도 들고 결국 삶이 지옥 같겠죠
    시간을 돌릴 수 있다면 그냥 내 인생에 충실하고 싶어요

  • 26. 여름하늘
    '20.9.29 11:19 AM (118.217.xxx.52)

    의미없어님 같은 시각 너무 싫어요.
    여자를 나이로 후려치는 시각.
    이게 현실이라며 그후진 의견을 더 조장하는 느낌.
    유난히 여자나이에 집착해요.

  • 27. ...
    '20.9.29 11:33 AM (124.54.xxx.2)

    50에도 결혼합니다

    인연을 조금 늦게 만난다 생각하세요.
    님 인연은 아마도 지금 해외 유학 중일 겁니다.
    코로나 때문에 금방 못들어와요222

  • 28. 훈훈한
    '20.9.29 11:57 AM (36.38.xxx.24)

    답글들 좋네요.
    코로나 때문에 못들어온다고 ㅎㅎㅎ

    내 인연은 아예 태어나지를 못하고 있나봐요 ㅎㅎㅎ

  • 29. 저! 마흔넘어서
    '20.9.29 1:33 PM (211.198.xxx.77)

    결혼했어요 ㅋㅋ
    평생 혼자라고 생각했는데...
    인연은 만나지더라구요~

    그리고 혼자 살면 어때요
    요즘 혼자 사는 사람들 많습니다

    지금 당당하고 떳떳하게 가슴펴고 다니세요~

  • 30. ..
    '20.9.29 2:05 PM (39.7.xxx.135)

    자기 인생을 다른.사람 댓글에 맡기는 클라스

  • 31. 직설
    '20.9.29 3:58 PM (86.99.xxx.168)

    결혼 = 돈 이란 공식이 성립

    결혼이란 나보단 능력있고 돈있는 사람 찾아 인생을 안정적으로 살려는 희망


    만약 난 능력있는대 저기 능력도 없고 기초 수급자인 사람과도 결혼할 정도의 용기가 있을때 그것이 곧 사랑임...

  • 32. ...
    '20.9.30 10:00 AM (211.36.xxx.230)

    근데 어른들은 아닌가봐요
    ————-
    님도 어른이에요

    아이와 같은 마인드 버리고
    남의 시선에서 자유로워지세요
    그건 결혼 하건 안하건 해야하는거고

    결혼 안해도 괜찮은데
    님같은 스타일은 결혼 하는게 좋아요
    당장 결혼정보업체도 가입하든
    동호회를 하든
    님이 열심을 내야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48078 서울서 부산가는 가장 싼 방법 알려주세요 cinta1.. 04:42:21 19
1248077 만 삼천일..남편과 처음 만난 지 2 오래 04:35:53 61
1248076 안주무시는분들~ 5 고고 04:28:23 121
1248075 개인정형외과나 한의원 진단서 발급 가능한가요? ........ 04:21:49 34
1248074 50중반 저는 사는게 지겹고 길어요 4 늙느라 04:20:00 272
1248073 난방 하시나요? ㅇㅇ 04:19:25 57
1248072 [팩트체크] '더 큰 평수로 이사' 거래 허가 안 난다? 3 뉴스 04:18:50 92
1248071 신의 계시 받았다, 사찰에 불낸 40대 여성 / JTBC 사건반.. 1 ... 03:06:44 298
1248070 딸 결혼식 준비하며 사진 무지무지 많이 찍더군요 5 어유아유 03:04:53 692
1248069 집값은 거품 터지기 일보직전이네요. 6 로라 03:04:45 787
1248068 수입품은 괜찮은 걸까요? 코로나 03:03:00 153
1248067 고등아들 카드나 지갑을 수시로 2 자꾸 02:45:37 388
1248066 예전 짝, 한의사 커플 잘 사나요? ... 02:23:48 392
1248065 몽클 바람막이를 샀는데 혹시 가품일까요? 1 ㅇㅇ 02:10:28 554
1248064 안정환 다이어트성공하니까 인물이 다시 잘생겨진것 같지 않나요 4 ... 01:57:46 1,171
1248063 갱년기 불안함으로 살수가 없네요 7 01:56:18 1,111
1248062 독감주사 맞지 않은 당신이 모르는 끔찍한 시나리오 1 뉴스 01:55:33 1,211
1248061 골목식당 지저분한 식당들보면 이해가 안가는게 7 ㅇㅇ 01:54:25 958
1248060 건설회사 다니는 오빠가 임기를 못채우고 다른 지방으로 발령받았는.. 3 탄산수 01:47:37 1,014
1248059 집주인 갑질 1 ... 01:31:08 655
1248058 낼 낮에 세무가죽자켓 입고 다니면 더울까요? 1 .. 01:28:49 437
1248057 동물을 위하는게 아니라 정신줄 놓은 놈들 1 아우 01:20:30 533
1248056 호의가 계속되면 둘리가 된다더니 4 .. 01:16:58 1,042
1248055 유니클로 NO, 꼼데가르송 OK…불매 가른 결정적 차이 있었다 7 골때림 01:04:08 1,266
1248054 동생이 저를 너무 싫어하는데요 9 케익 01:01:27 1,5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