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집 값 빠진 적이 없다고요?

***** | 조회수 : 1,304
작성일 : 2020-08-14 18:56:43

밑에 영끌 글에 집값이 빠진 적이 없다라고 하는데

집값이 빠진 적이 왜 없어요?

IMF랑 외환위기 말고도 집값 빠진 적이 있었어요.



노태우 말기에 집값이 계속 오르고 전세집 주인 할망구가 어찌나 심술을 부리는지

여기 쓴 적이 있는데 1억3천 대출을 거하게 내서 집을 샀어요.

아마 그 때 금리가 거의 10% 육박하던 시절

처음에는 집값이 올라가는 거 같았어요.


그러다가 신도시 정책 발표

그 때 집이 잠원동이었는데 집이 안 팔린다고들 하더라고요

어느날 반상회에 갔는데 저희 밑에 층에 이사 온 여자가 제가 산 가격보다 딱 1억 3천 싸게 들어왔더라고요.


저, 온몸에 힘이 빠지고 너무 속상하더라고요.

집값이 내리니 남편이랑은 노상 싸우고

다달이 이자는 내야하고

그러다가 조금 오르는가 싶더니 그 다음에는 IMF


긴 흐름으로 보면 집값이 오른 듯 해도 그게 우상향으로 쭈욱 가는게 아니라 꼬불꼬불

그 싸이클에 잘 못 걸리면 하우스 푸어도 되고 파산도 하는 거 같네요.


어떤 경우에도 젊은 분들은 무리하사면 안 됩니다.

지본주의는 하나하나 풀어주고 놀게 두다가 갑자기 확 그물을 잡아당기니까요.


IP : 112.171.xxx.212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8.14 7:02 PM (59.12.xxx.56)

    투기꾼들 농간이죠
    집값 빠진적 많습니다
    2007년 집값 정점찍고 다들 하락
    분당 5억하던 저희집 3억 2천까지 빠졌었어요

  • 2. 바로 7년전
    '20.8.14 7:05 PM (223.62.xxx.253)

    12~13년도에

    노무현대통령이 만든 규제 그대로 유지한 채,
    반값아파트 공급하자 버블세븐 집값 초토화되었어요.
    특히 고가일수록 반토막, 심지어 반토막이하까지로도 빠졌는걸요.

    그러다 박통때 규제 하나씩 풀고, 임사권장으로 공급축소하면서 오르기 시작한거에요.

    다시 규제로 조이고, 싼값에 공급 늘리면 하락할 수 밖에 없어요.
    물론 규제는 더 강해야 해요. 투기수요가 더욱 강해졌으니까요. 그리고 제발 살 만한 형태의 공급을 실수요자에게 가도록 해야 하구요. 이런시그널만 확실히 줘도 패닉바잉 잡혀요.
    새아파트 싸게 들어갈수 있는데 누가 헌아파트 비싸게 사겠어요

  • 3. .....
    '20.8.14 7:06 PM (39.7.xxx.43)

    대출로 집 샀는데 집값은 떨어지고 대출금은 못갚는데
    살사람도 없어서 자살한다고 방송에 많이 나왔는데 ...

  • 4. ...
    '20.8.14 7:06 PM (218.237.xxx.60)

    투기꾼한테 놀아나는 정권은 뭡니까?

  • 5. 12~13년도
    '20.8.14 7:09 PM (223.62.xxx.253)

    리먼사태 글로벌금융위기때문에 버블세븐 폭락했다는 주장이 있는데 엉터리에요. 그럼 그 시기에 지방은 왜 오히려 올랐나요? 반값 새아파트 공급한 수도권만 대폭락했어요.
    imf때는 전국이 다 집값 하락했잖아요.

    강력규제와 양질의 공급만 확실히 해 준다는 신뢰만 줘도 패닉바잉은 잡힙니다

  • 6. 제가
    '20.8.14 7:20 PM (223.39.xxx.217)

    집값 폭락할 때만 집 산 사람이라서...
    정부에서 은행에서 조건 좋게 해서 집사라할 때 집 사면 됩니다.
    이땐 시람들이 집값 빠지는 때라고 또 안사요.
    가끔 보면 정부 말 듣고 집 안샀다는 분들 계시는데요.
    정부 말은 잘 들으면 도움 됩니다.

  • 7. 강남스타일
    '20.8.14 8:04 PM (121.165.xxx.2)

    명품백 아줌마들이 부동산에 가서 매물 문의하는 수준이 아니라
    일반 가정주택 벨을 누르고 다짜고짜 집 파실래요? 하던 황당한 시절이
    2006년이었는데 미국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로 서서히 영향을 받더니
    2008년 정확하게 반토막난 집들... 사실 예전으로 돌아간 것이지만요

    송파구 열풍불 때 이미 투기꾼은 발을 뺀 상태라고 투기전문가가 말씀해주셨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228431 수유부에 좋은 돼지족발은 곰국을 말하는건가요? 4 수유부 16:04:05 220
1228430 손소독제 활용할 곳 6 손소독제 16:03:35 626
1228429 경찰에 '국가수사본부' 신설 !!!! 5 ... 16:01:45 804
1228428 여드름 난 중학생 남자아이 로션좀 추천해주세요~ 5 ........ 16:00:45 412
1228427 전업이 빛날때는 자식이 잘풀릴때 같아요 21 뱃살여왕 15:57:02 2,681
1228426 배에 힘주면 아랫배는 쏙 들어가는데 윗배(위장부분)만 엄청 볼록.. 윗배 15:54:45 441
1228425 부동산 시장 안정화 대책 5 .... 15:52:30 727
1228424 이석증 남은 어지럼증 7 마미 15:51:51 656
1228423 오리는 너무 크네요 3 ㅇㅇ 15:50:05 753
1228422 삼치 조림 할건데 삼치 소금에 재우지말까요? 3 요리초보 15:49:48 355
1228421 장례 최소 비용으로 하고 싶어요 27 ... 15:49:29 1,926
1228420 정주리 인스타 보니 우울증 안걸리는게 이상하겠네요 16 .... 15:49:10 7,097
1228419 6세 여아 친구들 관계(이게 뭐라고 ㅠㅠ) 6 고민고민 15:48:56 768
1228418 피부 타고난 분들은 관리 전혀 안해도 그렇게 피부가 고우신가요?.. 12 ... 15:46:07 1,189
1228417 꿈해몽 고수님들 고견을 주십시요 a3 15:45:45 150
1228416 공대 항공우주공학과는 전망 어떤가요? 4 서울대 15:45:12 497
1228415 [속보]추미애 '수사권개혁 완료하고 검찰개혁 완수하겠다' 29 DD 15:44:44 2,153
1228414 시모의 속내 5 모르겠다 15:44:05 1,660
1228413 80대 친정 아버지, 너무 뭘 모르시는 거죠? 2 ㅇㅇ 15:42:13 1,500
1228412 쌀계량컵이 없어졌는데 7 15:40:42 766
1228411 민주당 밀리지 말고 박덕흠이 파라. 6 ***** 15:39:09 325
1228410 종합 상향지원하면 많이붙나요? 1 고3맘 15:38:32 268
1228409 82는 유독 전업을 까네요...? 50 ... 15:33:11 1,653
1228408 40대인데, 시가나 친정에서 명절에 오지 말라는 집 있나요? 24 .. 15:31:45 1,986
1228407 간접등 하신 분들~ 1 간접등 15:27:58 2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