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하루가 그냥 다 지나갔네요

하루 | 조회수 : 1,603
작성일 : 2020-06-03 17:22:21
하루가 지나고 저녁 준비 해야 할 시간이네요
쳇바퀴 도는 생활이 참 지겹네요
공인중개자격증도 따고 취업도 해 보았지만
한달을 넘기지 못했네요

참 허전한 마음입니다

이렇게 나이만 먹어가나 싶어서
무가치함이 마음을 후빕니다

IP : 222.234.xxx.223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오늘
    '20.6.3 5:23 PM (27.179.xxx.178)

    하루 무사하게 지낸 거에 감사해야죠

  • 2. 병원에
    '20.6.3 5:28 PM (223.62.xxx.5)

    안신게 행복한 거에요.

  • 3. 자격증
    '20.6.3 5:28 PM (220.126.xxx.56)

    훌륭하세요 부럽네요 다른데 취업도 금방 하실듯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3956 이제 공사는 구분해야 할 시기가 오지 않았나요? 7 미투-공사구.. 14:11:26 487
1183955 이 와중에 죄송한데 영화 하나만 찾아주시겠어요? 4 연꽃 14:06:16 501
1183954 박원순 유족"고인 명예훼손 법적 대처할 것' 49 지지 14:03:04 5,226
1183953 우습게도 지지자들이 박시장을 성추행범으로 간주해버림. 22 .. 14:02:31 2,280
1183952 제발 죽지는 말자구요, 무슨 일이 있어도 기필코 살아는 있자구요.. 6 .. 14:02:28 518
1183951 82에서 위로 받고 싶었는데 21 추모 13:59:27 1,059
1183950 미통당이 내년 보궐 선거를 대선급으로 치루겠다고 했대요. 14 /// 13:56:39 1,465
1183949 명확한 의사표현은 서로를 위해 필요... 29 ..... 13:53:19 1,584
1183948 함께 갑시다 4 손잡고 13:52:35 295
1183947 세월호 보고조작, 허위 맞지만..김기춘에 집행유예 7 ........ 13:50:03 360
1183946 열받는다!!! 김용민, 최경영 기자 페북 5 .... 13:47:08 2,165
1183945 할아버지가 20살이상 차이나는 18 .. 13:42:47 4,422
1183944 양평 저희 집에 가자구하는데요 ~~ 27 별이별이 13:42:01 3,666
1183943 "빨갱이"가 "미투"로 4 금빛 13:40:56 719
1183942 의심할 수밖에 없는 이유 12 ㄴㄷ 13:37:31 1,588
1183941 질문) 왜 모두 민주당 인사들만 죽어요? 31 궁금 13:33:37 2,041
1183940 정말 이건 아니네요. 23 .... 13:33:28 2,594
1183939 더이상 이중잣대는 안됩니다 10 .... 13:31:54 762
1183938 박원순 시장님 생존지원금 감사했습니다.. 41 인사 13:29:07 2,565
1183937 "인생은 마라톤 같은 것"..18년 전 용서·.. 4 기사 13:25:10 1,759
1183936 갑자기 영어로 꿈을 꿨는데요... 4 와중에 죄송.. 13:23:39 500
1183935 저는 죽음이 가장 큰 벌이자 사죄라고 생각해요... 42 ... 13:23:37 3,315
1183934 위대장내시경 해보신분들 4 딸기 13:23:03 674
1183933 최숙현父 통합당과 손잡았다 16 ... 13:20:28 3,376
1183932 사망신고는 뉴스가 아니라 의사가 한다 (우리의 우렁각시 박시장님.. 3 .... 13:19:45 8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