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장미와 토마토의 계절인가봐요

유월 | 조회수 : 1,580
작성일 : 2020-06-03 12:28:31
사무실 옆건물을 지나쳐 산책을 나옵니다
이 건물 뒷편에 작은 텃밭이 있어요
직원분 중에 누군가가 참 알뜰하게 가꾸시는 것 같은데
아직은 모래알같이 작은 포도가 열린 포도나무 한 그루.
그 옆엔 참마 줄기가 무더기로 지지대에 휘감겨
올라가고 있고요
참마 옆으론 쌈채소 조금
쌈채소 뒷쪽 고랑에 큰 토마토가 서너그루 심어져 있어요
아기 주먹만한 파란 토마토가 열렸는데
그 옆길을 지나치니
싸름한 토마토 향이 나네요.

잠깐 철망으로 둘러진 담에
코를 가까이 대니
분명 토마토 잎과 줄기, 파란 토마토에서 풍기는
싸름한 향이 맞아요!

길거리 주변 담장마다 장미가 가득하고
토마토가 열리는 계절이네요

저 토마토는 바람과 햇살 양분 먹고
무럭무럭 자라서 탐스럽게 익어가겠죠?

토마토를 심고 키울 수 있는 공간이 있다면
정말 행복할텐데..
(저 토마토 무지 좋아하거든요 ㅎㅎ)

예전에 살던 빌라 건물은 보일러실이 외부로 나와있고
보일러실 옆엔 밖으로 작은 공간이 있었어요
그곳에 큰 화분을 두개 놓고 흙을 채워서
큰 토마토를 심었 었죠

흙에 영양분도 좀 주고
꽃 피면 일부러 붓들고 가서 꽃가루도 옮겨주고
곁순도 바로 바로 따주면서 들락날락.

어느날 앵두같은 크기의 토마토가 열리더니
아기 주먹만 해지고
파란 속살이 알차게 차오르더니
빨갛게 익어가고요

주렁주렁 열려서 잘익은 토마토
스무개쯤 따다가 바구니에 담아두고는
토마토 향 맡으며 행복해 했었는데..


아우..
나무 아래에서 여기까지 쓰고 있는데
지나 가시던 분이 제 다리에 송충이 붙었다고..
으악.. 진짜 송충이 한마리가 제 발목 위를 오르고
있었어요
으... 제일 싫어하는 벌레인데
아주 난리가 났었습니다
오늘 스커트 입었는데

으... 얼른 사무실에 들어갈래요
IP : 117.111.xxx.78
7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ㅇㅇㅇ
    '20.6.3 12:31 PM (120.142.xxx.123)

    넘 기분좋은 글이네요. 방구석에 있는 저는 님의 글을 통해 이 계절의 air를 느낍니다. 고마와요. ^^

  • 2. --
    '20.6.3 12:39 PM (49.172.xxx.92)

    저도 검은색 철제담장에 장미피어있는게 너무 이쁘네요~~

    5월이 장미의 계절인가요?

    6월에도 장미는 여전히 이쁘네요

  • 3. 표현
    '20.6.3 12:53 PM (112.222.xxx.187)

    싸름하다는 표현이..
    그냥 너무 좋아요 이뻐요 !

    싸름하다니..
    이건 영어로 번역하면 절대 느낌 못살리겠죠? ㅎㅎㅎ


    우리 한글이 너무너무 멋지다는 생각이 갑자기 드네요!

  • 4. 아...
    '20.6.3 1:11 PM (49.1.xxx.190)

    두 단어 만으로도 기분이 확! 좋아지네요.

  • 5. ...
    '20.6.3 1:29 PM (59.15.xxx.61)

    앗! 송충이 짜식이
    미인은 알아봐가지고...ㅋ
    다리가 이쁘신가봐요.

  • 6. 원글
    '20.6.3 1:37 PM (121.137.xxx.231)

    다리가 이뻐도 송충이는 절대 사양입니다~~ ㅎㅎ
    아까 그분이 말씀 안해주셨음..으으...
    저 혼자 시트콤 찍고 난리였을 거에요

  • 7. ㅎㄹ
    '20.6.3 3:50 PM (121.163.xxx.107)

    사랑의 불시착 드라마 생각이~
    도마도재배자였던 현빈 ..
    예쁜말 열개씩 해주고 잘 키웠을라나?ㅋ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6808 Sbs 이숙영 라포엠 2 지금 08:38:13 1,128
1186807 남편 양치할 때 헛구역질 9 . 08:37:47 1,435
1186806 전세보증금 반환보증 ㅡ정보 ㄱㅅㅇ 08:34:27 410
1186805 주액청약종합저축을 들어볼까 하는데요 3 ... 08:33:41 825
1186804 드럼세탁기용 3 세제 08:20:30 441
1186803 엄마꿈에 삼년전 죽은 개가 나왔는데.. 2 아픈엄마 08:19:30 1,447
1186802 KBS 함바왕 유상봉 인터뷰--인천동구 미추홀 을 선거공작 전말.. 8 ㅇㅇㅇ 08:18:55 864
1186801 재수생 아들 못 보겠어서 출근을 일찍해서 커피숍에요 20 모닝커피 08:14:10 5,837
1186800 태어나서 달콤한 연애 한번 못해본 사람은 10 08:08:36 1,703
1186799 새우볶음밥, 소고기볶음밥에 뭐 넣어야 맛있나요? 14 .... 08:01:37 1,114
1186798 보이스코리아 다시보려면 어떻게하죠? 1 .. 07:57:22 334
1186797 대학때 선배가 성범죄자였는데요 53 .... 07:51:58 11,324
1186796 재취업한지 석달째 15 ... 07:36:50 2,815
1186795 홈쇼핑 란제리 추천 4 이그 07:36:06 1,102
1186794 빈둥거리는 자녀들 밥 어떻게 차려주시나요? 10 방학동안 07:28:52 2,240
1186793 자꾸 성폭행이라고 하는 인간들 91 ..... 07:27:19 4,211
1186792 코로나 확진자대 사망자 비가 궁금한데요. 6 covid1.. 07:26:22 702
1186791 능력 안되면 싼집으로 이사가는 게 당연해요 30 ㅇㅇ 07:21:23 3,204
1186790 "갑상선암은 착한 암 아닙니다".. 방치땐 말.. 4 굿모닝 06:58:17 3,451
1186789 서민앵벌이 7 개탄 06:52:06 959
1186788 원피스에 달린 양쪽 어깨끈 용도가 뭐예요? 9 원피스 06:49:13 2,950
1186787 결혼이 탈출구가 아닌데 ㅜ 결혼하고 싶단 글 많이 올라오네요 14 결혼 06:37:01 2,072
1186786 집값 내려갈까요? 22 sj 06:17:40 3,050
1186785 성범죄가해자 부모 가족들 마인드들 이제 이해가 됩니다. 40 ㅇㅇ 05:58:55 3,392
1186784 삼성역 근처 풀옵션 오피스텔 어디로 구하는게 나을까요? 2 삼성역 05:52:38 5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