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남산의 부장들' 원작자와의 인터뷰 - 김재규 그는....

....... | 조회수 : 2,031
작성일 : 2020-01-26 12:09:32

-- 김재규에 대한 역사적 평가가 엇갈리는데.

▲ 김재규는 나름대로 정의를 신봉한 사람이다. 그 주변을 취재해 봐도 돈이나 사생활은 비교적 깨끗했다. 결이 어긋나면 못 참는 인생을 살았다. 김재규 최후 진술을 보면 유신 체제에 대해 많은 반감을 갖고 있었다. 1979년 10.26 상황을 보면 한미 관계는 그 전부터 어긋나고 있었다. 박정희가 3선 개헌을 하고 유신체제까지 하면서 미국이 등을 돌리는 가운데 1976년 8대 정보부장이 된 김재규는 미국 대사와 언론 등을 통해 그런 상황을 심각하게 느끼고 있었다. 두 번째는 야당이 투쟁에 역학적인 가속도를 얻고 있었다. 국민도 장기 독재와 긴급조치에 염증을 느꼈다.

즉, 유신체제를 종식해야 한다는 미국의 압력 속에 야당의 투쟁이 힘을 받고, 민주주의와 인권에 대한 국민의 열망이 커지는 가운데 박정희는 차지철 같은 사람을 통해 흔들리는 민심을 장악하려고 했다. 미국과 야당과 민중의 소리를 모두 듣던 김재규는 결국 "대국적으로 정치를 해 달라"고 호소하게 된다.

이는 저널리스트로서 재판에 관여한 변호인들, 당시 정치 상황을 봤던 김종필 등에게 끊임없이 '왜 총을 쏘았는가?' 질문한 결과에 대한 그분들의 결론이지, 나의 가설은 아니다. 당시 대법원 판결문을 보면 10.26 사건은 우발적이라고 보기에는 상당히 계획적이고, 계획적이라고 보기에는 너무도 우발적이라고 적혀있다.  (기사 중에서.......)


http://www.yna.co.kr/view/AKR20200120146900005    출처

IP : 108.41.xxx.160
3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사생활은 그닥
    '20.1.26 12:19 PM (223.38.xxx.245)

    http://m.khan.co.kr/view.html?art_id=200602080726121

  • 2. 사생활은 그닥
    '20.1.26 12:20 PM (223.38.xxx.245)

    김재규 전 중앙정보부장의 내연녀가 김씨가 남긴 재산을 놓고 국가와 20년 넘게 벌인 법정소송에서 이겼다.

    장모씨(79·여)는 김전부장이 즐겨 찾는 한정식집을 운영하며 김씨와 내연관계였던 인물. 김전부장은 1968년 서울 용산구 서빙고동에 중경고등학교(지금 한강중 자리)를 설립하면서 학교 뒤편 부지 200여평 땅에 장씨를 위해 집을 지어줬다.
    둘 사이에 아들도 낳고.

  • 3. 사생활이라면
    '20.1.26 12:34 PM (211.219.xxx.63)

    오카모토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11322 이 두 배우 닮지 않았나요? 4 01:18:28 1,315
1611321 혹시 장갑끼고 다니는분 계신가요 14 01:17:51 2,555
1611320 코로나 증상 없는 사람도 다 검사 하는건 안될까요? 20 검사 01:14:28 1,812
1611319 한중관계 파탄낼 뻔한 기레기 김광수 오보기사 7 기레기 퇴출.. 01:13:05 919
1611318 NO CHINA! 만이 살길입니다. 49 중국꺼져 01:12:41 1,323
1611317 정전기 필터 파는곳 8 ... 01:11:17 788
1611316 신천지 전 간부 " 교인들 정부보다 이만희 지시따라.... 7 ♡♡♡ 01:11:05 1,586
1611315 이재명 대놓고 복지부 공무원 신천지 취급하네요?.ytube 22 똥줄타는읍 01:09:00 1,964
1611314 추성훈, 대회에서 5년5개월만에 이겼다네요. 2 ㅇㅇ 01:08:19 1,735
1611313 [펌] 각막기증부터 소녀상까지..이시언.. 15 zzz 01:05:22 2,385
1611312 고통 피해의식 3 오롯 01:01:07 518
1611311 82 대응팀들 잠시 웃어봐요 25 웃어봐요 00:57:12 1,808
1611310 아들이 엄마 좋아하는 것.... 언제까지죠? 30 55 00:55:36 3,500
1611309 불교, 산문과 법당 닫고 코로나19 질병대본에 줄잇는 기부 14 ... 00:47:36 1,237
1611308 노 재팬, 노 짜검, 노 알바~ 5 ... 00:46:55 289
1611307 3월달 까진 집에만 있는게 낫나요? 5 .... 00:46:29 2,105
1611306 나혼산에 태사자 김형준 얼굴노화가 심한 편 아닌가요? 27 .. 00:45:43 5,059
1611305 82는 언제나 자정작용이 뛰어나지만 28 피곤하다 00:45:16 1,161
1611304 충주시 사과홍보 유투브 보셨나요? 3 이뻐 00:44:16 966
1611303 나혼산 태사자 김형준씨요 9 00:42:43 2,907
1611302 [펌]안철수 측근, 금태섭 정신나간 놈이네요. 10 오래전 글 00:42:10 2,090
1611301 마스크 이제 쉽게 살수 있게 될까요? 25 마스크 00:41:45 2,683
1611300 문재인이 잘해요 45 ㅇㅇ 00:41:27 1,554
1611299 나의아저씨에서 상원이는 왜 출가한건가요? 7 .. 00:39:40 1,361
1611298 국회직은 월급도 많이 받나요? ㅇㅇ 00:37:29 2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