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방학때마다 여행가는 집들 궁금합니다.

ㅇㅇ | 조회수 : 4,078
작성일 : 2020-01-26 10:19:23
소형 평수도 거의 20억하는 동네 살아요. 저희는 맞벌이 양가 도움 없이 대출끼고 산 집이라 대출 갚는게 우선순위입니다. 그래서 해외여행은 아이한테 미안하지만 한번도 못 갔어요..

그런데 아이 친구들 보니 아빠 한분만 일하시는 집도 많은데 대부분 방학때 한참 동네에서 안보여서 가끔 만나 여쭈어보면 해외 여행 다녀오셨다고 하시더라구요..

이런 분들은 부모님이 부자셔서 집을 사주시거나 집값을 보태주시거나 그래서 생활비 부담이 없으셔서 그돈으로 여행 다시시는 거겠죠?
IP : 223.62.xxx.80
12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여행좋아하면
    '20.1.26 10:21 AM (58.231.xxx.192)

    12개월 할부해서라도 다녀요. 여행이랑 돈이랑 크게 상관있는듯하면서도 없어보여요. 좋아하는곳에 쓰는게 달라서

  • 2. ㅇㅇㅇ
    '20.1.26 10:22 AM (223.38.xxx.177)

    우선순위를 어디에 두느냐죠...

  • 3. ..
    '20.1.26 10:33 AM (221.139.xxx.138)

    맞아요. 여행 좋아하면 카드 할부해서 잘 다니더라구요.^^
    그러나 저도 원글님 스타~~~일. 빚이 있으면 어디 못가겠더라구요.^^

  • 4. 00
    '20.1.26 10:37 AM (119.70.xxx.44)

    원글님은 20억 다 갚아야지 여행 가는게 마땅한 스타일이고, 그 집은 죽을때까지 갚아도 여행은 가며 살자라는 스타일이고.저도 1억 전세 보증금 밖에 없는데 결혼하고 해외 여행 2번이나 갔어요. 원글님 입장에서 놀라운 행동인데....

  • 5. 디리링
    '20.1.26 10:46 AM (124.54.xxx.141)

    저도 원글님과 같은 입장이였는데 아이 7-8살부터 해외여행 가기 시작했어요...위 댓글처럼 할부로~~ 한 번 다녀와보세요! 아이 추억 얘기하고 친구들한테도 어디어디 다녀왔다 얘기 나눌 수 있는 꺼리가 되고 저는 저대로 리프레쉬? 된다고할까... 물론 그 돈 저축하면 빚을 조금 더 많이 갚을 수 있겠지만 이 시기에 이거 못하고 세월흐르면 또 그것대로 후회가 남을것같아서 이렇게 살기로~~ 아이가 같이 안가겠다고 할 날까지...

  • 6. ...
    '20.1.26 10:49 AM (116.45.xxx.45)

    지인도 대출 빚 많은데 외제차에 가족이 꼭 해외여행 다녀요. 한달에 한 번 국내 여행 다니고요.
    저도 빚부터 갚을 것 같은데 대출 이자도 생돈인데 그런 사람들은 마인드가 달라요.

  • 7. 인생
    '20.1.26 11:18 AM (210.221.xxx.74)

    여행 가고 싶은 데 대출 때문에 발목잡혀 못 가는 거라면
    님이 잘 못 사시는 거고
    여행에 의미를 두지 않는 다면 개념치 않으셔도 되요

  • 8. 커피사먹고
    '20.1.26 11:24 AM (223.62.xxx.211)

    과자사먹고 이런 소소한 돈 많이 아끼던데요
    평소에 돈을 안쓰더라구요
    주전부리 안 좋아하고 옷 사는것도 거의 없으니
    그돈 모아 여행 가던데
    저는 여행보단 커피가 좋아서...

  • 9. 123
    '20.1.26 12:20 PM (223.62.xxx.215)

    애 5살에 빚 잔뜩지고 집사고 우울했는데 이것땜에 여행 못간다 생각하니더 우울해서 마이너스 통장 써서 원없이 다녔어요.지금은 대출 다 갚고 애는 사춘기여서 절대 같이 안간다하고 그때 안갔음 엄청 후회할뻔.여행안다녔음 몇천 남았을텐데 지금보니 별차이도 없어요.다니세요.

  • 10. 전..
    '20.1.26 12:27 PM (210.218.xxx.145)

    파마, 염색 안한지 몇 년 되었습니다. 몇 개월에 한번씩 커트만 해요. (어깨 조금 넘게 기르고 있어서 가능) 명품 화장품, 명품 가방, 명품 신발, 명품 옷 관심 없습니다. 커피도 모임 있을 때만 마시는데, 모임을 별로 안해요. 대신 가족들이랑 맛있는 것 먹고, 여행 가는 것 좋아해요. 매달 생활비에서 여행비용 따로 빼서 저축합니다. 그리고 아이가 크면 멀리 나가기 힘들어요.

  • 11.
    '20.1.26 1:36 PM (175.117.xxx.158)

    다른거 지지리궁살떨고 여행가더라구요 돈쓰는 용도가
    사람마다 다를 뿐이던데ᆢ돈이펑펑많은집 말고 월급쟁이들은

  • 12. ㅇㅇ
    '20.1.26 3:32 PM (61.75.xxx.28)

    근데 위에서 뭐 우선순위가 어떻다 그렇다 해도 대부분은 집에 다른 여유가 있는 경우가 대부분일거예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11298 국회직은 월급도 많이 받나요? ㅇㅇ 00:37:29 230
1611297 박근혜가 이만희한테 준 국가유공자증서 기사가 어쩌면 하나도 없는.. 12 신천지=새누.. 00:35:16 1,458
1611296 소고기 구이에 기름장은 안 맞아요. 9 소고기최고 00:32:48 2,285
1611295 맛없는 사과는 뭐할까요? 19 111 00:29:20 1,379
1611294 식약청이나 질병관리본부에 간호대 막 졸업한 1 간호대 00:23:51 704
1611293 엘리베이터에 타서 인사도 안했는데 감염..? 23 거참 00:23:25 4,237
1611292 [펌] 학습지 선생이 신천지 9 zzz 00:20:49 2,278
1611291 노 재팬, 노 차이나, 노 문재인. 66 .. 00:19:29 1,319
1611290 그나저나 이 코로나가 출산율에 영향을 주겠네요... 9 ... 00:17:22 1,705
1611289 이 시간에 마스크끼고 걷기운동 괜찮을까요ㅜㅜ 14 .... 00:12:15 3,125
1611288 외국인 눈에 비친 한국의 코로나 바이러스 방역에 대해서 2 쁘띠 00:11:01 1,906
1611287 처벌받지 않는 검찰①② - '검사와의 대화'의 김영종 검사 케이.. 3 뉴스타파 00:10:52 312
1611286 우회 청원 링크 조심하세요 21 .. 00:07:17 875
1611285 삼겹살 드신후 후식 과일 뭐가 좋으세요? 11 .. 00:06:30 1,728
1611284 면마스크 약국에선 얼마하나요? 9 면마스크 00:02:11 1,735
1611283 이시언 100만원낸것도 많이 낸거에요.. 37 ... 00:01:22 6,474
1611282 오늘도 이렇게 하루가 흘렀습니다 7 ........ 00:01:11 1,020
1611281 확진자집에 개가 있는경우 감염 7 ㅇㅇㅇ 00:00:33 1,937
1611280 스테이크 고기 냉동에서 오래 보관해도 되나요? 2 너무슬퍼요 2020/02/28 496
1611279 방성훈 vs 이장우 11 2020/02/28 3,130
1611278 혹시 이낙연 전 총리 kbs 종로 여론조사 기사 기억하시나여? 2 왜? 2020/02/28 1,182
1611277 오늘은 2.28 6 ... 2020/02/28 785
1611276 오늘 노량진 새벽 시장 갈건데 뭐 사올까요... 3 부탁드려요 2020/02/28 1,380
1611275 [KBS] 청와대의 주작질 47 한심 2020/02/28 2,364
1611274 나혼자 산다 오늘 볼만하네요 ㅋㅋ 14 ... 2020/02/28 6,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