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60초반인데 건강검진에 당뇨가 112가 나왔어요

걱정되네요 | 조회수 : 1,865
작성일 : 2020-01-24 12:37:58
지난 몇년간 제 인생에서 제일 걱정스런 일이 많아서, 늘 근심이 마음에 있었구요.
맛있는 음식 먹는걸로 스트레스를 좀 풀다보니 먹는 양이 전채적으로 많아졌어요.

최근에 일을 하게 되어 매일 하던 운동을 못한지 3개월 되었구요
60초반인데..
저녁에 쥐포, 과자 이런거 좀 최근에 많이 먹은거 같아요.

18년도에 검진할때는 당뇨가 정상이었는데 이번에 결과 나온거 보니 112라고 위험군이라고 하네요.

몇년 걱정거리로 세월을 보냈더니, 그래서 일자리 구해서 일하느라고 운동을 못했더니 이제 병을 얻는구나 하는 생각에 많이 우울합니다.

제가 모임에 나가서 식사를 하다보면 제가 다른사람보다 20%? 정도 더 먹는다는 생각이 들었어요.
이제 식사량을 좀 줄이고 어떡하든 시간내서 운동하면 당뇨 수치가 정상으로 돌아올까요?

그동안 과식하고 포만감이 들어야 뭔가 먹은거 같은 기분이 들던 습관, 깊이 반성합니다.

앞으로 어떤 노력을 해야할까요?

IP : 121.190.xxx.131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20.1.24 12:48 PM (59.15.xxx.152)

    일단 내과에 가서 당화혈색소 검사하시고
    당뇨가 어느 정도인지 알아보세요.
    잠시 높더라도 당화혈색소 정상이면
    운동하고 소식하며 조심하시구요.
    당화혈색소가 높으면 결국 당뇨치료 해야합니다.
    이제 연세도 있고 췌장기능이 점점 약해지니
    그냥 운동과 소식으로는 치료되지 않을거에요.
    일단 병원가시고
    혈압 당뇨 고지혈 정밀하게 체크하세요.

  • 2. 원글
    '20.1.24 12:50 PM (121.190.xxx.131)

    조언 감사드려요
    설 연휴 끝나고 병원가야겟어요.ㅠ

  • 3.
    '20.1.24 12:55 PM (122.58.xxx.49)

    일년전 남편이 당뇨전단계 판정 받았어요, 일년정도 핼스끊어서 가볍게라도 매일 꾸준히 운동해서
    8키로 정도 뺐더니 지금은 정상적인 몸무게 되었지만 언제또 위험군에 들어갈지몰라서 이제부터는 꾸준히
    운동하고 소식하고 건강식위주로 식단꾸리려해요, 아프면 본인이 제일 힘들지만 주변사람들에게도 영향이
    많이 가니 건강관리 잘해야겠더군요, 님도 설음식 조심하시고 끝나고 빨리 병원가셔서 도움받으세요~

  • 4. ..
    '20.1.24 1:36 PM (125.177.xxx.43)

    운동 시작하고
    계속 재보세요
    스트레스로 일시적으로 102 였다가
    금방 내려가던대요

  • 5. 소식
    '20.1.24 4:24 PM (211.196.xxx.123)

    딱 경계선에 왔더라구요. 당뇨가 얼마나 무서운 병이예요.
    무조건 많이 걷고 살뺐어요.
    살뺏더니 괜찮아졌어요.
    살빼고 건강식하시고 많이 걸으시길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606167 기독교가 정점찍고 망하는 시작점이 된듯하네요 28 2020/02/23 2,697
1606166 사이비 믿는 것도 종교의 자유인가요? 10 2020/02/23 585
1606165 의협보다 질병관리본부 35 의협노노 2020/02/23 2,747
1606164 학원들은 어찌하시나요 17 ........ 2020/02/23 3,866
1606163 대남병원 모재단이 문제가 많았나보네요. 18 2020/02/23 3,159
1606162 싱가포르, 코로나19 누적 확진 89명…'교회 감염' 1명 더 .. 5 ... 2020/02/23 1,896
1606161 문득문득 옛사랑때문에 슬퍼지는 마음.... 8 가끔씩 2020/02/23 1,597
1606160 소 잃고 외양간 고치는 정부 61 ㅇㅇ 2020/02/23 2,465
1606159 이게 실화냐 싶네요.. 12 실화? 2020/02/23 5,056
1606158 동네 장사는 식당 빼고 나아졌나봐요. 24 그나마 2020/02/23 5,773
1606157 천주교 수원교구도 미사 중단하네요 11 ... 2020/02/23 1,651
1606156 짙은 갈색 건나물 8 건나물 2020/02/23 694
1606155 대구사람인데요.. 101 나비 2020/02/23 15,062
1606154 경찰 광수대 코로나 테러 가능성 조사 중인가요? ... 2020/02/23 541
1606153 신천지 장례식과 대남병원 환자 4명의 사망 뭘까요? 4 합리적 의심.. 2020/02/23 1,405
1606152 직장인 점심이 젤 문제네요 9 히비스 2020/02/23 3,120
1606151 질병본부와 방역 공무원들에게 7 대구.부산... 2020/02/23 718
1606150 까사미아 페이튼 침대헤드가 라탄인데요. 4 다케시즘 2020/02/23 581
1606149 직원 할머니가 폐렴으로 종합병원 가셨대요. 6 회사직원이 2020/02/23 3,297
1606148 예전 담임샘이 목사님이 됐는데요 7 ㅇㅇ 2020/02/23 2,350
1606147 용인 수지에도 확진자가 조심 4 ... 2020/02/23 1,994
1606146 정부를 믿고 잘 따라야 이 사태를 빨리 종식시킬 수 있습니다 21 펑티모 2020/02/23 1,020
1606145 신천지신도들은 자발적으로 검진하고 신고해야합니다 6 ㅇㅇ 2020/02/23 502
1606144 기침하는데 열 안나면.. 7 증상 2020/02/23 2,034
1606143 이재갑 교수 페북 jpg 22 어쩌나요 2020/02/23 3,3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