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직장에서 피자 혼자 먹으면 얄미워요?

| 조회수 : 7,665
작성일 : 2019-12-15 09:01:54
피자를 엄청 좋아하는데
1인 피자 안 팔잖아요
미스터피자에는 있다는데
주변에 미스터피자가 없어요
있는 피자집이라고는 죄다 다인용인데요
먹고 싸왔다가
직장 냉장고에 넣어뒀다가
밥 먹을 시간에 직장 렌지에 데워서 먹고 싶어요

어차피 밥먹을 가격이면
저는 밥보다 피자를 엄청 좋아하거든요
근데 직장 렌지와 냉장고가 멀어서 
그 중간중간에 사람들 앉아 있는데
안 주고 혼자 먹기 그런가요?

한 두판이야 줄 수 있는데
매번 먹을 때마다 매번 줄 수는 없죠
IP : 109.169.xxx.67
38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
    '19.12.15 9:03 AM (122.34.xxx.61)

    냄새 어쩔려고..
    이런 이기심과 공감능력 결여면 안주고 그냥 먹을만한데
    물어보는게 더 신기하네요

  • 2. 그냥
    '19.12.15 9:04 AM (119.198.xxx.59)

    피자는 댁에서 실컷 드세요

  • 3. 정그러시면
    '19.12.15 9:06 AM (112.184.xxx.17)

    집에다 큰거 한판 얼려놓고 출근할때 한 조각씩 갖고 와서
    데워 드세요.
    얼린건 크게 냄새 안날테니

  • 4. ㅡㅡ
    '19.12.15 9:08 AM (49.196.xxx.67)

    조각해서 집에서 가져오거나
    냉동피자 작은 편 이던데요

  • 5. ㅇㅇ
    '19.12.15 9:08 AM (223.39.xxx.48)

    직원들은 그렇게 생각 안하죠.밥대용이 아닌 남주기 싫어서 저러네하고 ..그닥 도움 안됩니다.집에서 걍 드세요.

  • 6.
    '19.12.15 9:09 AM (220.79.xxx.102)

    아무리 피자좋아한다고 직장에까지 먹던 피자를 나와서 렌지에 덥혀먹는다는게 신기하네요.
    진짜 사람들이 피자냄새맡고 먹고싶어한다고 생각하세요?

  • 7. .......
    '19.12.15 9:11 AM (125.134.xxx.205)

    공감 능력 떨어지네요
    피자는 데워야 먹잖아요?
    냄새 나는 피자를 혼자 먹다니....

    저도 도시락 싸갖고 다니지만
    냄새나는 것은 직장에서 안먹죠
    고구마, 드링킹 요구르트만 치즈 만 싸갖고 가요

  • 8. 그게..
    '19.12.15 9:13 AM (175.194.xxx.97)

    보통때 어떤사람이었냐에따라..이해하다못해 피자 사다줄수도 있긴해요..

  • 9. sstt
    '19.12.15 9:14 AM (182.210.xxx.191)

    아이고 직장에서는 그냥 간단히 드세요. 먹고싶은건 집에서 많이 드시고요

  • 10. 냄새
    '19.12.15 9:15 AM (122.36.xxx.215)

    냄새나요. 편의점용 오뚜기피자 사서 거기서 먹고 들어오세요.

  • 11. ...
    '19.12.15 9:21 AM (58.228.xxx.89)

    얄밉지는 않아요.
    그냥 좀 이상한 사람이라고 생각할 거예요.
    화장실에서... 우리 팀에 이런 사람 있다.... 미친 거 아냐?
    대략 이런 대화가 오갑니다.

  • 12. 얄미운게
    '19.12.15 9:27 AM (121.175.xxx.200)

    아니구 냄새나요.
    다이어트식품을 먹지않고 아예 굶어야 할것 같은 직원이 계속 닭가슴살 돌려먹는데
    그 비린내때문에 제가 역해요.

  • 13.
    '19.12.15 9:27 AM (116.39.xxx.250)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4. ㅇㅇ
    '19.12.15 9:33 AM (121.168.xxx.236)

    점심시간에
    다른 사람들은 나가서 먹으면 상관없지 않나요?
    냄새야 환기시키구요

  • 15. 점심
    '19.12.15 9:33 AM (121.163.xxx.115)

    시간에 밥대신 먹는다는거 아니예요?
    도시락 싸와서 먹는 사람도 있을텐데 왜 냄새 걱정들을?

  • 16. ㅇㅇ
    '19.12.15 9:35 AM (121.168.xxx.236)

    도시락 싸갖고 사무실에서 밥 먹는 사람있는데요
    환기 안해놓으면 좀 짜증은 나요

  • 17. ㅇㅇ
    '19.12.15 9:38 AM (218.156.xxx.10)

    음식을 나눠먹는 이유는

    냄새를 풍기기 때문에..

    냄새맡는 사람은 먼죄??

  • 18.
    '19.12.15 9:39 AM (175.117.xxx.158)

    욕먹을짓같네요 그냄새나는걸 피자를 한조각 싸왔다고 누가 생각해요 한판 혼자 안나누어주고 다먹었다 생각하지
    안나눠먹는거가 에러 ᆢ먹고싶음 같이먹던가 돈아까우면 집에서 혼자

  • 19. .....
    '19.12.15 9:40 AM (221.157.xxx.127)

    진짜 밉상짓이네요

  • 20. ㅁㅁ
    '19.12.15 9:46 AM (180.230.xxx.96)

    도시락으로 먹는거면 괜찮지 않나요?
    도시락으로 몇조각 싸온걸 나눠먹어야 생각하는 사람들이
    이상한거죠

  • 21. ㅎㅎ
    '19.12.15 9:47 AM (223.62.xxx.10)

    냄새나요
    근데 점심시간에만 먹는거면 저는 뭐라 안할듯

  • 22. . .
    '19.12.15 9:51 AM (119.69.xxx.115)

    냄새가 나요. 겨울이라 환기도 한계가 있을건데

  • 23. ...
    '19.12.15 9:59 AM (73.97.xxx.51)

    탕비실 환기 안돼서 냄새 남을거는 염려돼요. 회사에 또래 젊은 사람들 많은 직장이면 그렇게 하셔도 돼요. 40-50대 콩반쪽도 노나먹자 하시는 스타일의 아주마니들 많거나 점심메뉴가 세상에서 제일 중요한 아재들 많은 직장이면 피하시고요 (한마디씩 건넬 수 있으니 귀찮아지잖아요). 또래들 많은 데면 그냥 누가 물어보면 어제 저녁 피자 시켜먹고 남아서 싸왔어요. 하고 환기만 잘 시키면 되겠죠. 못먹고 살던 시절도 아닌데 피자 한쪽 싸와 먹는다고 우리 안주려고 혼자 어쩌고 저쩌고 그러겠어요. 그 정도면 망상이거나 엄청 일 없고 심심한가보다 하고 무시하세요.

  • 24.
    '19.12.15 10:06 AM (39.7.xxx.163)

    그런발상을 한다는 자체가ㅋㅋ
    친구없죠?

  • 25. ..
    '19.12.15 10:17 AM (116.93.xxx.210)

    얄밉다기 보다는...우리나라는 피자라는게 식사보다는 간식의 개념이 강하잖아요. 혼자 과자? 먹고 있으면서 권하지도 않으면 (상대방이 먹든 안 먹든) 좀 쪼잔해 보이는게 있는 것 같아요.
    차라리 도시락은 식사 개념이라 그러려니 하는 부분도 있을 것 같은데요.
    다들 자기 좋아하는 대로 식사하는 자유로운 분위기 아니라면, 아직은 인식이 좀 그런것 같아요.

  • 26. 걍~
    '19.12.15 10:22 AM (59.10.xxx.178)

    해지마아~~~
    집에서 드세요
    직장이잖아요

  • 27. 냄새가
    '19.12.15 10:34 AM (219.115.xxx.157)

    혼자 먹는 건 전혀 문제 없지만, 냄새때문에 절대 반대요.
    제발 그러지 마세요. 피자 뿐 아니라 강한 반찬 냄새, 정말 힘듭니다.

  • 28. 보통
    '19.12.15 10:34 AM (124.5.xxx.61)

    냄새 많이 풍기면 같이 먹자고 하죠.

  • 29. 호이
    '19.12.15 10:45 AM (222.232.xxx.194)

    오뚜기 컵피자 맛있대요. 판파자보다는 나을듯

  • 30. 그게
    '19.12.15 10:52 AM (61.253.xxx.184)

    나혼자만의 도시락이지만(남들이 보기엔 그렇게 안보이니까)
    피자라는 특성 자체가.......

    그냥 집에서만 드시는게 나을듯합니다.

  • 31. ㅇㅇ
    '19.12.15 11:26 AM (180.228.xxx.172)

    점심시간에 혼자 먹는다면 괜찮을거같은데요 그시간에는 도시락 먹는 사람들 말고는 사람들 없잖아요 간식시간이라면 좀 뭣하지만 점심시간이면 괜찮을듯요 냉장고 넣어둔거라면 렌지까지 가져갈때 냄새안나잖아요 렌지까지 있다면 음식물 데워먹으라고 놔둔거일테고요

  • 32. 유후
    '19.12.15 11:36 AM (118.47.xxx.226)

    네ㅠ좀ㅠㅠ
    그냥 집에서 맘 편하게 드셔요

  • 33. ..
    '19.12.15 12:11 PM (123.214.xxx.120)

    나눠먹을지 말지가 걸리시는건데 댓글은 냄새가 문제라네요..ㅎㅎ
    그냥 남이 어찌볼지 생각지마시고 당당히 하세요.
    점심시간에 사무실에서 뭘 먹는게 허용되는 분위기라면.
    점심밥인데요. 그리 따지다보면 도시락 반찬도 같이 나눠먹어야지 어찌 혼자 먹겠어요.
    먹다 남겨와서 공동 냉장고에 보관했다 혼자 먹는게 그리 말 나올 일이긴 할것도 같네요.

  • 34. . . .
    '19.12.15 12:32 PM (223.62.xxx.78)

    직장따라 분위기가 달라서...본인이 제일 잘 알텐데요.
    열댓명 같이 근무하는 사무실에 구내식당은 없고,
    남녀 구분 없이 나가서 먹는 사람, 도시락 싸오는 사람 나뉘는데,
    도시락은 회의실 한곳에서 같이 먹어요. 먹고 환기시키고,
    사무실에 전자레인지, 정수기 있고요.

    자취하는 직원이 전날 먹다 남긴 치킨이나 떡볶이도 싸오고,
    그날따라 나가기 싫은 직원이 편의점에서 간단한 요깃거리 사와
    데워먹기도 하고, 와이프가 싸 준 도시락 가져오든, 아줌마직원이
    남은 반찬 싸오든 각자 음식만 먹는 분위기라서 혼자만먹네 뭐라
    하는 분위기가 아니라 저희 사무실같으면 괜찮은데말이죠.

  • 35. 몇살
    '19.12.15 12:41 PM (124.57.xxx.17)

    원글님 몇살이예요?

  • 36. ?
    '19.12.15 1:34 PM (211.243.xxx.11)

    집에서 실컷 드세요.

  • 37. ....
    '19.12.15 2:11 PM (39.7.xxx.229)

    집에다 큰거 한판 얼려놓고 출근할때 한 조각씩 갖고 와서
    데워 드세요.
    얼린건 크게 냄새 안날테니 22222

  • 38. 아무도
    '19.12.15 2:25 PM (117.111.xxx.230)

    뭐라고 안해요 속으로 욕할뿐
    먹고싶어서 그러는거 아니고...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88145 직장 안다니시는 분들...은 어떤 일로 경제활동 하세요? ㅇㅇ 10:05:11 18
1588144 대한민국이 세계1등인 부분 1 ... 09:58:17 183
1588143 고속터미널에서 2 어제 09:56:43 315
1588142 NBA 선수 코비브라이언트(41) 헬기 사고 사망 ..... 09:53:31 323
1588141 딸 첫근무정장 아울렛? 2 엄마 09:48:53 404
1588140 만약에 대기업, 중견기업 본사들이 일정 비율로 지방으로 분산되면.. 4 Mosukr.. 09:46:59 202
1588139 마스크 추천해주세요 ... 09:46:53 73
1588138 미국에서 대학나오니 그래도 2 ㅇㅇ 09:45:14 662
1588137 우한폐렴이나 감기에 안걸리는법 10 ... 09:43:44 1,108
1588136 새아파트 살다 강남 재건축 17평 들어가는거 어떨까요? 15 부동산 09:42:59 776
1588135 고양이털이 불임을 일으키나요? 5 질문 09:42:55 361
1588134 영상 삭제전에 보세요. 우한 폐렴 8 ... 09:41:43 903
1588133 비타민D 5000 iu 씩 한달 먹으면 얼마나 올라가나요? 4 비타민 09:39:37 345
1588132 샘 많으면 1 .... 09:38:56 224
1588131 영국인데 부자들이 젤 많은 학과가 어디냐니까 9 런던 09:34:57 1,156
1588130 올해 고3 올라가는 아들때문에 너무 속상합니다. 5 예비고3 09:32:12 892
1588129 전문직 부부들은 부모님 간병 10 연휴마지막 09:30:30 1,031
1588128 오늘 무료 신년콘서트 열려요 2 미니 09:27:33 346
1588127 서랍식김치냉장고 안쪽(서랍바닥면)에 얼음 끼는것 원인이 뭘까요 5 살림 09:24:38 281
1588126 네돌아이 40도 열이올라요ㅠ 병원언제 가야하나요 18 독감 09:22:12 1,655
1588125 미국, 일본을 화이트리스트 국가 목록세 제외 2 ㅇㅇㅇ 09:18:31 581
1588124 남편들에게 권해주고 싶은 강좌에요. 1 담백한강좌 09:16:44 529
1588123 진짜 맛있는 양념게장 택배로 받을 수 있는 곳 소개좀 꼭 부탁드.. 1 ... 09:15:22 188
1588122 한국 성장세, OECD 중위권..성장률 하락에도 순위는 2단계↑.. 7 뉴스 09:10:42 337
1588121 충청도 남자들 어떤가요? 26 충청도 09:08:39 1,29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