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카레 한 대접 먹고 나니 기분이 좀 나아질라 하네요

으휴 | 조회수 : 1,760
작성일 : 2019-12-14 15:43:43
주말이면 가족은 나 몰라라 취미 생활로 바쁜 남편


늘 주말이면 맞벌이하는 나는 애들 챙기느라 혼절 상태


오늘도 남편이 집에만 있었으면


나 혼자 미친년처럼


막히는 길 뚫고 사방 팔방으로 안다녀도 되는건데..


뭘 부탁할래도 집에 없으니 다 내 몫


늘. 힘겨운 내 신세에 우울과 분노로 폭발할 지경


어쩌다 저런 이기적이고 비상식적인 사람을 만나


애는 둘이나 나았을까 내 자신이 한심


모든 가정 대소사는 내 차지


남편은 각종 현안에 회피로 일관


집안 일도 사회적 성취도 관심 없는 남자


불자이신 시어머니는


니 남편 사주가 큰스님 사주라며 자랑하시는데


큰스님이 애만 나놓고 나몰라라 하는 통에


나는 우울증이 깊음





주말도 없이


내 살이 버거워서 우울해 미칠 지경





에효,.몆일전에 먹다 남은 카레에


찬밥데워 냉면 대접으로 한 그릇먹었더니


기분이 좀 나아질라하네요.





모두들 주말 잘 보내세요












IP : 223.62.xxx.79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아자아자
    '19.12.14 3:47 PM (42.29.xxx.135)

    기운냅시다요~~

  • 2. 루비짱
    '19.12.14 3:58 PM (202.30.xxx.235)

    큰스님 사주인 아버지 마나 우리 어머니 고생만하다 먼저가셔서
    님 글이 지니갈수 없게 만드네요
    돈을 쓰고 도우미 쓰고 남편한테 아주 작은일도 시작해서 시키고 훈육하세요

  • 3. 으휴
    '19.12.14 4:12 PM (223.62.xxx.79)

    정말 남편만 생각하면 수명이 단축되는 느낌이에요.
    너무 많이 싸웠고
    상식선의 말이 안통하는
    코드가 남다른 사람이에요

    이러다 저 아파서 병들어도
    조금이 심적 미동도 없을 인정머리 없는 사람이죠

    여자 사고는 안치니 그거하나 장점 삼으라네요.

  • 4. 아정말
    '19.12.14 4:17 PM (211.251.xxx.196)

    저도 기분 안좋은날은
    카레 만들어서 맛있는 김치랑 한대접 먹고
    위로 받아요
    어렸을때 엄마가 바쁘셔서 한솥끓여놓으시면 며칠 두고 먹었던 카레가
    힐링 음식이 됐어요
    맞벌이 하는데 왜 엄마는 할일이 이리도 많을까요
    너무 피곤하네요

  • 5. 탄수화물은
    '19.12.14 4:43 PM (59.6.xxx.191)

    사랑입니다. 뭐라도 입에 맞으시는 거 챙겨드시고 나름 즐겁게 지내시길. 큰 스님하고 싸우면 나만 힘드니 그냥 안 보이는 듯 나름 즐겁게 지내시는 걸로요.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186905 박시장님 특별히 지지한건 아니었지만 23 11:19:39 1,520
1186904 이번에 3차 가해에 대한 법을 제정했으면 하네요. 18 ... 11:16:11 434
1186903 7월15일 코로나 확진자 39명(해외유입28명/지역발생11명) 2 ㅇㅇㅇ 11:15:19 535
1186902 허리 굽으신 부모님 어떻게 하셨어요? 5 11:14:06 1,072
1186901 박원순 생전에 긴급회의하고 사의까지 얘기했다는데 36 .... 11:13:39 5,348
1186900 아직도 도화지크기 피아노 악보 파나요? 2 피아노 11:10:07 383
1186899 까칠한 개들데리고 휴가.. 5 ㅇㅇ 11:08:35 810
1186898 어제 김원희 나온 거봤는데 42 어니 11:07:13 7,777
1186897 정책을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 이번정부 참 좋은점은 17 ㅇㅇㅇ 11:06:53 921
1186896 목줄 없는 개 피하다가 부상.."개 주인에게 100% .. 1 뉴스 11:04:49 788
1186895 왜 대깨문에 난리들이에요??? 48 ㅇㅇ 11:03:43 1,277
1186894 집구매..더 지켜봐야 하나요 19 어렵다 10:57:34 2,338
1186893 직장을 옮겨야하나 말아야 하나 ??조언해주세요 7 .. 10:56:00 505
1186892 헐~~ 503제부 신동욱, 그리고 윤상현 22 ㄷㄷㄷ 10:54:14 1,487
1186891 과자 이름 찾습니다. 3 베베 10:52:44 856
1186890 주부용 자전거 하나 살려고 하는데요 6 자전거 10:52:17 599
1186889 반찬가게 메인글쓴사람입니다. 46 운수좋은날 10:51:21 5,218
1186888 펌 손정우가 어제 페북을 했습니다 10 10:45:33 2,657
1186887 재래시장 무서워요 31 .... 10:42:16 3,936
1186886 의자에서 굴러떨어졌는데 실비로 입원가능한가요? 4 요플레 10:40:21 837
1186885 친여, 여론 조작하다 걸렸나보네요 36 음... 10:37:53 1,707
1186884 코로나 호황..금값 된 골프장 회원권 10억 4 걱정 10:35:43 1,195
1186883 고2국어 5등급...너무 열심히하는데요.. 11 힘내자 10:34:02 1,227
1186882 진보가 깨끗하다고 누가그랬나 44 누가그래 10:33:16 1,515
1186881 이부영 페북 14 박원순 10:31:21 1,2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