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이제는 당신꽃 필 무렵..

kite | 조회수 : 1,833
작성일 : 2019-11-22 16:33:51
세상에서 제일 세고,
제일 강하고,
제일 훌륭하고,
제일 장한,
인생의 그 숱하고도 얄궂은 고비들을 넘어
매일 '나의 기적'을 쓰고 있는 장한 당신을 응원합니다.
이제는 '당신꽃 필 무렵'....
동백꽃 엔딩 메세지 너무 감동이에요ㅠ

드라마팀 모두 강원도로 엠티가서 함께 막방을 봤다네요.
옹산 사람들 벌써 그리워요.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동백꽃' MT현장 눈물바다로 만든 감동 엔딩..공효진도, PD도 '엉엉'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시청자들과 함께 '동백꽃 필 무렵'의 기적을 만들어낸 차영훈 PD와 공효진도 함께 울었다.

KBS2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은 까불이(이규성)를 검거하고 옹산 모두의 힘으로 정숙(이정은)을 살려내는 기적 같은 해피엔딩으로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아직은 착한 사람들의 힘을 믿을 때'라는 드라마의 따뜻한 메시지에 엔딩을 지켜본 시청자들도, 함께 마지막회를 시청한 배우와 스태프들도 눈물을 쏟았다.

'동백꽃 필 무렵' 팀은 드라마 종영을 맞아 강원도로 다함께 MT를 떠났다. 해외 포상휴가 대신 국내 여행을 선택한 것. 촬영을 마치고 서울에서 종방연으로 드라마의 종영을 축하한 이들은 강원도 MT로 못다한 회포를 풀었다.

MT의 꽃은 바로 마지막회 단체 시청이었다고. 배우와 스태프들은 수개월 간 고생한 서로를 격려하면서 마지막회를 함께 지켜봤다. '이 세상에서 제일 세고, 제일 강하고, 제일 훌륭하고, 제일 장한, 인생의 그 숱하고도 얄궂은 고비들을 넘어 매일 '나의 기적'을 쓰고 있는 장한 당신을 응원합니다. 이제는 당신꽃 필 무렵'이라는 엔딩 메시지와 함께 이들은 박수를 쏟아냈고, 결국 눈물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이 중에서 가장 많은 눈물을 보인 것은 연출한 차영훈 PD와 공효진이었다. 공효진은 단체 시청을 마치고 SNS를 통해 눈물을 펑펑 흘리는 모습을 담은 동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두 사람은 드라마의 종영을 축하하는 케이크 촛불을 함께 불며 눈물을 흘렸다. 또한 고생한 서로를 안아주며 그간의 노고를 위로하고, 서로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개운한 해피엔딩에 '동백꽃 필 무렵'은 닐슨코리아 기준 23.8%라는 놀라운 시청률로 종영했다. 이는 '동백꽃 필 무렵' 자체최고시청률이자, 2019년 지상파 미니시리즈 최고 시청률 기록이다. '동백꽃 필 무렵'은 내용부터 기록까지, 모든 것이 완벽했던 드라마로 시청자들과 안녕을 고하게 됐다.
IP : 118.42.xxx.172
4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저도
    '19.11.22 4:40 PM (73.53.xxx.166)

    울컥했어요.
    위로와 격려를 받은 느낌이었어요.

  • 2. 살자
    '19.11.22 4:59 PM (59.19.xxx.126)

    해외보다 더많은분들이 참석할수있는mt
    좋네요
    좋은 드라마 행복했어요

  • 3. ..
    '19.11.22 5:10 PM (118.42.xxx.172)

    드라마 같이 찍고
    엠티가서 막방 보는 거...잊지 못하겠죠ㅎ

    작가 유머 코드도 너무 좋은데
    긍정적이고 소소한 행복을 응원하는 작품 철학도
    멋져요.

  • 4. ㅠㅠ
    '19.11.22 5:23 PM (121.181.xxx.103)

    사진 보니까 저도 눈물 나더라고요.
    http://hub.zum.com/stoo/53544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565734 옛날에 태어났다면 정말 힘든삶을 살았을듯 46 sss 2019/12/14 5,440
1565733 애엄마들은 사과를 잘 안 하는 것 같아요 6 .... 2019/12/14 1,751
1565732 추합 확인후 등록은? 1 첫입시 2019/12/14 373
1565731 제이쓴? 홍현희 남편 말이에요 34 ... 2019/12/14 13,926
1565730 19)남친집에 진동기 26 ㅏㅏㅏ 2019/12/14 11,894
1565729 한끼줍쇼 감상평 4 한끼 2019/12/14 2,082
1565728 다시 태어나면 자식 낳으실건가요? 47 목련화 2019/12/14 5,133
1565727 82가 최고야 2 최고????.. 2019/12/14 696
1565726 주기적으로 연락오는 남자심리가 뭘까요? 23 dddd2 2019/12/14 2,318
1565725 정의당 전화번호 알려주세요. 2 정의당개뿔당.. 2019/12/14 474
1565724 베트남 다낭과 달랏중 어디가 더좋을까요 6 은설 2019/12/14 946
1565723 선거법 연동률 캡이 없으면 생기는 일 5 캡필요 2019/12/14 379
1565722 집값, 저를 보고 위로 받으세요. 28 2019/12/14 6,724
1565721 남자 눈썹 문신은 자연스러워 보이지가 않네요 9 눈썹 2019/12/14 1,347
1565720 아랫집 화장실에 물이 새는데요 10 ... 2019/12/14 1,297
1565719 vip 보며 엄마가 돌아가시면 자기 생부한테 연락해야지 이해불가 2019/12/14 1,371
1565718 서울서 부산가는데 2 ... 2019/12/14 405
1565717 양준일 팬미팅 연다네요 ㄷㄷㄷㄷㄷ 29 .. 2019/12/14 5,414
1565716 동백이 드라마요 끝까지 재밌게 보셨나요? 15 .... 2019/12/14 1,726
1565715 유튜버 떴다 왕언니는 뭘해서 돈을 벌까? 진짜 궁금하네요 27 도대체 2019/12/14 6,361
1565714 자기 커리어 쌓고 싶은 사람이 그렇게 많았나요? 15 .. 2019/12/14 2,053
1565713 저는 뭐가 문제일까요? 5 리아 2019/12/14 1,028
1565712 전세 계약서 다시 쓰면 복비 누가 내는건가요? 6 복비 2019/12/14 1,243
1565711 심각해요..너무마니먹어요ㅠㅠ 18 저어쩌죠 2019/12/14 4,113
1565710 컴 배우고 싶어요. 6 컴알못 2019/12/14 9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