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사랑하는 가족이 있지만 외롭네요

인생 | 조회수 : 2,230
작성일 : 2019-01-13 02:49:15
토끼같은 자식 가정적인남편 있어서 행복한데 좀 외로워요
남편은 회사 집 가족밖에모르고 고향 친구들은 다 고향에있고 이곳에있는 친구는 연락도잘안하고
저랑같이 만난적도 없어요 결혼때한번봤어요
전 외동이구 성향이 내성적이고 넉살도 말도 없고 친구 딱 2명있는데
미혼이랑 딩크라 연락도 많이 줄었네요..
조리원에서 만난사람들이랑도 제가 잘 못섞여서 인연이 안됐구요
스트레스받는 사람관계는없어 편하긴한데 .애기가 태어나 기르다보니
수다떨 사람도 없고 외로워요 애기도 외로울까봐 맘쓰이구요..
사람그닥 좋아하지않는 부부인거같은데..
남편이랑 너는내운명에 소이현부부가 고향친구들 여러친구들 모임하는거보고 조금 부러워하는 말을 하더라구요..저도 그런모임 한적이 없어서 즐거워보이고 사람이 그립다고 해야할까요..
어찌보면 남편은 형제가있으니 제 삶이 좀 불쌍하고 고독하네요..
애기도 저희성향 닮을까 걱정되기도하고..
사람은 사람과 더불어살아야하는게 맞나봐요
제가 잘못산건지 ..




IP : 115.137.xxx.76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ㅠㅜ
    '19.1.13 2:53 AM (112.144.xxx.147)

    인간은 원래 외로운존재래요. 힘내요 우리

  • 2. 그때가
    '19.1.13 3:05 AM (116.123.xxx.113)

    가장 힘든때예요.
    체력적으로 힘들죠.
    수다라도 떨면 좀 나아지구요.
    아기 어린이집 보내면 엄마들 알게 되고 소통되서 좀 나아질거예요. 아님 문화센터 다니다 보면 엄마들도 알게 되죠.

    지나고 보면
    아이 친구의 엄마는
    내 친구가 아니지만 그땐 힘들어서 아무나하고도 말 하고 싶어요

    근데..
    전 다 있지만
    인생은누구나 외롭고 결국엔 혼자랍니다.

  • 3. 소이현
    '19.1.13 11:51 AM (59.12.xxx.139)

    비교하면 안되죠
    그 커플은 10대때부터 알고지냈대요
    같이 일던사람, 공통분모가 얼마나 많겠어요?

  • 4. 투머프
    '19.1.13 12:25 PM (211.36.xxx.196)

    종교생활을 해보시죠
    거긴 사람들 참 친절하지 않나요?

    참고로 전 무교입니다

  • 5. 인생
    '19.1.13 3:14 PM (115.137.xxx.76)

    댓글 넘 감사합니다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401587 조현우 골키퍼 정말 대단하네요! 축구 21:57:12 10
1401586 이매리 미투에 언급된 3명 실명 21:57:07 28
1401585 일본은 왜 독도에 집착하는 걸까요? 2 ? 21:54:40 44
1401584 혈압약 끊은지 두달째, 온 몸이 맑은 느낌 현미채식 21:52:59 181
1401583 대장내시경 하루 전날 전복죽 먹어도 되나요? 1 ... 21:49:03 118
1401582 고등학교는 장난이 아니네요 9 ... 21:45:07 838
1401581 우리들의 일그러진 영웅 보신분 계신가요? 10 마mi 21:40:53 260
1401580 볼링은 혼자서 게임이 가능한가요? 6 볼링~ 21:39:08 190
1401579 소화력은 약한데 식탐이많아요 ㅇㅇ 21:39:05 124
1401578 에로영화 찍는 배우들은 대부분 돈때문이겠죠? 1 에로영화 21:37:22 543
1401577 봄이네요. 단비 21:36:39 122
1401576 중1딸 공부욕심 좀 내봐도 될까요? 3 외고도전 21:34:13 372
1401575 정부.비무장지대, DMZ 내부 걸을 수 있는 '평화둘레길' 추진.. 9 kbs 21:33:15 263
1401574 채소 셀러리(celery) 너무 맛있네요. ^^ 3 뽁찌 21:30:31 602
1401573 48세 그럼 뭘해야할까요 12 ㅇㅇ 21:29:21 1,580
1401572 주위에 우울증 있는 사람 있으세요? 6 아....... 21:27:57 548
1401571 코감기 수영 가도 될까요? 6 수영 21:21:37 286
1401570 유산균과 화장실 문제 잘 아시는분 계셔요? 3 불가리스 21:19:34 357
1401569 (끌올) 90년대 광운대 점수 아시는분? 숭실 국민과 비교해서 궁전아파트 21:17:13 244
1401568 가방 빨리 처분하려면 어디가 좋은가요?? 2 ㅇㅇ 21:17:11 411
1401567 비용을 안내는 보호자 조치는 어떻게 해야하나요? 궁금 21:16:16 291
1401566 아이 허리뼈가 돌출되기도 하나요. 걱정이네요 7 마른 여자 .. 21:14:57 366
1401565 부산분들 부산 날씨 어떤가요? 4 여행 21:11:27 352
1401564 뒷얘기가 궁금한 82 게시글. 7 주목 21:04:40 1,355
1401563 치아보험 잘 아시는 분 계세요? 1 하아.. 21:04:31 1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