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2cook.com을 즐겨찾기에 추가
login form

자유게시판

드러낼 수 없는 고민을 풀어보는 속풀이방

제 목 : 직장 상사가 자꾸 인신 공격을 합니다.

... 조회수 : 4,687
작성일 : 2012-11-15 19:53:40

정말 짜증 납니다.

제 어디가 마음에 안드는건지

어느날부터 제 험담? 비슷하게 한다는걸 알게 됬습니다.

그런데 그 상사는 워낙 직원들 뒷담화 하는걸 좋아하는 인간 말종 인지라.......

그래..이번엔 나였나 보다..하고 말았어요

직원들 모여 있을때 꼭 없는 사람 하나 가지고 가루가 되도록 씹어 대거든요

그리고 다른 직원들..일 열심히 해도 꾀부린다 느려 터진다 일을 두번 한다 등등..

그런데 어느날 밥을 먹는데

너는 애가 이래서 못됬고 저래서 못됬고..제 욕을 대놓고 하더군요

저 말고도 전에는 다른 남직원 한테 저렇게 했었어요

암튼

듣기 좋은 노래도 한두번이라고..

제 험담 비슷하게 하면서 고쳐라 어쩌구 하는데

기분 나쁘더라고요

다른 직원..거기다 제 밑에 직원이 새로 들어 왔는데 걔 앞에서 더 욕하는 거에요

하도 뭐라고 해대서 그마좀 하라고 까지 했어요

장난 스럽게 말했지만 저도 눈 쳐다 보면서 그만 하라고 했네요

 

그뒤 안하더라고요

그런데..그  다음부터는 저 살찐거에 대해서 계속 말하는 거에요

쟤는 살이 많다는둥 뚱뚱 하다는둥

저거 저 살좀 보라는둥..

저 허벅지가 살집이 좀 있어 그렇지 전체적으로 그리 살찐 체형은 아니에요

162에 53킬로거든요

마른건 아니지만 그렇게 뚱뚱한 체형도 아니라고 생각해요

 

저 살쪘다고 주접 떠는걸 몇번 하네요

그러면서 오늘은 쟤는 옷벗으면 다 살이라는둥 어쩌구..

미친인간

내가 황ㅅ당해서 아니 내가 벗은거 언제 봤냐고

왜그러냐고 소리 질렀더니

자기도 아차 싶었는지 가만히 있더군요

 

얼마전 그만둔 직원한테도 그렇게 뭐라고 해대더니

이번엔 전가 봅니다.

누구 하나 씹어야 사는 사람이거든요

제가 성격이 순하다는말 많이 듣고 윗사람한테는 항상 네네 하는 스타일인데

요즘 이건 아니다 싶어..저도 할말 할때는 하고 살아요

그래서 더 싸가지 없다 생각해서 저러는 건지..

저보고 하도 살빼라고 해서 아주 노이로제 걸릴 지경이에요

IP : 112.168.xxx.73
5 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 1. 스뎅
    '12.11.15 8:02 PM (124.216.xxx.225)

    윗선에 보고 하시고 사과 받아내세요 별 오라질늠을 다 보겠네요

  • 2. ..
    '12.11.15 8:05 PM (147.46.xxx.47)

    아구.. 직장에 왠 앞담화 뒷담화 가리지않는 욕신이 한명 있으시네요. 그럴땐 정말 발끈한 상대방만 미친ㄴ되기 십상... 정색하지마시고 상대를 촌철살인시키는게 더 최고인데..저도 저런상대한명에게 일하는 내내 스트레스해소 대상(소위 밥;;)만 되다가 백기들고 그만뒀었네요.ㅜㅜ원글님은 절대 밀려나지 마시고 그 ㄴ을 몰아내세요.힘내세요ㅠ

  • 3. ..
    '12.11.15 8:06 PM (72.213.xxx.130)

    같이 푹푹 찔러 주세요.

    그새 늙으셨네요.
    얼굴에 주름이 늘었네요.
    혹시 치매 아니신지 걱정되요.
    건강검진 받아보세요.
    햇던 말 또하고 또하면 늙는 징조라던데 걱정 되서요.
    얼굴이 많이 상하셨어요.

    등등 넘치게 받아쳐 드리삼.

  • 4. 그 못되먹은 상사는
    '12.11.15 8:47 PM (125.178.xxx.48)

    앞에서 퍼부어주면 오냐,걸려 들었구나하고 더 퍼부을 놈 같아요.
    그렇게 얘기할 때마다 휴대폰 음성녹음 하시고, 어느 정도 모였다 싶을 때
    녹음 파일 첨부하셔서 그 상사 참조에 넣고 그 상사의 윗상사에게 메일 보내거나
    인사부서에 보고하시는 방법도 생각해 보세요.

  • 5. ㅇㅇ
    '12.11.15 8:48 PM (110.13.xxx.195)

    "아이고, 습관적 뒷담화 또 시작하셨네요~~~오늘은 또 무슨 뻘 뒷담화일라나??"

☞ 로그인 후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댓글입력 작성자 :

N

번호 제목 작성자 날짜 조회
192835 서대문구 홍제동 투표하고왔어요 3 2012/12/19 535
192834 멘붕 왔어요 4 멘붕 2012/12/19 1,367
192833 밤새 설레여서 잠 못자고... 1 떨려요. 2012/12/19 357
192832 출구조사 어쩌고.... 2 투표독려만 2012/12/19 976
192831 등잔 밑이 어두웠네요. 2시간 남았어요. 혁세격문 2012/12/19 737
192830 안심할 때가 아닌것 같아요 1 ... 2012/12/19 862
192829 5년 기다렸는데.... 3 ㅠ.ㅠ 2012/12/19 574
192828 투표하고 왔습니다. 2 투표완료 2012/12/19 352
192827 세종시인데 대기시간만 한시간반이네요 8 세종시 2012/12/19 1,828
192826 일산 백석 3 insu 2012/12/19 833
192825 4시부터 6시까지 20,30대 힘내요!! 2 의미있는삶 2012/12/19 674
192824 미디어 만평..아듀 나꼼수 3 twotwo.. 2012/12/19 1,067
192823 이 와중에 코막힘 치료 잘하는 병원 여쭤요-서울 3 shangh.. 2012/12/19 598
192822 투표시 신분증 범위가 넓어요.. 1 신분증 2012/12/19 653
192821 투표율 실시간집계인가요?? 1 투표율 2012/12/19 757
192820 식탁속에 까는거 식탁보는 아니고 이름이 뭐죠? 3 질문 2012/12/19 1,090
192819 좀 ,,,,,,,,다르죠? 2 투표하는날 2012/12/19 805
192818 선거로 가족 간에 속깊은 대화 한 마디라도 더 하게 되지 않았나.. 2012/12/19 274
192817 프리즘안경 계속 써야 할까요? 사시교정 2012/12/19 1,390
192816 3시쯤에 투표하러갔었는데.. 4 송파 2012/12/19 1,249
192815 서울 교육감하고 대선 투표함 같이 넣었나요? 10 .. 2012/12/19 1,318
192814 새벽에 길냥이 새끼.. 8 우울해요.... 2012/12/19 749
192813 저 강남 갑인데, 제 느낌은요 20 /// 2012/12/19 16,670
192812 김은숙 작가 대본 받으세요... 2 인증샷 2012/12/19 2,214
192811 전주도착해서투표하면서....수도권과경상권의힘을다시한번느낍니다 7 안티아로마 2012/12/19 1,003